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리뷰/드라마

스타일에 실린 티스토리

이종범 2009. 8. 30. 06:45
스타일을 보다가 깜놀했다. 어디선가 많이 본 관리자 모드가 나왔기 때문이다. 그건 바로 티스토리였다!! 스타일한 티스토리 새관리자 모드가 스타일에 나온 것이다. 얼마나 반갑던지 한눈에 알아보았다. 하루에도 수십번씩 보는 관리자 모드이다보니 잠시 스치는 장면임에도 단박에 알아차렸다.

스타일에 티스토리가 나온 연유는 이러하다. 편집일이 다가오자 팀장이 팀원들을 모두 모아 놓고 이번에 글을 잘 못쓰면 물갈이를 한다고 엄포를 놓았고, 이에 불안감을 느낀 선배들은 이서정에게 모든 화살을 돌리기로 담합을 한다. 그리고 이서정이 써 놓은 완성되지 않은 기사를  몰래 티스토리 블로그에 올린 것이다. 스타일에서 제일 큰 광고주이자 디자이너인 홍진욱에 대한 기사를 안 좋게 내보낸 것이다.

이 기사를 밤에 몰래 올렸는데 그 다음 날 아침에 이미 홍진욱은 이서정을 고소하였다. 티스토리의 영향력을 실감할 수 있는 부분이었다. 아침이면 이미 이슈가 되어 있어 당사자의 귀에까지 순식간에 들어가는 티스토리! ^^ 물론 다음뷰의 영향일 것이다. 아무튼 이 과정에서 티스토리 블로그가 노출되었고, 혹시나 하고 그 블로그가 있나 찾아보니 헉!! 진짜 있었다.


그 블로그는 뷰티가이드라는 뷰티 체험 팀블로그였다. 이 블로그에 스타일에서 봤던 포스트가 있었고, 결정적인 것은 홍진욱이라는 디자이너가 없는데 (있어도 유명하지 않은 듯) 이곳에 포스팅이 되어있다는 것이다. 방명록에 6월쯤 비밀댓글이 있는 것이 스타일 작가의 이야기가 아닌가 싶기도 하다. 뷰티가이드라는 스타일리쉬한 팀블로그가 나온 것이 스타일과 매우 잘 맞아 떨어지는 것 같다. 게다가 임시로 만든 블로그도 아니고 버젓이 잘 운영되고 있는 올해 1월부터 시작한 팀블로그였다. 보통 드라마같은 곳에 나올 때는 유령 블로그를 만들어 노출을 시키곤 하는데 실제로 운영되고 있는 뷰티 블로그가 나온 것은 처음이 아닌가 싶다.

스타일에 나오는 아이템들은 모두 핫한 아이템이고, 어느 정도 인정을 받아야 나오는 것 같다. 아무래도 드라마 제목이 스타일이니 당연한 것일거다. PPL을 안한다는 포르쉐도 스타일에 등장하였고, 포토그래퍼 김민준이 들고 다니는 DSLR카메라는 핫셀블라드(Hasselblad)사에서 나온 카메라인데 그 가격만 수천만원대라고 한다. (검색해본 바에 의하면 Hasselblad H3DII-50와 HCD 4.0-5.6/35-90 zoom lens를 합친 가격은 $29995이다. 37,358,772원이었다. 이것도 6월에 잠시 한정적으로 $10000를 할인한 가격이라 하니 ㅎㄷ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명품만 나오는 스타일에 티스토리가 나왔다니 역시 티스토리는 명품 블로그인가보다. d^^b

물론 티스토리에서 PPL을 한 것은 아니겠지만, 매우 흥미로운 장면이었다. 블로그를 통해 이슈가 순식간에 전파되고, 그 전파된 블로그의 글로 인해 고소까지 들어오니 말이다. 다만 블로그에 쓴 글로 인해 고소를 당한다는 것은 어이없는 설정이긴 했지만, 잡지의 기사라고 내보낸다면 잡지사의 기자를 상대로 고소를 할 수는 있다고 생각했다. 박기자와 함께 기사를 킬(kill)해버렸기에 스타일에는 실리지 않겠지만, 블로그를 통해 이미 기사가 퍼졌으니 이서정에게는 자신의 글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였지 않았나 싶다.

스타일에도 나온 엣지있는 티스토리가 블로고스피어를 선도해나가길 기대해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