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만난 후배와 함께 차이나팩토리에 빠지다



2달간 필리핀과 호주로 여행을 떠나는 후배를 오랜만에 만나기로 했습니다. 베트남 여행도 같이 가고, 캄보디아도 같이 다녀왔던 후배인데요, 멀리 여행을 긴 시간 동안 다녀온다고 하니 든든히 먹여서 보내고 싶었습니다. 




찾아보기 힘들다는 하얼빈 맥주를 6,000원에 판매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었어요. 1900년부터 100년 전통이라고 하네요. 중국에서 살 때 중국 맥주 많이 마셨는데, 확실히 한국 맥주보다 훨씬 맛있습니다. 한국 맥주보다 맛없는 맥주도 별로 없긴 하지만 말이죠. 칭다오 외에 다른 중국 맥주도 맛볼 수 있어서 한병 시켜보았어요. 





그리고 메뉴 선택에 들어갔습니다. 먹고 싶은 것 다 시키라고 큰 소리쳤지만, 3개 밖에 못고르기에... ^^;;;





맛있는 딤섬을 에피타이저로 먹습니다. 메인 식사 전에 입맛을 돋아주는 역할을 해 주는 맛있는 딤섬들입니다. 





이건 제가 제일 좋아하는 딤섬~ 수제 딤섬이라 더 인기가 많은 딤섬이에요. 맛도 확실히 맛있습니다. 





세트 메뉴를 판매하길레 해물 쇠고기 철판 볶음과 볶음밥을 주는 조화 세트를 시켰어요. 37850원의 요리를 27000원에 먹을 수 있으니 더 나은 선택이겠죠? 



드디어 맥주 오픈~ 맥주도 610ml로 매우 큰 병이었어요. 



시원해보이죠? 프리미엄 라거입니다. 잔도 시원하게 해서 주었어요. 




에이드도 시켰습니다. 저희는 대식가니까요. ^^;;




2잔을 따라도 남는 양입니다. 시원한 맥주를 제가 한잔 마셔보겠습니다. 



캬~~! 정말 시원하고 홉의 향이 강한 하얼빈 맥주이네요. 목넘김이 부드럽고 마시고 나서의 피니쉬도 깔끔합니다. 개인적으로 칭다오 맥주도 좋아하는데 칭다오보다 더 맛있는 것 같아요. 




주문한 음식들이 나오기 시작했어요. 이건 탕수육~! 달콤하고 담백해요. 




메인 요리인 쇠고기 철판 볶음이 나왔습니다. 뜨거운 철판에 함께 나와 지글 지글하는 소리가 식욕을 더 자극했는데요, 해물과 함께 얇게 저민 소고기를 야채와 함께 먹는 약간 매콤하면서 마구 흡입하게 만들었어요. 순식간에 쇠고기 철판 볶음이 사라져버렸다는...




비주얼도 좋죠? 채소의 아삭함과 고기의 담백함, 그리고 해물에서 나온 진한 육수가 어울어져서 침샘을 고이게 합니다. 



다같이 한젓갈에 잡아서 입으로 넣으면 둘이 먹다 하나 죽어도 모를 맛입니다. 




이건 스파이시 치킨인데요, 닭고기 튀김을 센 불에 한번 더 볶은 후 얼얼하게 매콤한 시즈닝으로 맛을 더한 요리에요. 고수가 하나 올라가 있는데요, 전 이 메뉴 정말 좋아하는데 대부분은 별로 안좋아하시나봐요. 중국의 맛이 가장 많이 나는 음식이었는데 양꼬치에 뿌리는 시즈닝과 맛이 비슷해서 더욱 감칠맛나고 계속 젓가락이 가게 되는 요리인데요, 저 고추는 먹는거 아닙니다. 고수와 함께 먹으면 더욱 맛있어요! 




조화 세트에 함께 나오는 갈릭 쉬림프 볶음밥. 저 위에 올라간 후레이크가 입안에서 아삭아삭 씹히는 맛이 기가 막힙니다. 그냥 볶음밥을 10배는 업그레이드 시켜주는 갈릭 후레이크! 




이건 코코넛 쉬림프입니다. 코코넛 후레이크를 입혀서 튀겨낸 새우를 망고 소스와 곁들여 먹는 음식인데요, 이건 뭐 딱 봐도 맛있겠죠? 




후배가 혼자서 이 네마리를 다 처리했습니다. ^^;;;



푸짐하게 한상 먹고 후식까지 먹으며 후배와 오랜시간 동안 이야기를 나누었어요. 지금쯤이면 필리핀에 있을 후배. 든든히 먹여 보내 기분도 좋습니다. 


*차이나팩토리 테이스티 클럽 6기로서 차이나팩토리로부터 식사권을 받아 포스팅하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