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예능

나혼자산다, 소심한 데프콘 먹방으로 기사회생하다.


나혼자산다의 데프콘이 게시판을 점령했다. 전 주에 했던 나혼자산다에서 이성재가 데프콘 집에 놀러갔는데 데프콘이 푸대접을 해서 시청자들이 화가 난 것이다. 방송을 위해서, 캐릭터를 위해서 조금 더 오버하다가 생긴 에피소드이긴 하지만 마음이 여린 데프콘은 상처를 받고 이번 주 방송에서 구구절절하게 변명을 늘어놓았다. 데프콘은 대준이와 형돈이로 나오며 무한도전의 부르면 바로 나오는 유재석의 아는 동생들로 나오며 예능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중이다. 그러던 중 나혼자산다에 캐스팅이 되었고, 집 밖에서 나가지 않으려는 홈보이로 캐릭터를 확실히 잡았다. 특히나 메니아적은 취미는 오타쿠라 불려도 이상할 것이 없을 정도로 게임, 캐릭터 모으기등에 상상 이상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거칠기만 할 것 같은 데프콘에게 동심 가득한 여린 마음이 있었으니 그것도 데프콘의 매력 중 하나일 것이다. 이성재와 함께 방송을 했던 것 또한 데프콘의 입장에서는 충분히 그럴 수 있는 반응이었다. 자신이 수년동안 아끼던 물건을 이성재가 달라고 하니 좋은 표정이 나올리가 없다. 마리오 캐릭터나 요다 젓가락은 누가보아도 구하기 힘든 캐릭터인데도 이성재에게 준 것을 보면 역시 마음 여린 데프콘이다. 거의 처음보는 사람이나 다름없는 멤버가 자고 간다고 하니 당황하지 않을 사람이 어디 있겠는가. 자신만의 공간에 들어온 것만으로도 부담스러운데, 그곳에서 자고 간다면 신경써야 할 것이 한두가지가 아닐 것이다.



나혼자산다는 또한 캐릭터를 살리기 위해 특정한 부분을 강조하는 것도 있다. 의외성에서 웃음이 발생하기 때문에 의외성을 강조하고 있는데, 데프콘은 거칠게 생겼지만 소녀감성을 가진 여린 캐릭터로, 서인국은 덴디하고 귀공자처럼 생겼지만 쓰레기장을 방불케 하는 집에 상남자 스타일로, 김광규는 중년남성으로 알고 있었는데 홈쇼핑에 매료된 골드노총각으로, 이성재는 젠틀맨같지만 실은 방귀를 서슴없이 뀌고 데프콘 집에 광선검을 가지고 가는 철없는 기러기 아빠로, 김태원은 국민할매에서 번데기 예술가로 각각의 캐릭터를 더욱 부각시키는 경향이 있다. 그런 면에서 데프콘의 집에 이성재가 왔을 때 이성재의 철부지 모습을 "이거 내놔, 저거 내놔"하는 막무가내식의 모습을 부각시켰고, 데프콘은 흔쾌히 잘 줄 것처럼 생겼지만 의외로 소심하여 삐지는 캐릭터로 방송에 부각이 된 것이다.

게시판에 악플로 도배가 되자 하나씩 찾아보며 마음에 상처를 받고 방송에 나와서 왜 그러했는지부터 구구절절 설명하는 모습 또한 데프콘의 캐릭터가 부각되는 장면이었다. 그리고 이번 주 데프콘은 작정한 듯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자신있는 먹방으로 말이다. 제주도로 여행을 떠난 데프콘은 홈보이의 귀찮음을 무릅서고 제주도로 날아간다. 제주도에 가기전에 이미 블로그를 통해 맛집을 모두 섭렵해 놓은 후 제주도에 도착하자마자 반나절만에 국수-핫도그-흑돼지- 갈치조림을 흡입해버린다. 거의 1시간에 한공기씩 비운 데프콘. 정준하의 식신을 능가할 정도로 매끼마다 새로운 한끼를 먹는 것처럼 맛있게 먹었다. 


이를 보고 김광규는 30년 후 윤후냐며 먹성 좋은 데프콘의 캐릭터를 확실히 잡아주었다. 먹는 것만큼은 자부하는 데프콘. 요즘 최고의 캐릭터가 바로 먹방 캐릭터이다. 식신에 관한 프로그램도 많고, 그 분야는 정준하가 거의 독점하고 있는 분야이기도 하다. 데프콘이 먹방 캐릭터로 자리잡는다면 각종 요리 프로그램과 맛집 프로그램에 1순위로 섭외될 정도로 블루오션인 곳이다. 데프콘은 자신에게 달린 악플을 방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고자 자신이 제일 잘하는 먹는 것으로 승부를 보았는데 의외로 여기서 캐릭터가 확실히 자리잡아 앞으로 방송 활동에 더 도움이 될 전망인 것이다. 


스마트폰을 손에 놓지 않는 데프콘. 분명히 이 글도 보게 될 것 같다. 나혼자산다에서 가장 재미있게 보고 있는 부분이 바로 데프콘이다. 꾸며지지 않은 있는 그대로의 캐릭터를 보여주는 데프콘. 방송이 이미 체화가 되어버려 모든 것을 방송에 맞추려는 다른 멤버들보다 방송을 많이 해 보지 않아서 나오는 자연스런 모습이 더욱 친근하고 부담없는 것 같다. 혼자 있으면 밖에 나가기 싫고, 혼자 있으면 누가 찾아오는 것도 별로 달갑지 않은 것이 혼자 오랫동안 자취를 해 본 사람들만이 알 수 있는 심정일 것이다. 데프콘이 게시판의 악풀에 신경쓰는 순간 작위적이 되고, 다른 멤버들과 크게 차별화되지 않게 될 것 같다는 생각도 든다. 나혼자산다에서는 마치 몰래카메라를 보고 있다는 느낌이 들어야 재미가 배가가 된다. 따라서 기존에 하던데로 자연스런 모습을 신경쓰지 말고 보여주었으면 좋겠다. 아빠 어디가가 아이들에게 방송이라는 것을 숨기는 조건이 있을 정도로 순수성을 지키듯, 나혼자산다에서도 너무 게시판의 반응에 신경쓰지 말고 순수한 있는 그대로의 인간적인 모습을 보여주었으면 좋겠다. 
  • BlogIcon 비밀 2015.03.27 08:38

    근데제가볼때데프콘님보다이성재님이좀더심한것같던데..남에집에와서이거달라저거달라장난으로한번얘기했다가도싫어하는것같으면그냥웃어넘겨야지계속달라고하고..데프콘님은자신보다나이도많고하니까계속달라니까안드리기도어렵고드리긴아깝구..아무리작은거랃느자신한텐소중한걸수있잖아요...그런것도알고달라고하셔야죠
    저라도짜증났을것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