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현장취재

처음처럼 솔로파티에 김장훈이 온 이유


얼마 전 나눔과 봉사활동으로 국민훈장 동백장을 받은 김장훈씨를 직접 만나보게 되었습니다. 50일 쯤 후에는 3년간 미국과 중국으로 가기에 앞으로는 국내에서 보기 힘들어질 김장훈씨를 만난 이유는 바로 발렌타인데이 솔로파티 때문이었죠. 

 
페이스북으로 신청을 받아 당첨된 분들만 초대받은 처음처럼 & 김장훈의 발렌타인데이 파티가 홍대의 광동포차에서 열렸습니다. 발렌타인데이라 그런지 홍대에는 사람들이 정말 많더군요.


행사장 안에는 벌써 사람들로 가득했습니다. 포차이다보니 무대와 매우 가까웠어요. 어떤 행사가 진행될지 매우 기대가 되었습니다. 

 
무대는 안쪽과 바깥쪽에서 모두 볼 수 있었는데요, 포차 안이 가득 매울 정도로 많은 분들이 참여해 주셨어요. 

 
당첨자 확인을 하고 들여보내 주었는데 이 분들 등 뒤에 붙어 있는 문구를 보니 런닝맨을 생각나게 하네요. 몰래 뒤로 가서 뜯어버리고 싶은 욕망이...;;


용춘 브라더스의 진행으로 행사가 시작되었습니다. 용춘 브라더스를 모르신다고요? 네. 저도 몰랐습니다. 김장훈씨와 함께하는 용춘 브라더스는 앨범까지 낸 댄스 그룹이더군요. 무엇보다 진행을 맛깔나게 아주 잘 하였습니다. 이런 행사들에 자주 갔었는데 컬투 이후에 라이브 진행을 이렇게 잘 하는 분들은 처음이었어요. 


용춘브라더스의 진행으로 어느 정도 분위기가 무르익자 김장훈씨가 장미 꽃다발을 양동이에 넣어서 도착했습니다. 오늘 솔로들을 위한 선물이겠죠? 


 우월한 기럭지에 스타일리쉬한 모습이 나이를 가늠할 수 없게 만들더군요. 포차의 특성 상 무대와 매우 가까워서 정말 바로 앞에서 김장훈씨를 보게 되었습니다. 


 용춘브라더스와는 호흡을 많이 맞춰 본 듯 죽이 척척 맞았는데요, 순식간에 솔로파티의 분위기는 후끈 달아올랐습니다. 


 
처음처럼 행사이니만큼 처음처럼으로 다들 건배를 하며 본격적인 행사가 시작되었습니다. 다들 솔로파티에 초대받고 와서 모르는 분들인데 처음처럼과 함께 자연스럽게 친해지는 분위기였습니다. 

 
그리고 와 주신 김장훈씨께 선물이 증정되었는데요, 바로 장훈처럼과 독도처럼 한정판 소주였습니다. 세상에서 단 한병 밖에 없는 장훈처럼과 독도처럼이 선물로 주어졌는데요,

 
바로 이런 모습입니다. 처음처럼을 패러디하여 만든 독도처럼과 장훈처럼. 마치 합성한 것 같죠?

 
뒷편의 라벨은 더 디테일합니다. 독도의 모습과 김장훈씨의 사진이 이런 소주가 정말 나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완성도가 높았습니다.

 
병목 라벨에도 디테일이 살아있었는데요, 장훈처럼에는 "오늘 제대로 놀아보자!", 독도처럼에는 "오늘만큼은 외롭지 않아!"라는 문구가 쓰여져 있네요.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입니다! 

 

 
장훈처럼과 독도처럼 선물을 받고 신기해하는 김장훈씨. 독도에 관해서는 역시 김장훈씨를 빼 놓고 이야기할 수 없죠? 이번에도 4월 7일 출국을 앞두고 3.1절 행사를 강행하기로 발표했는데요, 3.1절에 특별한 행사를 한다고 하니 정말 기대가 됩니다. 이 날도 독도에 대한 김장훈씨의 애정을 말하며 독도처럼과 장훈처럼을 만들어 준 처음처럼에 감사를 표했습니다. 

 
그리고 이어진 김장훈쇼~! 라이브 콘서트의 대가인 김장훈씨. 역시 관객과 소통하는 무대를 만들어갔는데요, 관객들을 직접 무대로 불러내어 이야기를 나누고 춤까지 같이 추었습니다.

 
매우 신나보이죠? 분위기는 거의 홍대 클럽 분위기였습니다.

 
솔로파티에 온 커플 포착. 그냥 넘어갈 김장훈씨가 아니죠. 솔로부대들의 진지로 쳐 들어온 커플.

 
김장훈씨의 짖궂은 장난에 남자친구의 가슴은 부글 부글 끊습니다. 

 
하지만 이런 열창을 해 주니 마음이 풀어지지 않을 수 없겠죠? 무대로 나와 즐거움을 준 커플을 위해 김장훈씨의 열창이 시작되었습니다.

 
이스라엘로 영어를 배우러 간다는 한 관객과의 듀엣으로 노래도 불렀어요.

 
열심히 사진 찍는 저를 위해 포즈까지 취해주신 김장훈씨. 김장훈씨와 함께한 발렌타인데이 솔로파티는 3시간여동안 계속 되었습니다. 정말 대단한 열정이었는데요, 좁은 무대에서 관객과 서로 친구처럼 이야기하며 무대를 즐기는 김장훈씨를 보며 이런 것이 프로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처음처럼과 함께한 김장훈의 발렌타인데이 솔로파티. 정말 흥겨운 파티였습니다. 앞으로 김장훈씨를 당분간은 보지 못하겠지만, 앞으로도 이런 파티가 종종 있었으면 좋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