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삼성 아티브 탭3, 스마트폰을 넘나들다




삼성 아티브 탭3를 사용한지 이제 3주가 되어 갑니다. 그동안 삼성 아티브 탭3의 모바일성에 대해 이야기를 했다면 오늘부터는 삼성 아티브 탭3의 특별한 기능인 삼성 사이드싱크를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PC와 모바일의 경계를 허문 삼성 사이드싱크 기능은 저처럼 비즈니스를 하는 분들께 꼭 필요한 기능이 아닐까 싶습니다. 


 우선 스마트폰(삼성 제품)에서 삼성 앱스토어로 들어가서 SIDESYNC라고 검색하면 Sidesync와 Phone Screen Sharing이라는 어플이 나옵니다. 이 두 어플을 모두 설치해 준 후 삼성 아티브 탭3의 스토어로 들어가서 sidesync를 설치해줍니다. 우선 사이드싱크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젤리빈 이상의 휴대폰 기종이어야 합니다. 젤리빈이 아니라면 업그레이드를 시켜주세요~! 

 
삼성 아티브 탭3에서 sidesync가 설치된 모습입니다. 이제 삼성 스마트폰과 삼성 아티브 탭3를 서로 연결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삼성 스마트폰과 삼성 아티브 탭3를 USB로 연결시킨 후 스마트폰에서 SideSync를 실행시킵니다. USB연결은 MicroUSB to USB 커넥터를 사용하여 연결하게 됩니다. Sidesync를 실행시킨 후 시작을 누르면 삼성 아티브 탭3와 연결이 됩니다. 

 
삼성 아티브 탭3의 화면에는 이런  창이 뜨게 되고요, 키보드 & 마우스 쉐어링과 폰 스크린 쉐어링을 선택할 수 있는 버튼이 나옵니다. 우선 키보드 & 마우스 쉐어링을 연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서로 연결이 된 모습이고요, 삼성 아티브 탭3에 블루투스로 페이링된 키보드와 마우스가 스마트폰으로 넘나들게 됩니다.


스마트폰에 있는 마우스 커서가 보이시나요? 삼성 아티브 탭3에 페어링된 마우스를 통해서 스마트폰의 페이스북 어플을 실행시킨 후 키보드로 글을 작성하는 모습입니다. 

 
이런 것도 가능합니다. 삼성 아티브 탭3에서 인터넷 서핑 중에 중요한 문장을 스마트폰으로 복사하고 싶다면 원하는 문장을 드래그하여 복사하기를 누른 후 스마트폰의 원하는 부분에 가서 붙여넣기를 하면


이와 같이 스마트폰에 그대로 복사가 됩니다. 스마트폰은 마우스 우클릭 기능이 아예 없기 때문에 키보드에서 Ctrl+V를 통해서 붙여넣기를 하면 됩니다. 저희 회사에서 하는 비즈니스가 소셜마케팅이기 때문에 주로 페이스북에 글을 쓸 때가 많은데요, 기업들의 페이스북을 관리하다보면 여러 좋은 글귀들을 가져다 붙여야 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럴 때 보통은 스마트폰에서 인터넷 창을 열어서 해당 문구를 터치로 원하는 영역을 지정하기 위해 실패의 실패를 거듭한 후 복사하여 다시 인터넷 창을 닫은 후 페이스북 창을 열어서 붙여 놓곤 했는데요, 삼성 아티브 탭3의 사이드싱크 기능을 활용하면 마우스로 드래그한 후 복사하고 붙여 넣기만 하면 바로 끝나게 됩니다. 창을 닫을 필요도 없죠. 

 
인터넷 서핑을 하다가 스마트폰으로 보고 싶을 때나 반대로 스마트폰으로 보고 있다가 큰 화면으로 보고 싶을 때 주소창의 주소를 복사하여 간단하게 가져다 붙이면 삼성 아티브 탭3와 삼성 스마트폰 모두에서 같은 화면을 볼 수 있기도 합니다.


다음은 폰 스크린 쉐이링 기능입니다. 이 기능은 삼성 스마트폰의 화면을 삼성 아티브 탭3로 그대로 가져와 컨트롤 할 수 있는 기능인데요, 이 기능 역시 매우 유용하게 활용됩니다. 



삼성 아티브 탭3로 업무를 볼 때 문서 작업은 삼성 아티브 탭3로 하고 인터넷은 테더링으로 잡아서 해도 되지만, 그보다는 폰 스크린 쉐어링 기능으로 연결하여 스마트폰의 인터넷창을 활용하면 됩니다. 한 화면에서 모든 것이 이루어지니 보다 효율적으로 문서 작업을 할 수 있겠죠? 

 
폰 스크린 쉐어링 기능은 이럴 때도 유용하게 활용되는데요, 카메라 촬영을 할 때 미리 보기 기능으로 활용할 수도 있습니다.


시야각에서 벗어난 곳을 촬영할 때 스마트폰은 손으로 원하는 곳을 촬영하고 촬영되는 모습은 삼성 아티브 탭3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고화질로 셀카를 찍고 싶을 때나 단체 사진을 찍을 때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겠죠? 

 
폰 스크린 쉐이링의 또 다른 재미는 디스플레이가 작은 스마트폰일 경우 큰 화면으로 늘릴 수 있다는 점입니다. 삼성 아티브 탭3가 스마트폰이 되는 것이죠. 가로, 세로 전환이 가능하고, 화면의 창 크기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기 때문에 최대 10.1인치까지 확장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사이드싱크의 장점은 메신저나 SNS를 할 때 쉽고 빠르게 할 수 있다는 점인 것 같습니다. 카스나 카카오톡의 경우는 스마트폰으로 밖에 접속이 되지 않죠. 엄지 손가락으로 열심히 자판을 누르는 것은 참 힘듭니다. 업무 상 카톡도 많이 하게 되는데 급하면 급할수록 오타가 난무하여 속상하기도 하죠. 이럴 때 사이드싱크 기능을 통해서 바로 스마트폰 화면을 띄워 놓고 카톡을 실행하여 블루투스 키보드로 작성한다면 오타날 염려도 없을 것 같습니다.

 
이제 카카오 스토리에 이어서 기업용 계정인 스토리 플러스가 나오게 되어서 새로운 상품을 구성하게 되었는데, 이 작업을 할 때 스마트폰으로 일일이 다 기록해야 한다고 생각하니 걱정이 태산이었는데 삼성 아티브 탭3로 완전히 해결되었습니다. 삼성 아티브 탭3를 가지고 있다는 것만으로 업무의 효율성이 극대화될 것 같습니다. 

 
이 뿐 아니라 사이드싱크의 활용도는 무궁무진한데요, 삼성 아티브 탭3에 있는 파일을 스마트폰 안으로 복사한다거나 반대로 스마트폰에 있는 파일을 쉽게 삼성 아티브 탭3로 복사할 수 있어서 스마트폰의 백업은 물론, 파일 관리까지 자유롭게 할 수 있습니다. 삼성 아티브 탭3에 있는 사진 파일을 마우스로 드래그 앤 드롭으로 폰 스크린 쉐어링 화면에 가져다 놓았습니다. 

 
순식간에 100% SD카드로 복사 완료라는 메세지가 나오네요. 폴더를 열어서 파일을 실행해 보았습니다.

 
일반 사진 파일을 볼 때 처럼 보기를 원하는 앱 선택 화면이 나온 후

 
바로 삼성 아티브 탭3에서 복사한 사진 파일을 볼 수 있었습니다.

 
반대로 이번에는 스마트폰에 있는 파일을 삼성 아티브 탭3로 옮겨보겠습니다. 폴더 열기를 클릭하면 폴더 안의 다양한 파일들을 볼 수 있는데요,


 그 동안 메일로 받아서 저장해 두었던 파일들을 볼 수 있었습니다. 보통 메일의 첨부파일로 오면 작은 스마트폰에서 문서 확인 정도만 하는데 어떤 파일을 열리지 않아서 볼 수 없는 경우도 있죠. 


 최근에 강의를 진행했던 원고를 복사하여 붙여 넣어보겠습니다. 복사를 누른 후 

 
바탕화면에 붙여넣기를 하면 바로 복사가 됩니다. 참 쉽죠?

 
그리곤 바로 파일을 실행시켜서 강의안 수정 작업을 할 수 있었는데요, 이처럼 스마트폰에서 바로 삼성 아티브 탭3로 이어지면서 얻을 수 있는 업무의 효율성은 사이드싱크 기능 덕분에 더욱 증가되었습니다.

 
스마트폰의 경계를 허문 삼성 아티브 탭3. 비즈니스를 하는 분들에게 꼭 필요한 기능인 것 같습니다. 업무 도중 카톡을 할 때 눈치가 보이죠? 간단하게 삼성 아티브 탭3의 사이드싱크 기능이면 해결이 됩니다. 다음 번에는 비즈니스에서 구체적으로 어떻게 사이드싱크 기능이 활용되는지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