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전자기기

남자들이 받고 싶은 선물 1위, 브라운 면도기


이제 곧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네요. 이번 크리스마스에는 어떤 선물을 준비하고 있나요? 저번에 글에 썼듯 이번에 브라운 면도기를 체험하는 기회를 갖게 되었습니다.( 2009/11/27 - [채널 3: 리뷰/전자/가구] - 추천 면도기, 브라운 760cc ) 체험단을 하면서 3번의 미션을 갖게 되었는데 이번이 두번째 미션, 기능에 대한 이야기를 해 볼까 합니다.

제 리뷰들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전 좋은 것은 좋다고 이야기하고, 안 좋은 것은 안 좋다고 이야기합니다. 제품을 제공받긴 했지만, 관심있는 제품만 리뷰를 하거든요. 안 좋다고 느낀 것을 일부러 좋다고 사기칠 생각도 없고, 개인적이고 주관적이지만, 최대한 느낀대로 리뷰를 하려 하고 있습니다.

브라운 면도기 체험단을 하게 된 것은 브라운 면도기에 대한 신뢰가 우선 있었고, 사고 싶었던 면도기여서 신청을 했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신청하셨지만, 운이 좋게 제게 기회가 온 것 뿐이죠. 브라운 면도기에 대한 신뢰가 생기게 된 것은 아이러니하게도 브라운 면도기를 사용하다 만족스럽지 못해 다른 브랜드 면도기로 바꾸면서 였습니다.

우선 제 수염은 매우 굵은 편이고, 빨리 자라는 편입니다. 반나절이면 시퍼렇게 변하는 스타일의 수염이고, 볼 쪽에도 수염이 나서 깎지 않으면 우스꽝스럽게 되는 스타일입니다. 그래서 면도기가 매우 중요하고, 신경을 쓰게 되는 부분이죠.


이렇게 말이죠. ^^;; 이 모습이 되기까지 걸린 시간은? 예, 딱 이틀이면 이렇게 됩니다. 아침에 면도하고 그 다음 날 저녁이 되면 이런 모습이 되어있지요. 심지어 제모까지 진지하게 생각해보기도 했습니다. 수염에 날 것들이 그냥 이마에 좀 나주지 하는 아쉬움^^;;이 있지만, 그래도 불편함을 감수하고 열심히 깎고 있죠.

그런데 면도기가 좋지 않으면 참 성가십니다. 좀 저렴한 면도기를 사용하면 금새 날이 망가져서 수염이 뽑히기도 하죠. 그래서 면도기에는 돈을 아끼지 않는 편입니다. 처음 브라운 면도기를 접해보았을 때 굉장히 만족스러웠습니다. 하지만 약간 푸른 빛이 도는 것은 어쩔 수 없더군요. 혹시나 다른 브랜드는 괜찮을까 싶어서 저가형과 고가형을 사서 사용해보았지만, 브라운 면도기에는 전혀 성능이 미치지 못하더군요.

다시 브라운으로 돌아오고 싶었지만, 옛날에 쓰던 것은 아버지께 드렸기에 사려고 마음을 먹고 있던 차, 체험단에 떡 선정되버리고 만 것이죠. ^^

남자들이 가장 선물받고 싶어하는 것이 바로 면도기라고 합니다. 에스콰이어에서 설문조사를 한 결과라고 하는데요, 제가 생각해도 가장 좋은 선물이 아닐까 싶어요. 솔직히 면도기를 내 돈주고 사기에는 고가여서 망설여지고, 저렴한 것을 샀다가는 후회하고 마니 말이죠. 특별히 크리스마스 선물로 면도기를 받는다면 센스 만점인 여성분이 틀림없습니다. 이건 나이를 불문하죠.


그 중 제가 추천해드리는 제품은 바로 브라운 7시리즈 760cc입니다. 날렵하게 생긴 외형이 잡고 있는 것만으로 특별하게 느껴지니 말이죠. 아침마다 뿌듯해하고 있습니다.


성능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직접 면도를 해 보았습니다. 아무리 여러 기능을 설명한다고 해도, 직접 면도를 해 보는 것만큼 정확한 것은 없으니 말이죠. 우선 가장 만족스러운 점은 그립감입니다. 촉감도 뒷면이 미끄럼 방지가 되어있어서 매우 좋고, 손 안에 딱 들어오는 그립감이 얼굴에 면도기가 밀착되는 기분이 듭니다.

사진에서와 같이 볼에 싹 밀착되는 것을 보실 수 있으십니다. 센소플렉스 헤드 기능으로 회전각이 두배 증가되었다고 하는데, 헤드 자체가 미끄러지듯 움직여주어 피부에 최대한 밀착되게 되어있습니다.


면도를 하면서 가장 까다로운 곳이 바로 아랫입술 바로 아래 부분이죠? 잘 깎이지 않아서 그대로 남아있으면 이방처럼 보이기도 하는 부분이 바로 이 부분입니다. 면도기가 입술 아래 쪽에 달라붙어 있는 것이 보이시나요? 매우 깔끔하게 면도가 됩니다.


성능을 보기 위해 반만 깎아보았습니다. ^^;; 3중면도 기능에 누워있는 수염까지 잡아내는 파워콤 기능, 짧은 수염도 정밀하게 깎으면서 피부자극을 최소화한 프리시전 컴퓨트 블레이드 기능, 옵티포일과 음파면도 기능까지 합해지면서 면도의 만족도를 최대한으로 높여주었습니다.

슬쩍 밀어주면 긴 수염 정리용 트리머가 나옵니다. 구렛나루 부분을 정리해주고, 옆 턱선 라인도 살짝 밀어주면 깔끔한 얼굴 선을 만들 수 있습니다.


면도를 하고 난 후의 After 모습입니다. 어떤가요? 전 굉장히 만족스럽습니다. 브라운 760cc면 아침을 상쾌하게 시작할 수 있고, 하루 종일 유쾌한 기분으로 지낼 수 있습니다. 면도 상태에 따라 그 사람의 이미지가 많이 달라지는데요, 저같이 매일 면도를 함에도 면도기 성능의 부족함으로 오해를 사는 분들에겐 확실히 성능이 좋은 760cc를 추천해드립니다. 수염이 굵으신 분들은 분명 만족하실 거예요. ^^*
  • BlogIcon 촌스런블로그 2009.12.05 01:35

    익사이팅님 정말 멋지시네요^^
    면도기는 그냥 장식품 같다는~~^^

  • BlogIcon 먹는 언니 2009.12.05 02:57

    옛날에 태어나셨다면 수염이 대장군감이시네요. 얼굴을 덮는. ^^
    현대엔 많이 불편하시겠어요. ;;;

    • BlogIcon 이종범 2009.12.05 08:33 신고

      아주 많이 불편합니다. ㅠㅜ 아이러니하게도 옛날엔 면도기가 없어서 수염을 못 깎아 더 편했을 것 같아요. 모두 수염을 기르니 말이죠. 제모 수술 받고 싶은...아니 수염을 이마로 이식하고 싶은 1인입니다. ㅋㅋ ^^

  • 이병헌팬 2009.12.08 11:04

    글 잘 읽었습니다. 근데 딴지는 아니라 님의 수염 정도면 빨리 자라는 수염일진 몰라도
    진짜 수염 많이 나는 분들에 비하면 많이 안나는 정도입니다.
    수염이 코밑이랑 턱아래에만 나는 정도라 이런 수염은 거칠고 빨리 자란다고 해도
    전기면도기로 충분히 가능하죠.. 진짜 수염이 많이 나는 사람들은 님처럼 턱아래가 아니라
    구렛나루부터 얼굴의 아랫부분을 거의 다 덥습니다. 사진상으로 수염 난 부위를 보면
    대충 님보다 2배이상 많겠네요.(저의 기준입니다.)


    혹시라도 님 글 보시고 수염이 거칠고 많아서 전기면도기 안쓰는 분들이 오해를 하실까봐 댓글 적습니다.. 정말 수염이 많고 거칠게 나는 사람은 님이 지금 블로그 올리신 브라운것보다 더 고급으로 사서 써도 칼날 면도기만큼 안됩니다..
    제가 20만원 넘는 면도기 두번이나 선물 받아 썼었지만.. 아무리 좋은거고 최신이라해도
    칼날 면도기의 느낌은 안되더군요.. 글을 적고보니 태클거는 식이 되었네요..
    님의 수염정도는 제 기준에서... 제가 대학생이라면 초딩수준의 수염이시라.. 몇 자 적어봤습니다.
    ^^ 오해는 없으시길요.

    • BlogIcon 이종범 2009.12.08 11:14 신고

      ㅎㅎㅎㅎ 많이 나는 수염은 아니고요, 빨리 자라는 수염입니다. ^^ 당근 저도 남자인데 수염 많으신 분들을 잘 알죠. 심지어는 목까지 내려오는 분들도 계시는걸요?
      제가 말하고자 하는 것은 털의 두께가 두껍고 빨리 자라는 분들을 말하는 겁니다. 많이 자라는 분들은 바리깡으로...ㅎㅎㅎ (농담입니다. ^^;)
      브라운 면도기의 특징은 털이 거칠면서 두꺼워서 잘라도 푸르스름하고 잘 깎기지 않는 분께 매우 탁월합니다. 전기면도기의 과제는 칼날면도기만큼 되는 것이라 생각됩니다. 하지만 칼날면도기의 단점은 매일 자르기 귀찮고, 매일 자르면 피부에 손상이 간다는 것이죠. 그런 면에서 빨리 자라 자주 면도를 해야 하는데 털이 두꺼워서 잘 깎기지 않아 고민인 분들께 추천하는 바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