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예능

정글의 법칙, 악어의 눈물을 흘리지 마라.

정글의 법칙팀이 뉴질랜드에서 돌아오면서 이제 2차 논란이 벌어지고 있다. 발단은 모두 알다시피 박보영 소속사 사장이 올린 페이스북의 글이었다. 그 전부터 정글의 법칙 진위 여부에 대한 논란은 있어왔지만 모두 루머로 치부되어 정글의 법칙에 대한 신뢰와 브랜딩은 매우 높아져 있는 상태였다. 정글의 법칙은 정글의 법칙W와 정글의 법칙K까지 확장해나가며 브랜딩을 더욱 곤고히하려 했다. 이게 잘만되면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확장해나갈 수 있었을 것 같다. 정글의 법칙 아이돌, 정글의 법칙 걸그룹등 다양하게 뻗어나갈 수 있었겠지만, 지금은 어떤 정글 시리즈도 "신뢰"를 받지 못하는 지경에 이르렀다. 즉, 브랜드가 훼손된 것이다. 그것도 자폭으로 말이다. 

사람들의 반응은 두가지다. 그럴 줄 모르고 봤냐는 것과 그럴 줄은 몰랐다라는 반응이다. 둘 다 반응 모두 정글의 법칙에 대한 "신뢰"는 깨어진 상태이다. 중요한 반응은 두번째 반응이다. 그럴 줄 몰랐다는 반응은 정글의 법칙에 대해 신뢰를 가지고 있던 사람들이다. 즉, 브랜딩이 되어 있는 사람들인 것이다. 주 시청자들과 프로그램을 알리는 역할을 했던 사람들이 바로 후자의 사람들인데, 이제 그 신뢰가 깨졌음으로 프로그램을 안보고, 보지 못하게 알리는 사람들 또한 이 사람들인 것이다. 필자 또한 후자의 사람 중 한명이고, 심지어 블로그를 통해 정글의 법칙은 리얼이라는 글을 써 오기도 했다. 누구보다 정글의 법칙을 알리고, 재미있다고 추천했지만, 이제는 완전히 뒤돌아서게 되었다. 몇번이나 루머겠지 했지만, 자료를 찾으면 찾을수록 양파처럼 나오는 정글의 법칙의 거짓말은 그동안 정글의 법칙을 추천하고 다녔던 사람마저 거짓말쟁이로 만들어버리고 만 것이다. 


정글의 법칙은 그간 명품 자연 다큐+ 휴먼 드라마+ 리얼 버라이어티를 표방해왔다. 하지만 다큐도 아니고 리얼도 아니었다. 그냥 드라마였던 것이다. 반면 우결의 경우는 처음부터 가짜임을 알고 보는 가상 결혼 버라이어티이다. 가짜임을 알고 보는 프로그램인 것이다. 그럼에도 결혼이란 주제를 다루어서 논란에 있었던 프로그램이고, 가상과 실제 사이에서 일어나는 괴리 때문에도 시청자들은 혼란스러워한다. 그런데 리얼을 표방하고, 다큐를 표방하던 정글의 법칙이 모두 다 짜고 친 고스톱이었다니 사람들이 느끼는 배신감이 클 수 밖에 없는 것이다. 

방송이 다 그런 것 아니냐고 하냐만 그런 반응은 양치기 소년에게 당한 사람들의 반응과 비슷하다. 그간 너무나 많이 속아왔기 때문에 나오는 염세적 반응인 것이다. 친한 사람에게 사기 당하고 원래 사람이 다 그런 것 아니냐는 반응과 비슷한 반응인 것이다. 친한 사람에게, 믿었던 사람에게 사기를 당하면 배신감이 큰 것이 당연한 것이고, 그에 따르는 응분의 댓가를 치루게 된다.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사기가 아니었다는 것을 증명하거나 무릎꿇고 사죄하는 방법 밖에는 없다. 하지만 진짜 사기꾼들은 사기를 쳐 놓고도 당연하다는 듯 철판깔고 잘 살아간다. 

정글의 법칙팀이 뉴질랜드에서 돌아오고 난 후 이제는 논란보다 대응이 관건인 것 같다. 조작에 관한 루머도 많이 돌지만 팩트가 섞여 있기에 조작에 관한 이야기들이 더 많이 퍼져나가고 있는 상황이다. 김병만은 최고의 인기를 누리다가 순식간에 연기대상감이 되었고, 같이 갔던 멤버들 모두 술판 벌이며 노는 사람들로 전락해버리고 말았다. 현재까지의 대응을 보면 과연 SBS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일관성있는 대응을 하고 있다.

예전에 패밀리가 떴다에 대한 논란이 있을 때도 같은 반응이었다. 패밀리가 떴다가 리얼이 아니라 대본 한줄 한줄 모두 있는 드라마였다는 것이 밝혀지자 패떴 제작진은 리얼 버라이어티라고 한 적이 없다며 오리발을 내밀었고, 원래부터 버라이어티가 아닌 드라마였다고 변명을 하였다. 그리고 젼혀 사과도 하지 않고 오히려 철판을 깔고 패떴 시즌2까지 진행한 것이다. 필자가 지금까지 런닝맨을 보지 않는 이유 중에 하나이다.


<SBS 정글의 법칙에 나온 부시맨 빌리지>
 

<MBC 다큐 생존에 나온 부시맨의 연기.
관광지가 되어 돈만 내면 관광 상품으로 이런 연기를 보여준다.
그나마 요즘은 뜸해서 사정이 힘들다고 한다.>

그리고 정글의 법칙도 비슷한 대응으로 나가려 하고 있다. 김병만은 도착하자 눈물을 흘리며 리얼이었다고 항변하고 있고, 제작진도 오리발을 내밀고 있다. 뉴질랜드에서는 인터넷이 안되었던 건지 아니면 패떴과 같이 그냥 무시하고 어물쩡 넘어가면 여론은 잠잠해지겠지라는 생각인지 모르겠지만 현재 상황은 브랜드가 파괴되는 속도가 매우 빠르게 일어나고 있고, 대응에 따라 양상이 달라질 수 있는 국면에 있다.

그렇다면 어떻게 대응을 해야 정글의 법칙이 살아날 수 있을까? 1박 2일이나 무한도전도 이런 위기가 없었던 것은 아니다. 특히 1박 2일의 경우는 사직구장 논란부터 옥돔 (옥돔 논란은 패떴) 숭어 조작 논란까지 다양한 논란이 있었고, 그 때마다 초심 특집을 하여 의지를 보여주었다. 즉, 시청자들에게 사과하고 오해하고 있는 것들은 풀고 다시 초심으로 돌아가겠다는 의지를 방송으로 직접 보여줌으로 시청자의 마음을 다시 돌린 것이다. 무한도전 역시 조작 논란이 있으면 그냥 있는 그대로 다 보여주는 방식으로 대응하였고, 논란의 여지가 없도록 모든 것을 다 밝히는 자세를 보여주었다. 

친한 사람이 사기를 쳐도 그 사정을 이야기하고 반성하는 기미가 있으면 용서를 하기도 한다. 사람이고 급하니 그럴 수 있다는 생각을 들게 만들기 때문이다. 정글의 법칙 또한 이런 대응을 하길 기대한다. 이미 팩트로 드러난 것들이 너무도 많다. 와오라니 부족 관광 코스는 빼도 박도 하지 못하는 기정 사실이다. 지금도 600불만 내면 아마존에서 5박 6일짜리 와오라니 투어를 할 수 있으니 말이다. 이것을 리얼이라고 개뻥을 치다간 사기꾼 소리만 듣기 마련이다. 패떴의 전철을 밟지 말고, 잘못한 것은 반성하고, 사죄하고, 잘못된 것은 바로 잡음으로 다시 한번 신뢰의 지푸라기를 잡아보는 것이 바른 대응일 것이다.

정글의 법칙이 "신뢰"를 되찾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초심으로 돌아가는 것이다. 여배우들 다 빼고, 관광지가 아닌 오지로 들어가서 그곳을 체험하고 오는 것이다. 안전을 위해 관광지로 들어갈거면 세계 최초니 최후의 부족이나 개뻥치지 말고 그냥 관광지라고 밝히고 해도 신뢰는 붙잡을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이번 뉴질랜드편은 차라리 방송을 안하는 편이 나을 수도 있다. 아니면 편집을 할 때 모든 팩트를 밝히는 것이 낫지 않을까 싶다. 뉴질랜드는 이미 오지가 없고 다 관광상품으로 개발된 곳인데 이번에 박보영과 함께하면서 당연히 안전한 관광 코스로 갔을 것이고, 네티즌 수사대가 한번 뒤지기 시작하면 여기저기서 조작설이 더 불거질 것으로 생각된다. 의심의 눈초리로 보면 세상도 음모론으로 가득한데, 신뢰를 잃은 정글의 법칙이 찍어온 뉴질랜드편은 멤버들의 연기로 인해 웃음거리만 될 것이기 때문이다.

과연 정글의 법칙이 이 위기를 어떻게 넘길 것인지 기대해본다. 정글의 법칙을 아끼던 애청자로서 더 이상의 배신감은 느끼지 않게 해 주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 아무리 그래도 2013.02.12 10:44

    악어의 눈물이라는 표현은 좀 그렇군요. 자연스레 김병만을 놓고 하는 말일텐데... 그가 눈물 흘린 것이 단순히 공감을 얻기 위한 가식적인 눈물이 아닐텐데 말입니다. 글에 사람의 인격이 드러난다고... 좀 그렇군요.

    • BlogIcon 이종범 2013.02.12 11:11 신고

      죄송합니다. 오해의 소지가 있었네요. 김병만씨가 아닌 정글의 법칙에 대한 이야기였습니다. 겉으로는 리얼이었다고 말하고 있지만 이미 드러난 사실들이 너무 많으니 말이죠. 김병만씨의 눈물은 진심이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 다시백 2013.02.12 12:17

      김병만씨도 악어의 눈물이 맞습니다. 정글의 법칙에 더 속았던게 그동안 김병만씨의 우직하고, 남 속일줄 모르는 거 같던 모습들 때문이었습니다. 그리고 제목도 '김병만의 정글의 법칙'이었기에 거듭되는 우연도 그러려니하고 재밌게 봤었습니다. 그런데 이런 논란이 생기고 김병만이 한 말은 '목숨걸고 촬영했다'입니다. 자기 이름을 걸고도 깜쪽같이 연기를 해가며 찍었던 것에 속은 시청자들이 분노하고 있는데, 사과 한마디 없이 말입니다. 잘못된 것에 사과 없이 동정을 바라며 흘리는 눈물은 진정 악어의 눈물이 맞습니다. 이로써 남을 속이고도 적당히 얼머무리는 문화에 가속도가 붙겠군요. 씁쓸합니다.

    • 악어의 눈물 맞네요. 2013.02.12 16:25

      지금껏 간 데가 다 관광지에
      다른 관광객들도 봤을 거고
      현지 통역원이 붙은 상태니
      자기들이 가는데가 관광지라는 거 몰랐을리 없습니다.
      야수르 화산이나 비누아투 호수를 포함 6군데 모두
      유명관광지입니다.
      그런 곳에 관광객이 한명 없었을 리 만무하고
      관광지 가서 오지체험하듯이 연기를 해놓고
      토크쇼를 몇군데나 나가서 리얼이니 힘들어죽겠느니
      간 데가 오지라고 드럽게 강조했죠.
      결론은 관광지였지만
      그래놓고 이제와 하는 말이 관광지였지만
      되도록 오지체험 비슷하게 했다고
      지금 사람 데리고 장난합니까?

  • ㅂㅇㅇ 2013.02.12 11:52

    맞는말이에요 진짜 이번 뉴질랜드편은 좀 있는그대로를보여주면 저 앞으로 정글의법칙 계속볼수있을것같아요.관광지탐험도 좋거든요

  • 영웅만들기 2013.02.12 14:53

    관광상품 다니며 김병만 영웅만들기 열심히 하더니
    정글의 법칙 뽀록 난건가?

    tv 보다보니 일반인들 야산에서 정글의 법칙 흉내내며 리얼생존 찍은거 있던데
    그건 제대로 같더군..무대포 몸으로 리얼생존..
    원래 이런 사기방송있으면 철없는 애들이나 어른들
    진짠줄 알고 따라하다가 일내서
    꼭 자막으로 표시해주는데..

    이 장면은 연출된 장면이니 따라하지마시오!! 라고..

  • ㅇㅇㅇ 2013.02.12 15:26

    그러고보니 옥돔 사건도 끝까지 조작이라고 사과는 안 했죠.
    옥돔 그까짓 거 잡을수도 있는거 아닌가? 라고 보통 사람들은 다 생각하기 때문에 그냥 넘어간 거 같은데
    이번에 관광투어 상품 체험으로도 나와있는 걸 목숨을 걸었다는 식으로 방송한 건 누구나 잘못된 걸 알 수준이었기에,,,그때만큼 어물쩍 넘기기는 안 될거 같아요.

  • 저기요 2013.02.12 16:09

    옥돔조작논란은 1박2일이 아니라 패밀리가 떳다 입니다. 정정부탁드립니다.

    • BlogIcon 이종범 2013.02.12 18:14 신고

      앗! 정정하도록 하겠습니다. 옥돔은 패떴이고, 1박 2일은 숭어 조작이었군요. (http://tvexciting.com/184) 두개가 혼돈되었었네요.

  • 저기요 2013.02.12 16:10

    옥돔조작논란은 1박2일이 아니라 패밀리가 떳다 입니다. 정정부탁드립니다.

  • 걍살자 2013.02.12 17:54

    박보영과 소속사가 완전잘못이지묘 고생장렬하는프론거 온세상이 다 아는데 그거 싫음 첨부터 못한다고 하던가!!
    소속사도 지배우 그렇게 걱정되면 보내지말지 그게 뭔 민폐냐고요 그 소속사 배우나 연예인들 앞으로버라이어티 내보내지 말아요

  • BlogIcon 홍삼녀 2013.02.15 17:30

    지금의 김병만을 있게 해준 정글의 법칙 캐릭터가 거짓이였다니.. 뭐 김병만을 싫어하기 보다는..
    그냥 그 전의 달인 김병만을 좋아하던것 만큼으로 돌아갈거같아요.

  • 박뽀영쪼와 2013.04.06 08:05

    지금 이시간에는 다들 뭐라고 할지 궁금하네요.
    논란이 되는 관광지라고 해도 사람이 살수 있는 곳이고 사람들 거의 안살고 안전하게 생존을 경험 할수 있는곳이 전세계 얼마나 있을까요?
    게다가 박보영 너무 고생이 많네요. 출연자들 모두 고생이 너무 많아요.
    한사람의 말에 너무 쉽게 돌들을 던졌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