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리 커피머신 X9 개봉기 그리고 커피 그라나따 만들기




일리에서 나온 새로운 커피캡슐머신인 일리 X9으로 매일 커피를 마시고 있는데요, 

일리 X9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일리X9은 컴팩트하고 디자인이 인테리어로도 손색이 없는 크롬 알루미늄으로 되어 있어요. 





어디에 놓아도 모던한 느낌을 주게 되는 일리X9





매일 아침 모닝커피를 책임져주는 스타일리시한 캡슐커피머신입니다. 





옆면을 보면 전원 스위치가 있고요, 





아래에서 보면 캡슐이 들어가는 자리에서 바로 에스프레소가 추출이 됩니다. 





하단은 물탱크가 있고요, 





스틸받침이 분리가 되어 큰 컵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캡슐은 컨텐이너에 7~10개 정도까지 수납이 가능하고요, 

쭉 빼서 모인 캡슐을 버리면 되요. 





이곳에 캡슐을 넣고 닫으면 맛있는 일리 에스프레소가 추출됩니다. 





물탱크이고요, 꽤 많은 양의 물이 들어가는데, 0.7L에요.  





안에는 메뉴얼과 캡슐 설명 그리고 세척제가 들어있어요. 





설명서에는 한글로도 적혀 있어서 쉽게 사용법을 익힐 수 있습니다. 





물을 물탱크에 채운 후 결합하면 되는데요, 





옆면이 투명하게 되어 있어서 물탱크에 물의 양이 얼마 남아 있는지 확인할 수 있어요. 





일리에서 받은 선물인데요, 





일리 머그잔과 에스프레소 잔을 선물로 받았어요. 





일리 캡슐 중 일리 아라비아 캡슐인 미디엄과 다크 그리고 에티오피아인데요, 




캔은 진공 포장이 되어 있고, 한 통에 총 21캡슐이 들어있습니다. 




제가 제일 좋아하는 부드럽고 풍부한 향과 맛이 나는 미디움 로스트





좀 더 강하고 진한 맛을 느끼고 싶을 때는 블랙 색상의 다크 로스트를, 

새로운 맛을 느끼고 싶을 때는 달콤하고 은은한 향이 느껴지는 쓴맛과 신맛의 균형잡힌 부드러운 맛의 에티오피아를 즐겨요. 





요즘 매일 먹고 있는 세 종류의 캡슐!





쌓아보니 이렇게 많았어요. 

탑을 쌓아도 되겠더라고요. 





본격적으로 커피를 추출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일리 캡슐커피를 X9에 넣습니다. 





이렇게 넣은 후 





닫아주면 끝! 




꾹 눌러준 후 "삐"소리가 나면 원하는 양의 버튼을 눌러줍니다. 

그럼 바로 에스프레소가 추출이 되요. 





스틸 받침을 빼면 큰 잔에도 에스프레소를 담을 수 있습니다. 





지난 번에 일리커피 클래스에서 다양한 커피를 만들어보았는데요, 

이번에는 집에서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맛있는 커피 그라나따를 만들어보았어요. 





우선 에스프레소를 추출합니다. 





한잔, 두잔, 세잔... 





총 5잔을 넣었어요. 

기회에 따라 넣으면 되지만, 4~5샷 정도는 넣어주어야 맛있게 마실 수 있어요. 




에스프레소 5잔을 추출하여 머그잔에 넣었습니다. 





그리고 설탕을 양껏 넣은 후 





잘 저어줍니다. 

저는 보통 에스프레소 한잔에 설탕 1스푼을 넣어 마시기에, 

5잔이니 5스푼을 넣어서 저었어요. 

좀 더 달게 마시고 싶은 분은 더 추가하셔도 되세요. 





그리고 나서 냉동실에 넣어줍니다. 





냉동실에 넣을 때는 덮개를 해 주어야 냉동실 안의 다른 음식 냄새가 배지 않겠죠? 

간단하게 위생장갑으로 위를 막아주었어요. 





중간 중간 열어서 휘휘 저어준 후 다시 넣습니다. 

30분 간격으로 저어주면 되고요, 

1시간 30분 정도 냉동실에 넣어두면 





이렇게 살얼음이 생기면서 커피 그라나따가 완성됩니다. 




시원하면서 진하고 달콤한 커피 그라나따. 

한입 마시는 순간 일리 커피를 사랑하지 않을 수 없게 될거에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