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누스 뉴 아이패드2 케이스, 뱀가죽으로 패션을 완성하다.


나의 소중한 아이패드2를 어디다 넣고 다녀야 할까요? 제 옵티머스2X와 갤럭시S는 첫째 다솔군이 집어 던져서 액정이 깨져버렸습니다. 그래서 어쩔 수 없이 지금은 갤럭시탭을 들고 다니고 있죠. 전화할 때마다 큰 갤럭시탭을 얼굴에 가져다대면 사람들이 다 쳐다보곤 합니다. 그보다 통화 내용이 다른 사람들도 다 들을 수 있어서 창피함을 무릎서고 통화를 해야 하죠. 이게 전부 케이스가 없었기 때문에 일어난 일인데요, 제 아이패드2 역시 첫째 다솔이의 재물이 될 뻔 했습니다. 길을 잘 걸어가다가 갑자기 제 아이패드2를 다솔이가 빼앗더니 바닥에 가차없이 집어 던지는 것이 아니겠습니까...ㅠㅜ 다행히도 케이스를 끼워두어서 케이스의 끝이 완전 떨어져 나갔습니다. 케이스가 없었다면 제 아이패드2 역시 서랍 속에 고이 모셔두고 있었겠죠. 

깨진 케이스를 뒤로 하고 새로운 케이스를 영입하였는데요, 바로 위에 보이는 뱀가죽으로 바꾸었죠. 이젠 케이스도 패션을 강조하는 시대로 접어든 것 같습니다. 일상 속에 항상 들고 다니다보니 패션의 한 부분이 되어버린 것이죠. 제누스에서 나온 뉴아이패드용 뱀피 케이스인데요, 아이패드2에도 잘 들어가네요. 


한 쪽에는 제누스의 로고가 세련된 금속으로 들어가 있습니다. 

 
고리 안에 넣는 방식으로 케이스 잠금 장치가 되어 있고요, 자석은 없습니다.

 
케이스는 딱 맞고요, 약간 들림 현상이 있는데요, 이는 안 쪽에 있는 숨겨진 기능으로 인해 가죽을 덧대다보니 약간의 공간이 물리적으로 발생하게 됩니다. 사용하는데에는 별 문제는 없고 오히려 완충 작용을 해 줄 것 같네요. 


안 쪽을 보면 왼쪽편에 숨겨진 기능이 있는데요, 이건 바로 스탠드 기능입니다. 이 케이스 자체로 2가지 방법으로 스탠딩이 가능하죠. 오른편을 보면 이 케이스가 왜 패션 케이스인지 알 수 있게 해 주는데요, 아이패드를 부착하면 보이지 않는 곳까지 디테일을 살려준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아이패드2를 부착한 모습입니다. 


숨겨진 기능을 통해서 스탠딩을 시켰는데요, 견고하게 잘 서 있습니다. 


뒤에서 본 모습인데요, 뒤에서 봐도 패셔너블하죠? 나만의 개성 넘치는 아이패드2가 되었습니다. 


키보드로 타이핑을 하기 좋은 각도로도 스탠딩이 가능합니다. 


뒷태가 역시 예쁘죠? 


타이핑을 할 때는 이렇게 1단으로 놓고 작업을 하면 됩니다. 


추가로 제누스의 또 다른 케이스를 소개해 드릴께요~ 


이건 위에 손잡이가 하나 더 붙어 있는데요, 밴드 형식으로 되어 있어서 아이패드를 한 손으로 잡고 작업을 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말이죠. 뱀피 케이스에는 없지만 하위 모델에는 이 밴드가 모두 붙어 있는데요, 의외로 편한 것 같습니다. 특히 아이패드로 게임을 할 땐 한손으로 들어야 할 때가 많은데 그럴 때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제누스의 뉴 아이패드2 케이스를 살펴보았는데요, 이젠 케이스도 스마트함은 기본이고 패셔너블해야 할 것 같습니다. 나만의 개성을 살린 아이패드2 케이스. 뱀피 멋지지 않나요^^? 

제누스 바로가기:  http://www.zenuscase.co.kr/shop/main/index.php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