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타

경제의 위기에는 패턴이 있다.

과학은 발달하지만, 역사는 반복된다. 전 세계 공통으로 제일 지겨운 과목이 역사이지만, 역사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역사 속에서 우리는 통찰력을 얻을 수 있으며, 과거에 고민하였던 것을 지금도 고민하고 있기도 하다. 수천년 전에 로마의 한 성전 기둥에서 요즘 젊은 것들을 보면 말세라는 문구가 적혀있었다고 한다. 할아버지가 아버지 세대를 향해서 그러했고, 아버지가 우리 세대를 향해 그러했다. 그리고 지금은 우리 세대가 자녀의 세대를 향해 똑같은 말을 수천년 째 반복해오고 있다.

이는 경제에도 똑같이 적용된다. 경제의 사이클은 사인, 코사인 곡선을 이루며 물결을 친다. 그리고 그러한 사이클의 반복이 경제의 역사를 써오고 있다. 지금과 같은 불황기에는 불황을 알리는 신호가 분명히 있었고, 그러한 신호는 과거에서 찾아볼 수 있을 것이다.

경제 위기경제위기

위드블로그에서 한권의 책을 받았다. 바로 "한권으로 읽는 경제 위기의 패턴"이라는 책이다. 그리고 이 책을 본 후 난 경제 위기에 대해 더 자세히 알 수 있었고, 지금의 위기에 어떻게 대처해 나가야 하는 지 통찰력을 얻게 되었다. 이 책의 내용은 현재 방영하고 있는 KBS 걸작 다큐멘터리 "돈의 힘"의 내용과도 매우 밀접한 관련이 있다. 미리 "돈의 힘"을 보았기에 이 책의 내용이 더 피부로 다가왔는지도 모른다.

2009/05/21 - [채널4 : 최신 이슈] - 탐욕의 시작, 돈의 힘
2009/05/31 - [채널4 : 최신 이슈] - 돈의 힘, 주식과 채권

경제 위기에는 패턴이 존재한다. 탐욕이 생기고, 거품이 생기며, 광기가 어리다 거품이 터지면 위기가 찾아온다. 그리고 그 거품이 클수록 위기의 골도 더 깊어진다. 우리는 현재 서브프라임의 거품으로 인해 지금까지 도미노처럼 그 영향에 타격을 받고 있다. 그리고 이 위기가 잊혀질만할 때 쯤 다시 위기가 찾아올 것이다.

하지만 이런 사실을 앎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거품의 생성과 터짐을 반복하고 있다. 마치 비누방울 놀이처럼 말이다. 이 책을 통해 얻고 싶었던 것은 통찰력이었다. 경제를 보는 통찰력을 얻고 싶었다. 그리고 이 책은 그런 통찰력을 조금이나마 준 것 같다. 더 많은 통찰력이 담겨있는 책이나 내가 볼 수 있는 그릇이 아직은 조금밖에 안 된다.

경제 위기

경제의 위기가 몰아칠 때 그 위기의 신호를 미리 감지하고 대처한 사람은 위기가 곧 기회가 된다. 워런 버핏이 그러했고, 조지 소로우가 그러했다. 그리고 그 신호는 탐욕과 광기에서 찾을 수 있다. 2년 전쯤 서점에서 책을 보고 있었는데 어떤 아주머니가 종업원에게 막 따지는 소리가 들렸다. 무슨 소리인가해서 귀기울여 들어보았더니 아주머니께서는 종업원에게 중국 펀드 책을 달라고 하였고, 종업원은 중국 펀드에 관한 어떤 책을 말씀하시는 것이냐 말했다. 아주머니는 다짜고짜 중국 펀드 책을 내놓으라고 했고, 난감한 종업원은 어쩔 줄 몰라했다. 그리고는 아주머니는 중국 펀드가 요즘 얼마나 유명한데 그런 책도 없느냐며 서점에게 핀잔을 날렸다.

헛웃음만 나올 뿐이었다. 그 때가 위기 바로 전이었을 것이다. 왜냐하면 그것이 신호이기 때문이다. 주식에 대해 아무 것도 모르는 아주머니가 국내 주식도 아니고 중국 주식, 그것도 펀드를 사겠다고 책을 사로 왔으니 이것은 탐욕이 부른 결과이고, 광기어린 모습이다. 시장에서 100원 200원 깎아서 모은 돈을 가지고 전혀 알지도 못하는 중국 기업에, 쌩판 모르는 펀드메니저에 쌈짓돈을 맡기겠다는 것은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는 상황이었다.

그 아주머니는 주위에서 중국 펀드로 돈을 번다는 소리를 들었고, 어쩌면 돈을 중국 펀드에 넣어 짭짤한 수익을 얻었기에 좀 더 공부하려는 좀 더 돈을 벌어보려는 요량으로 서점에 들른 것이었을 것이다. 경제 위기에서 돈을 버는 사람은 누구일까? 그것은 광기에 휘말리지 않고 평정심을 유지했다가 위기가 닦쳤을 때 현금을 보유하고 있는 사람이다. 더 영리한 사람은 광기어린 경제를 이용하여 유동성 장세에 올라타 현금을 확보한 후에 위기에 대처하는 사람일 것이겠지만, 리스크가 너무 클 뿐더러 그렇게 하지 않아도 워런 버펫이나 조지 소로스는 세계에서 손 꼽히는 부자가 되었다.

역사는 반복되는데 사람들은 역사를 제일 싫어한다. 역사 이야기만 나오면 졸음이 먼저 쏟어지니 반복되는 역사의 물결을 그대로 맞아버리는 불상사가 발생하는 것이 아닌가 싶다. "한권으로 읽는 경제 위기의 패턴"에는 네덜란드 튤립 사건때부터 서브프라임에 이르기까지 역사적으로 반복되어온 경제 위기를 매우 자세하고, 일목요연하게 잘 정리해 놓았다. 이 책 한권이면 역사 속의 경제 위기에 대해 충분히 알 수 있을 것이고, 위기의 역사를 통해 통찰력을 얻을 수 있게 될 것이다.

경제 위기, 그것은 다른 말로 경제 기회이기도 하다.


 
  • BlogIcon 머니야 2009.06.30 09:21

    앗...간만에 뵙네요^^ 많이 바뿌셨나봐요~!
    앞으로 자주뵙게 되는건가요? ^^
    꿀꿀한 날씨지만 기운차게보내세여~^^

    • BlogIcon 이종범 2009.06.30 09:58 신고

      ^^ 이사하고, 인터넷 깔고 하느라 정신이 없네요. 아직도 한트럭 더 남아있어서 이번 주 까지는 정신 없겠지만, 인터넷을 깔게 되어 너무 행복해요 ㅎㅎ 아침부터 날씨가 축축 쳐지네요. 그래도 활기찬 하루 시작하시기 바래요 ^^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