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말 한마디, 사랑이 부른 나비효과
요즘 즐겨보는 월화드라마로는 따듯한 말 한마디가 있다. 배우들의 안정적인 연기도 그만이지만, 감정선이나 스토리가 매우 매력적이다. 시작은 한 남자의 불륜에서 시작된다. 나은진의 남편인 김성수는 회사 후배와 불륜을 저지르게 된다. 그 사실을 안 아내 나은진은 이혼까지 결심한다. 그러나 그 사이에 다른 일이 있었다. 남편이 바람을 핀 것에 대해 화나 있을 때 또 다른 남자를 알게 된 것이다. 그리고 그 아내 나은진 역시 유재학과 불륜을 저지른다. 그리고 또 다시 그 사실을 유재학의 아내인 송미경이 알게 된다. 송미경은 바로 남편의 불륜 현장을 덥치거나 머리 끄덩이를 잡지 않고 서서히 나은진의 목을 죄기 시작한다. 같은 쿠킹클레스에 들어가 의미있는 말을 던지며 나은진을 관찰하고, 동시에 남편도 관찰한다. 



송미경은 성장기 때 부모님이 이혼을 하고, 그것이 불륜 때문에 일어난 일이라 이복동생이 생기게 되는데, 이복동생인 송민수는 이 사실을 알게 되고는 누나를 대신 해 나은진 가족이 타고 있는 차를 사고 내기까지 한다. 결국 송미경은 자신이 누군지를 나은진에게 밝히고, 나은진은 괴로운 나날을 지내게 된다. 송미경은 유재학과 이혼을 결심까지 하게 되고, 나은진 역시 김성수와 이혼을 할 결심을 하게 된다. 김성수 역시 자신의 아내가 불륜을 저지른 것을 알고 그 상대인 유재학에게 찾아가 주먹다짐을 하기도 했다. 



여기까지라면 그냥 불륜 드라마에 불과했다. 하지만 그 다음부터가 따뜻한 말 한마디가 재미있어지는 부분이다. 불륜을 저지른 나은진에게는 여동생이 있다. 발랄하고, 구김없이 자란 당돌한 여동생인 나은영이다. 나은영은 가진 것 없고, 근자감만 있는 청원경찰 송민수를 좋아하게 된다. 물론 나은영은 송민수가 누구와 어떻게 연결되어 있는지 모른다. 송민수 역시 모르는 상태로 조건없이 불타는 사랑을 하며 서로 결혼까지 결심하게 된다. 그리고 예비 상견례가 있는 자리에 나은영은 자신의 언니 부부를 부르고, 송민수는 누나 부부를 부르게 된다. 나은진의 불륜 상대인 유재학과 예비 상견례 자리에서 만나게 되는 것이다. 결국 이들은 상견례 자리에서 모두 만나게 되었고, 자신이 차사고를 낸 나은진을 알아본 송민수는 모든 상황을 파악하고 다음 날 바로 나은영과 이별하게 된다. 여기까지가 현재까지 진행된 드라마 내용이다. 

사랑은 가족에게 폭력이다. 



시작은 남편의 불륜에서 시작되었다. 내가 하면 로멘스 남이 하면 불륜이라지만 이미 가정이 있는 유부남의 외도는 가정에게 폭력으로 돌아왔다. 그것이 아내의 복수심을 낳게 했고, 복수심 때문에 아내가 불륜을 저지른 것은 아니지만 그 계기를 마련한 것이다. 그것은 또 다른 피해자를 낳았고, 부모님은 물론 자신의 여동생에게까지 피해를 주게 되었다. 

따뜻한 말 한마디는 결혼한 사람들에게는 너무나 공감하는 이야기일 것 같다. 연애는 당사자들끼리 하지만 결혼은 가족과 함께 하는 것이라고 한다. 실제로 결혼을 해 보면 그 사실이 몸소 다가온다. 둘만 알콩달콩 잘 산다고 해결되는 것이 아니다. 시부모, 처갓집과의 관계, 그 친척들과의 관계, 명절등 삶 자체가 서로 연결되어 있고 영향을 준다.




따뜻한 말 한마디를 그저 불륜 드라마 혹은 막장 드라마로 분류하기에는 억울한 면이 있다. 충분히 그 메세지를 전하고 있기 때문이다. 불륜이 진행되고 있는 상태는 거의 없다시피 빠르게 지나가고, 그 이후에 무엇이 어떻게 영향을 끼치는지, 어떤 결과를 가져오는지에 대한 이야기가 대부분이기 때문이다. 결혼한 사람에게 또 다른 사랑이란 그 가족에게는 사랑이 아니라 폭력이 된다는 것이 이 드라마의 주제가 아닌가 싶다. 그리고 그 어그러진 관계는 따뜻한 말 한마디가 없어서 시작되었고, 따뜻한 말 한마디면 다시 세워질 기초가 마련된다는 것이 이 드라마의 핵심 메세지가 아닐까 싶다. 

부부에게 권하고 싶은 드라마.

 


박서준의 눈물 연기, 한혜진의 물오른 감정 연기, 지진희와 김지수의 안정적이고 섬세한 연기, 이상우의 다혈질로의 새로운 연기 변신, 고두심의 탄탄한 연기등, 배우들의 연기가 너무나 자연스럽고 톡톡 튀는 매력도 있다. 믿고 봐도 될만한 연기력을 가진 배우들의 연기와 탄탄한 스토리, 그리고 메시지는 부부가 함께 보면서 따뜻한 말 한마디씩 해주면 좋을 것 같은 그런 드라마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1. BlogIcon ree얼리티 2014.02.11 03:55 신고

    말 한마디가 따뜻하면 이렇게 절실할 수 있음을 느끼고 있었는데
    이렇게 올리신 글 보니까 새삼 여러장면이 생각나네요.
    드라마를 보면서 각자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는 대사를 순서없이 적어 보았더니
    어떤 경우든지 따뜻한 말한마디면 된다는 생각에 그냥 눈물이 . . . . .
    사람들은 약한데, 관계들은 왜그리 강한지. 정리 잘 해주셔셔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이종범 2014.02.11 11:46 신고

      참 따뜻한 말 한마디 자체가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자존심과 자신의 약함을 감추기 위한 열등감, 피해의식등 삶에 여러 상처들이 만들어낸 아픔들이 따뜻한 말 한마디조차 할 수 없게 만드는 세상을, 또는 나를 만든 것 같습니다. 그래도 희망이 있는 것은 따뜻한 말 한마디로 세상을 또는 나를 변화시킬 수 있다는 점인 것 같아요.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