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드라마

천명, 어색한 성인 연기자들의 사극 연기

아이리스2가 끝나고 천명이 시작하였다. 월메이드 사극이라고 하여 기대를 가지고 보았는데, 첫장면만 멋있었고, 뒷부분으로 갈수록 실망스러웠다. 아이리스2에서도 배우들의 연기가 어색하여 좋은 소재에도 불구하고 한자릿수 시청률로 끝났는데 천명 또한 연기력이 뒷받침 되지 못하여 아쉬웠다. 사극에 처음 도전하는 이동욱과 드라마가 처음인 임슬옹, 그리고 런닝맨의 멍지효인 송지효가 이끄는 천명은 거의 모험이나 다름없었다. 그나마 경력적인 아역 김유빈이 천명에 가장 어울리는 캐스팅이 아니었나 싶을 정도였다. 


이동욱은 사극톤을 거의 소화해내지 못하였고, 오히려 처음 드라마를 하는 임슬옹이 더 나아보였다. 거기다 송지효 역시 뒷받침을 해 주지 못해 마치 퓨전사극인 것 같은 느낌이 들 정도였다. 구가의 서나 장옥정이 퓨전 사극이라면 천명은 전통 사극에 가까운데 현대극같은 대사로 극에 몰입을 방해했다.

천명은 실력이 출중한 내의원 최원이 불치병의 딸을 살리기 위한 사투를 그린 작품으로 조선판 도망자 이야기이다. 내용을 보면 허준이나 마의와 추노나 추적자를 합쳐 놓은 듯한, 내용이다. 정치적인 세력에 의해 쫓기게 되는 최원과 그의 딸을 지키기 위한 최원의 스토리, 그 속에서 피어나는 러브스토리. 역사적인 배경을 기반으로 한 정치적 암투와 딸을 살리려는 부정, 그 사이에서 벌어지는 러브라인. 소재가 풍부하고 다양한 이야기들의 나올 수 있는 구조이다. 

아이돌을 하려면 구가의 서처럼 아예 아이돌로 구성을 하는 것이 나을 뻔 했다. 장옥정도 좋은 소재이나 김태희가 말아먹고 있듯, 천명 또한 현재로서는 수목드라마의 경쟁에서 밀릴 것 같은 생각이다. 현재 수목드라마의 1위는 남자가 사랑할 때이다. 그리고 그 뒤를 천명이 따르고 있고, 꼴찌는 내 연애의 모든 것이다. 그런데 재미 순으로 본다면 내 연애의 모든 것이 1위고, 그 다음이 남자가 사랑할 때, 꼴찌가 천명이다. 내 연애의 모든 것은 신하균의 편안한 연기와 이민정과의 알콩달콩한 러브스토리가 정말 볼만하다. 로코물의 정석으로 부를 수 있을 정도로 계속 보고 싶어지는 볼매 드라마이다. 현재 입소문을 통해 점점 신하균과 내연모의 매력이 퍼져나가고 있는 점을 보았을 때 천명에서 특단의 조치가 없다면 현재 2위 자리도 빼앗길 수 있다. 남자가 사랑할 때는 탄탄한 스토리로 우선 승기를 잡아 놓은 상태이다. 이미 10%가 넘는 시청자들은 그 스토리에서 빠져나올 수 없을 정도로 복잡한 스토리를 잘 풀어내었다. 송승헌-신세경-연우진-채정안의 사각관계가 꽤 볼만한 드라마이다. 


반명 천명은 아이리스2의 200억 제작비가 만들어낸 시청률을 이어받았을 뿐이다. 아이리스2의 마지막회가 10.4%의 시청률로 마감했는데, 천명의 시청률은 9.3%였다. 오히려 1%나 다른 드라마에 빼앗기고 만 것이다. 2회를 하고 나면 좀 더 시청률 추이가 뚜렷해지겠지만 내 연애의 모든 것에게 시청률을 빼앗길 가능성이 높다. 아이리스2와 남자가 사랑할 때에 밀려서 내 연애의 모든 것이 너무 묻힌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또한 이제부터 신하균과 이민정의 본격적인 러브스토리가 나올 예정이기 때문에 내연모의 앞으로의 전개가 기대된다. 

천명의 유리한 점은 사극이라는 점이다. 차라리 아이리스2에 나온 장혁이나 성동일이 나왔으면 더 나을 뻔 했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든다. 이동욱이 사극에 빨리 적응하지 않는다면 천명은 쉽지 않을 것 같다. 송지효 역시 런닝맨의 이미지가 너무 강해서 그런지 사극 연기에 도무지 어울리지 않는다. 임슬옹 또한 세자로서 어울리지는 않지만 드라마 자체를 처음하는 것이라는 것을 감안한다면 이동욱이나 송지효보다 훨씬 낫다. 우선 10대~30대까지의 시청층은 포기하는 것이 나을 것 같다. 그리고 40대 이후의 시청층만 잡는다해도 충분히 승산은 있다. 그러기 위해서는 역사적인 팩트를 기반으로 스토리를 잘 만든다면 충분히 40대를 공략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 기대를 많이 해서인지 천명에 대한 아쉬움도 컸다. 사극이 처음인 이동욱이 빨리 사극에 적응하여 극을 잘 이끌기를 기대해본다. 

** 임슬옹씨는 2010년에 도시락과 개인의 취향에 출연했기에 정정합니다. 
  • 주민이 2013.04.25 18:20

    임슬옹 처음 드라마 출연하는 거 아닐텐데요....

  • 2013.05.03 15:37

    와..말진짜이쁘게하시네ㅋㅋ
    감탄하고가요

  • 어? 2013.05.11 08:06

    난 되게 괜찮게 봤는데.. 이런 시각도 있군요

  • 어? 2013.05.11 08:06

    난 되게 괜찮게 봤는데.. 이런 시각도 있군요

  • 재미자유 2013.05.16 15:17

    아이돌은 이렇고, 연기파 배우는 저렇고, 사극은 처음이라서...
    그런 선입견이 신념처럼 굳은듯해요.
    이 드라마를 편하게 봤다면 연출, 촬영, 음향, 대본, 연기자들이 얼마나 잘하는지 팀웤이 어떨지
    상사미될텐데요.
    내 주장을 하기 위해 다른 드라마를 깎아내리는것도 보기 안좋고 천명을 시간내서 제대로 본다면 어떨까 싶어요.
    회를 거듭할수록 더 재미와 감동에 드라마 작업팀의 하모니를 느낄겁니다.

  • 남혜진 2013.05.16 15:28

    재미있게 보고있는데 이글은 지나치게 편견이 작용한듯ᆢ참고로 요즘은 천명이 수목극 1위입니다

  • 남혜진 2013.05.16 15:29

    재미있게 보고있는데 이글은 지나치게 편견이 작용한듯ᆢ참고로 요즘은 천명이 수목극 1위입니다

  • sun 2013.05.17 03:55

    나오는 인물들 다 관심없고 내용이 재밌어서 빠지지않고 보는데 보면서 연기가 어색하다고 느낀적은 없었는데,,아마도 첨에 볼때 삐딱하게 보신듯하네요

  • persa 2013.05.22 22:59

    편견이 되게 심하신듯.케미가 좀모자르는건 사실이지만 내용재미있고 조연들이 하나같이 매력있는 드라마라고 생각해요.
    주연보다 조연이 훨씬 매력있는 드라마.

  • persa 2013.05.22 22:59

    편견이 되게 심하신듯.케미가 좀모자르는건 사실이지만 내용재미있고 조연들이 하나같이 매력있는 드라마라고 생각해요.
    주연보다 조연이 훨씬 매력있는 드라마.

  • lotos 2013.06.19 13:03

    김태희가 장옥정을말아먹고있다니..?진짜윗분말대로 편견대로쓰시고 너무주관적으로쓰신듯...천명도괜찮게볼수있겠는데요

  • lotos 2013.06.19 13:04

    김태희가 장옥정을말아먹고있다니..?진짜윗분말대로 편견대로쓰시고 너무주관적으로쓰신듯...천명도괜찮게볼수있겠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