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5

(4)
NEW K5 시승기 총평, 가족에 의한, 가족을 위한 자동차 New K5 시승기의 총평입니다. 1주일간 시승 기간은 짧으면 짧다고 할 수도 있고, 길다고 할 수도 있겠지만 개인적으로 제가 체험하던 1주일간에는 하루도 빼놓지 않고 비가 와서 아쉬웠던 시승기간이었습니다. 하지만 가족과 함께 여행도 가고 비가 왔기 때문에 짧은 거리를 가더라도 가족을 태우고 다녀서 기존의 차량과 비교하여 어떤 장점이 있는지를 알 수 있었는데요, 그 장점은 아마도 가족을 위한 차량이 아닌가 싶습니다. 다양한 기능들도 눈에 들어왔는데요, 빗길에서 흔들림을 제어하는 기능이나 전후방, 측면까지 장애물을 인식하여 경고해주는 기능 및 겨울에는 핸들을 따뜻하게 히팅해주는 기능까지 곳곳에 숨은 기능들이 있습니다. 사각지대에서 사이드미러로 경고를 해 주고 경고음까지 나오는 이 기능은 정말 제게 꼭 필요..
New K5 시승기, 다양한 기능을 디자인으로 편리하게 만들다. 1주일 동안의 New K5 시승기. 하필이면 시승을 하는 1주일 내내 하루도 쉬지 않고 비가 내려서 제대로 사진을 찍을 수 없을 지경이었습니다. 다행히 시승 마지막 날 오전에 비가 안와서 얼른 세차하고 촬영을 하였는데 촬영 막바지에 다시 소나기가 퍼부어서 촬영을 접을 수 밖에 없었죠. 그래도 짧은 시간 동안 열심히 찍은 사진으로 1주일간 시승한 New K5의 시승기를 적어보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주행에 대해서부터 이야기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서울에서 판교까지 외곽순환도로를 타고 3번을 왕복해 보았습니다. 고속화도로에서 New K5의 성능을 좀 더 많이 느낄 수 있었는데요, 우선 소음이 많이 개선되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기존의 K5에 비해 주행 시 소음이 안정화된 느낌이었는데요, 주행 동영상을 찍..
[쏘나타 하이브리드 시승기] 쏘나타 하이브리드와 함께 안동을 다녀오다. 쏘나타 하이브리드를 타고 안동에 다녀왔다. 청정지역으로 알려져 있는 남선면으로 가서 쏘나타 하이브리드와 함께 자연을 만끽하고 왔다. 맑은 공기와 깨끗한 시냇물이 마음까지 깨끗하게 해 주는 것 같았다.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친환경 자동차이다. 전기로 가는 자동차. 자연을 훼손하지 않으려는 노력이 결실로 맺어진 자동차인 것이다. 그 작동원리를 보면 어떻게 환경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지를 알 수 있다. 우선 시동을 걸면 엔진 시동 없이 구동에 필요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준비한다. 저속 주행시에는 저토크로 주행 시 엔진 구동 없이 모터로만으로 구동하여 연료 소모가 없이 정숙하게 주행하게 된다. 가속 주행을 할 때는 프로그램으로 운전자의 가속 요구를 파악해 엔진을 자동으로 사동하고 엔진과 모터를 사용하여 적절히 분..
쏘나타 하이브리드, 그린에너지의 시대가 열린다. 얼마전 손정의 회장이 와서 정부와 고비사막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일본의 원전 사태와 관련하여 대체 에너지를 찾아 고비사막에 합동으로 프로젝트를 진행하겠다는 것이었다. 손정의 회장은 우리나라의 GGGI(녹색성장연구소)와 협력관계를 체결할 계획이라 밝혔다. 우리는 이제 새로운 에너지를 찾아야 할 때가 온 것이다. 자연을 훼손시키지 않고 무한으로 사용할 수 있는 꿈의 에너지. 다양한 것이 있겠지만, 자동차에서 가장 핫한 이슈는 바로 하이브리드일 것이다. 다양한 시도가 있어왔지만, 그 중에서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현대자동차가 내 놓은 최고의 작품인 것 같다. 해외의 하이브리드 차와 비교해도 전혀 부족함이 없는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국내 하이브리드 기술이 시작된 지 해외와 비교해 짧음에도 불구하고 비견될만큼 빠른 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