무한도전, 청와대편을 통해 얻을 득과 실
※ 무한도전 어린이날 특집 청와대편은 무산되었다고 하네요. 다행이에요~! ^^ 무도 화이팅!

한도전이 때아닌 곤혹을 치루고있다. 경주편을 통해서 초심으로 돌아왔다는 평을 들은지 한주도 되지 않아, 야심차게 준비한 청와대 특집이 광우병과 맞물려 이슈가 될 전망이다. PD수첩등 광우병에 관한 이슈는 탄핵으로까지 번져나가 블로거 뿐 아니라 인터넷과 사회전체가 들끓고 있다. 이런 시점에 무한도전은 청와대 특집을 하루 앞두고 있다. 별다른 이변이 없는 한 청와대 특집은 내일 방영될 것 같다. 하지만 벌써부터 무한도전 게시판은 청와대에 가지 말라는 글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무한도전 시청자

무한도전 시청자 게시판-청와대 특집 반대 글들이 도배가 되어있다.


무한도전은 아마도 예전에 노홍철이 이명박 대통령과 친분이 있다며 전화 통화를 시도해보려 했던 것을 진짜로 청와대로 가는 것으로 무리한 도전을 연결시킨 것 같다. 수많은 특급 스타들을 무한도전을 통해 만났지만, 이번 대통령 특집은 타이밍에 걸맞게 시청률은 대박일 것 같다. 욕을 하든, 안하든 우선 어떻게 청와대편을 무한도전이 잘 요리할지 아니면 비위만 맞출지 사람들은 궁금해 할 것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 이후는 큰 폭풍이 닥칠 것 같다. 무한도전은 청와대 편을 통해 무엇을 얻고 무엇을 잃을까?

1. 초심은 잃고 무한 안티 양산

경주편을 통해 겨우 찾은 초심은 청와대편으로 한번에 무너질 것 같다. 아무리 청와대편을  잘 꾸민다고 해도 멤버들의 태도속에 이명박 대통령 앞에서의 예의나 어려워하는 모습들이 눈에 선하기 때문이다. 광우병 이야기는 꺼낼 수 있을지, 대운하 이야기도 꺼낼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꺼낸다해도 이미 준비된 대답을 함으로 광고의 효과만 낼 것이기 때문이다. 청와대에서 대본도 이미 사전 점검하고 수정했을 것임은 당연할 것이다. 때문에 무한도전만의 개성을 청와대에서 내기란 거의 불가능할 것이라 생각된다.

결국 청와대편을 볼 이미 많이 격양되어 있는 시청자들은 무한도전의 안티팬으로 전환할 가능성이 많다. 무한도전 자체가 싫다기 보다는 청와대편으로 시청자들의 믿음을 져버렸기 때문일 것이다. 타이밍이 안좋다. 지금의 상황이 진정되고 난 후 방영하는 것은 어떨까? 게시판을 보아도, 블로거들을 보아도 무한도전이 청와대편을 내보내고 난 후 여파는 쉽게 짐작할 수 있다. 수많은 기사와 댓글들이 무한도전 안티들을 양성할 것 같다. 무한도전을 사랑하는 사람들도 이번 만큼은 대세를 따르지 않을까 싶다.

2. 무한도전 멤버들의 인기와 이미지

모든 일은 제작진들이 꾸미고 기획한 일이겠지만, 시청자들에게 보여지는 것은 무한도전의 멤버들이다.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노홍철, 정형돈이 보여줄 청와대 특집은 그들의 인기나 이미지에 큰 타격을 줄 것이다. 박명수가 이명박 대통령에게 호통개그를 한다면 이야기가 달라질 수도 있겠지만, 어디 가당키나 하겠는가. 무도 멤버들은 무도로 인해 인기를 얻은 만큼 무도로 인해 인기와 이미지가 추락할 것 같다. 청와대편에 가는 것 자체도 이렇게 큰 이슈가 되고 있는데, 방영을 통해 보여질 그들의 행동 하나 하나와 말 하나 하나가 사람들의 입방아에 오르 내릴 것이 분명하기 때문이다. 특히나 애드립이 많은 무한도전은 말 한마디의 실수로 직격타를 맞을 수도 있다. 정말 무리한 도전이고, 무한도전 역사상 최고로 위험한 시도 인 것 같다. 하지만 안타까운 것은 이미 저울 추의 기울기는 한쪽으로 기울어진 상태이기 때문에 잘하는 것보다 못하는 것이 눈에 띨 가능성이 많다는 것이다.

김태호 PD는 이번 편을 통해 많은 추궁을 받을 것이 분명하고, 이에 대해 명확한 답변을 준비하여야 할 것이다. 김태호 PD가 추진한 것일테지만, 청와대에서 청와대의 이미지를 위해 요청했을 것이라는 소문은 사실처럼 번질 것이기 때문이다. 온갖 의혹과 비난이 무도 멤버들에게도 가겠지만, 유명한 김태호 PD에게 더 많이 가지 않을까 싶다.

3. 탄핵과 함께 무도도 탄핵될수도...

청와대편을 통해 무한도전이 얻을 득은 청와대편을 방영하는 날 시청률밖에 없다. 그 날 시청률은 사상 최대일 수도 있다.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벼루고 있기 때문이다. 청와대편을 방영하면 안본다는 사람들도 있지만, 말이 그렇지 어떻게 될지 궁금해서 보기는 볼 것이다. 그리고 나서 문제는 더 커질 것이고, 이슈는 한없이 쏟아질 것이다.

대통령 탄핵문제가 심각하게 진행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미 탄핵에 대해 한번 경험해보았기 때문에 이번에는 다르게 전개될 수도 있을 것이다. 어떻게 될지는 함부로 논할 수는 없겠지만, 무한도전은 그와 함께 같이 묻어갈 것은 불보듯 뻔한 일이다. 안그래도 무한도전에 대한 안티가 최근들어 급증하고 있는데, 이번 청와대 특집은 불에 기름을 붓는 격이다. 지금이라도 공지를 통해 방영하지 않겠다고 한다면 반대의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방영한다면 탄핵의 이슈에 무한도전이 포함될 것이고, 무한도전의 안티들과 함께 결국 시청자들의 분노를 직격탄으로 맞게 될 것이다.

이 밖에도 득보다 실이 더 많은 이야기가 있겠지만, 이 모든 것을 미리 막을 수 있는 것은 청와대편을 다른 것을 대체하는 것이다. 미리 여러개를 찍어두고, 몇달 전부터 찍어둔 것들이 있지 않겠는가. 무도팬으로서 청와대편은 광우병이나 대운하를 염두해두지 않은 순수한 의도로 기획되었을 것이라 믿는다. 하지만, 타이밍이 너무 안좋다. 무조건 정면돌파보다는 상황을 봐가며 밀어붙여야 하는 지혜도 필요한 것 같다. 인터넷 분위기를 보면 중국 성화봉송 사건 때보다 더 격양되어 있고 무섭다. 특집편을 진행하면 불구덩이에 빠져드는 것이고, 미룬다면 쾌속순항을 할 수 있을텐데 굳이 불구덩이로 빠져들려 고집을 부리는 것이 안타까울 뿐이다. 청와대편 방영은 무한도전 안티들만 좋아할 일이다. 무한도전의 팬으로서 무빠로서 이번 청와대편은 미루었으면 좋겠다. 난 청와대편을 볼 것이다. 하지만 지금은 무한도전의 열렬한 팬이지만, 그 후에는 안티가 될지도 모르겠다. 지금 팬의 입장으로 무한도전이 현명한 판단을 하기를 기대해본다.


※ 무한도전 어린이날 특집 청와대편은 무산되었다고 하네요. 다행이에요~! ^^ 무도 화이팅!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1. BlogIcon Malick™ 2008.05.02 11:23 신고

    무산됐다네요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