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드프레스 웹사이트 만들기, 이제는 워드프레스로 블로그 하자.
블로그 플랫폼으로 국내에는 네이버 블로그, 티스토리, 다음 블로그, 싸이월드 블로그, 이글루스, 텍스트큐브. 이 정도가 있을 것이다. 기록을 하기 위한 다양한 플랫폼이 존재하지만 국내 블로그는 포털의 의존도가 너무도 강하다. 네이버 블로그는 네이버 검색결과에 민감하여 검색 로직을 조금만 변경해도 방문객이 확 줄어서 이에 대한 불만이 많아진다. 무엇보다 네이버 블로그는 백업이 안된다. 내가 쓴 글인데 백업이 안되니 참 아이러니하다. 네이버가 국내 1위인만큼 네이버 블로그의 인기는 점점 커지지만 포털의 의존도는 계속 높아지고, 그로 인해 결국 포털에게 뒷통수를 맞게 될지도 모른다. 

티스토리는 좀 괜찮을까? 그나마 나은 편이다. 그래서 티스토리를 하고 있으니 말이다. 하지만 티스토리 역시 문제가 없는 것은 아니다. 업데이트가 이제 거의 안되고 있고, 네이버 블로그의 에디터 및 편리성은 점점 스마트해지는데 반해 티스토리는 느려도 너무 느리다. 모바일이 뜬 지가 언제인데 앱 마저 변변한 것이 없고, 플러그인의 개발은 멈춘지 오래다. 티스토리는 다음뷰에 의존하는 블로그가 많은데, 다음도 상황은 녹록치 않다. 다음에서는 이번에 메인 개편 때 다음 뷰 영역을 아예 없에려고 했다가 블로거들의 반발에 의해 다시 넣었지만 그 영역이 대폭 줄었고, 그나마 롤링으로인해 잘 보이지도 않는 영역으로 들어가버렸다. 결국 다음에 의존하는 블로거들은 토사구팽 당하고 만 것이다. 그래도 백업은 되니 그에 만족하며 사용하고 있다. 

예스24 책 정보보기: http://www.yes24.com/24/Goods/7760499


하지만 딱 마음에 드는 블로그를 발견하지 못하고 있던 차에 워드프레스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워드프레스를 알게 된 것은 꽤 오래 되었지만 실제로 사용해본 것은 최근 들어서였다. 영어로 되어 있고, 여러 프로그램 언어를 알아야 하기에 복잡해 보여서 안하고 있었는데, 왜 진작에 워드프레스를 하지 않았을까하는 후회마저 들 정도로 워드프레스는 막강한 블로그 플랫폼이다.

그리고 최근에는 워드프레스에 대해 공부하기 위해 책을 기웃거리기 시작했고, 마침 좋은 기회가 있어서 최근 나온 워드프레스 웹사이트 만들기라는 책을 보게 되었다. 기존의 워드프레스 관련 책들이 개발 및 디자인 위주로 되어 있었다면 이 책은 워드프레스를 처음 접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가이드가 될 것이다. 중급 이상의 실력을 가진 사람들에게는 수준이 맞지 않을 수 있지만, 초급자라면 큰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친절한 책이다.

내가 처음 만든 워드프레스는 회사 홈페이지이다. 소셜마케팅 회사인 다솔인(http://dasolin.net)의 홈페이지를 워드프레스를 사용하여 만들었다. 처음에는 홈페이지 제작 업체들을 알아보았었다. 30만원대부터 1000만원대까지 다양한 가격대가 형성되어 있었지만, 저렴한 가격의 홈페이지 제작 사이트는 저작권의 문제가 있었다. 모바일에서도 되는 HTML5가 되고 웹표준을 지키면서 플래시가 들어가지 않은(아이폰에서 플래시가 뜨지 않기에) 홈페이지를 제작하는 곳을 겨우 알아냈으나 가장 저렴한 사이트가 1000만원이라고 하여 포기하고 말았다. 

소셜마케팅 다솔인 블로그

소셜마케팅 다솔인 블로그



그러다 알게 된 것이 워드프레스인데, 현재 회사 홈페이지는 내가 직접 만들었고, 비용은 5만원 정도 들어갔으며 몇년간 호스팅 비용까지 합쳐도 10만원이 안된다. 그런데 1000만원짜리 홈페이지보다 더 완벽하다. 모바일 웹을 따로 만들 필요 없이 자동으로 모바일에 최적화되고, 플래시가 아닌 J쿼리로 돌아가기에 모바일에서도 잘 나온다. 웹표준을 지키고, 퍼포먼스도 1000만원짜리 홈페이지보다 더 잘 나온다. 더군다나 블로그까지 된다. 팀블로그도 되고, 백업도 되고, 플러그인과 테마도 셀 수 없을 정도로 많다. 카페처럼 회원제도 되고, 게시판도 생성할 수 있다. 

워드프레스는 국내의 블로그 플랫폼과 다르게 php와 css, html에 대한 이해도가 어느 정도 있어야 하고, 설치형이기 때문에 호스팅이나 ftp에 대해서도 익숙해 있어야 한다. 그래서 처음 접하는 사람이 쉽게 진입할 수 없는 곳이 워드프레스이기도 하다. 영어로 되어 있어서 언어의 장벽도 무시할 수 없다. 하지만 그 책을 따라서 하다보면 충분히 익숙해질 수 있고, 이 책을 보기 전에 회사 홈페이지를 직접 워드프레스로 만들었기에 책을 보면 내가 만든 회사 홈페이지보다 더 근사한 홈페이지 혹은 블로그를 만들 수 있을 것이다.

현재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는 스타트업 미디어인 Platum (http://platum.kr) 또한 워드프레스로 만들었다. 해외의 웬만한 인터넷 매체는 대부분 워드프레스로 만들었다. 국내에도 블로터나 서울시, LG전자 홈페이지 또한 워드프레스로 만들었고, SKT LTE 홈페이지도 워드프레스로 만들었다. 워드페르스 웹사이트 만들기 책을 통해 하나씩 익혀가면 그 정도는 아니더라도 퀄러티 높은 블로그를 만들 수 있을 것이다. 

스타트업 미디어 플래텀

스타트업 미디어 플래텀



블로거로서 워드프레스가 탐나는 이유는 고퀄리티의 퍼포먼스 뿐 아니라 꾸준히 업데이트되는 수많은 플러그인들과 백업을 통해 블로그를 트랜드에 맞게 운영할 수 있고, 내가 만든 컨텐츠에 대한 소유권이 확실하게 내게 있다는 것이다. 우선 플러그인을 통해 핀터레스트에 사진들을 자동으로 발행하고, 페이스북의 프로필 뿐 아니라 페이지에도 커스텀한 메시지를 예약 발행할 수 있다. 인스타그램의 사진도 가져올 수 있고, 플리커의 사진을 넣거나 피카사의 사진을 업로드 도구 안에서 가져올 수 있게 하는 플러그인도 있다. 해외 SNS인 링크드인같은 곳에도 연동시킬 수 있다. SNS의 흐름이 바뀌어가도 계속 업데이트를 통해서 적응해 나갈 수 있기에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백업을 통해서 언제든 다른 곳으로 이사갈 수 있다. 블로거로서 블로깅에 집중할 수 있게 해주는 유용한 도구인 것이다. 

블로그는 어떻게 활용하냐에 따라 달라진다. 요즘에는 방문객수에만 혈안이 되어 부수적인 것이 본질적인 것을 침범하는 상황이 되었다. 키워드 나열이나 숨은 태그로 (글씨를 흰색으로 만들어 넣는 방법) 키워드를 본문 속에 나열하여 네이버 검색엔진에 최적화를 시켜 방문객수를 끌어올리는 방법을 사용하는 블로거가 많다. 제목부터 키워드의 나열이라 뭘 이야기하려는지조차 알 수 없다. 단지 키워드에 맞춰서 글을 작성할 뿐이다. 블로그와 돈과 연결되는 지점에서 발생한 일들이다. 하지만 그렇게 하면 할수록 블로그의 매력보다는 블로그가 일로 느껴지고 재미없어질 것이다. 정말 중요한 것은 방문객수가 아니라 컨텐츠라는 것을 알게 된다면 보다 블로그를 롱런하며 즐길 수 있지 않을까 싶다. 워드프레스는 그런 면에서 블로깅을 즐기고 집중할 수 있게 해 주는 좋은 도구임이 틀림없다. 

블로그의 매력에 더 깊게 빠지려면 워드프레스를 추천한다. 이 책과 함께... 

예스24 책 정보보기: http://www.yes24.com/24/Goods/7760499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1. BlogIcon 인천사는 황모군 2015.04.10 16:23 신고

    네이버에서 티스토리로 갈아탈지 워드프레스로 갈아탈지 고민을 좀 했었는데 워드프레스의 경우는 네이버에서 블로그가 아니라 웹문서로 반영되서 검색 유입이 다소 떨어지고, 웹페이지 운영에 대한 전문지식도 필요하다고 해서 결국 티스토리로 왔습니다ㅎㅎ
    근데 모바일 최적화나 데이터 백업, 플러그인 등의 측면에서는 오히려 압도적으로 좋은 모양이네요ㅎㅎ

    외국에서는 오히려 구글 블로거보다 워드프레스를 더 많이 쓴다는 글을 읽은 적이 있는데 다 이유가 있네요.
    책 꼭 읽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2. 요요 2016.09.01 09:45 신고

    한번 올려보아요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