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최신이슈

옥주현 할로윈사진, 민폐녀 등극하나?

나는 가수다에 옥주현이 나오고 난 후 바람 잘 날이 없다. 옥주현의 자질 논란과 신정수PD의 특혜 의혹까지 불러 일으키며 나가수에 직격탄을 불러일으켰지만, 이에 대해서는 청중평가단의 1위로 일단락 짓는 줄 알았다. 옥주현을 비판하는 세력은 모두 악플러로 규정하고 심심풀이로 마녀사냥을 하는 네티즌 정도로 몰고 갔으나 이제 빼도 박도 하지 못할 사건이 터져 버리고 말았다. 

실은 작년 10월 할로윈 때 이미 터졌던 사건이었다. 옥주현은 자신의 트위터에 박칼린의 초대를 받고 간 할로윈 파티에서 트윗을 남겼는데 그게 문제가 된 것이다. 트위터에 트윗을 날리는 것은 개인의 자유이기 때문에 별 문제 없다. 그러나 그것이 윤리나 법적으로 위배되는 일이라면 문제가 생긴다. 더군다나 대한민국을 있게 한 열사를 조롱한 것이라면 더더욱 문제가 심각해진다. 

사건의 발단은 박칼린의 할로윈 파티였다. 청계천에 살고 있는 박칼린은 자신의 제자들을 불러 할로윈 파티를 열었다. 할로윈 파티라는 것이 귀신 복장을 하고 귀신들과 섞여 논다는 의미의 파티인데 여기서 나온 귀신들이 독립을 위해 목숨을 받친 유관순 열사와 유준근 열사가 나온 것이 문제가 되었다. 


위 사진은 합성하거나 악의적으로 만든 사진이 아니라 옥주현이 트위터에 직접 올린 사진과 트윗들이다. 위쪽 사진은 유관순 열사 코스프레를 하고 한손에는 블랙베리를 한손에는 술을 들고 취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최소라의 모습이다. 최소라는 남격에 앨토로 나왔던 사람이다. 왼쪽 아래 사진은 마이클젝슨을 추모한다며 만들어 놓은 제삿상이다. 그 오른쪽 사진에 보면 제일 아래는 박칼린이 동물 복장을 코스프레했고, 그 위에는 유관순 열사를 코스프레한 최소라, 그 위에는 유준근 열사를 코스프레한 한 남자, 그리고 그 옆에 미이라로 코스프레한 옥주현이 있다. 

아래에 옥주현이 남긴 트윗들이 있다.

오늘의 귀신들,
한잔 걸치시고 블랙베리 쓰는 유관순 조상님과 넝마주의 미이라&맞아죽은 유병장 귀신,
마이클젝슨을 위한 제삿상도 차린, 참 갖출꺼 다 갖춘 할로인빠리였음. 


이라고 적혔있다. 이것이 문제의 발단이 된 것이다. 박칼린이 오라니까 마지못해 분장을 하고 갔는데 그곳에 도를 넘은 코스프레가 있어서 문제가 될 소지가 있다고 생각이 들었으면 이런 트윗은 절대로 남기지 못한다. 트위터에 사진을 찍어 사진까지 올리기 위해서는 자랑하고 싶은 마음이 있어야만 가능한 것이고 그 상황을 즐기고 있었기에 이런 트윗이 올라온 것이다. 여기서 문제가 시작된다. 떡하니 한잔 걸친 유관순 열사와 맞아죽은 유병장 귀신. 이것이 나라를 찾아준 열사가 받아야할 대우란 말인가. 

예전에 이승연이 종군위안부 누드 사진을 찍은 것에 버금갈 정도로 무개념 사진이 아닌가 싶다. 이런 할로윈 파티에 참가했다는 것만으로도 거부감을 느끼는 것이 마땅할텐데 당연한 것처럼 트위터에 사진까지 올리다니 말이다. 

나름 트위터를 잘 하여 트위터 레슨까지 하는 옥주현이 트위터의 위력에 대해 몰랐다는 것은 말이 안된다. 옥주현의 현재 트위터 팔로워는 

 


3만여명이 넘는다. 이이야기는 옥주현이 글을 하나 남기면 3만명이 넘는 사람에게 이 글을 다이렉트로 전달한다는 뜻이다. 이 3만명 중 누군가가 RT를 한다면 옥주현이 쓴 글이 퍼지는 속도는 기하급수적으로 커진다. 특히나 대중의 주목을 받고 있는 연예인이 쓴 한마디의 트윗은 순식간에 RT되어 퍼지게 될 가능성이 많다는 것이다. 트위터의 속성을 잘 모르고 저지른 일이었다면 이해가 될만하나 트위터를 활발하게 사용하는 옥주현이 이런 트윗을 날렸다는 것은 그 일에 대해 일말의 죄책감이나 잘못도 느끼지 못하고 행한 일이라는 것이다. 

 이 일에 대해 어제 옥주현의 소속사인 아시아 브릿지 컨텐츠는 사과문을 발표했다. 소속사를 통해서 사과문을 올렸을 뿐 옥주현이 직접 사과하고 있지는 않다. 이 날의 라디오 방송에서도, 트위터에서도 아무런 사과문을 볼 수 없었다. 단지 소속사를 통해서만 볼 수 있었다. 

옥주현이 나가수에 끼칠 영향은?

그간 옥주현이 근근히 버텨올 수 있었던 것은 나가수에서 1위를 차지하며 청중 평가단에게 인정을 받은 것이었다. 하지만 이 사건이 불거지게 되면서 나가수는 옥주현의 영향을 받을 수 밖에 없게 되었다. 이소라 탈락이 이미 알려지면서 옥주현은 앞으로 1달은 계속 나가수에 나오게 된다. 과연 이 사건을 버터낼 수 있을지, 그리고 나가수는 이 사건을 짊어지고 가야 하는데 현재의 상황만으로도 벅찰텐데 과연 감당할 수 있을지도 의문이다.

박칼린 사단에겐?

트위터에만 남기지 않았으면 조용히 청계산에서 파티하고 넘어갔을 것을 트위터에 올리고 트위터리안들의 항의가 빗발쳐도 사과문 하나 발표하지 않고 있다가 이제 주목을 받으니 소속사에서 나서서 사과문을 발표하여 일을 더 크게 만들어버렸다. 이로써 유관순 열사를 코스프레한 최소라는 거의 매장 당하다시피 하고 있으며 박칼린 사단에 직격탄을 날렸다. 박칼린이 남자의 자격에서 쌓은 카리스마와 감동을 모두 없애버렸고, 박칼린 마케팅은 더 이상 통하지 않게 되었다. 

코리아 갓 텔런트에도 영향

이 여파는 코리아 갓 텔런트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다. 이제 막 시작한 따끈따끈한 오디션 프로그램인 코리아 갓 텔런트는 심사위원으로 박칼린을 어렵게 초빙했다. 하지만 이런 상황이 벌어졌으니 초빙을 안하느니만 못하게 되었다. 정식 판권을 사온 코리아 갓 텔런트에게는 최악의 위기를 가져다 주었고, 박칼린의 신뢰는 산산히 부서지고 말았다. 할로윈파티를 주최한 박칼린은 이에 대해 공식적인 해명이 있어야 할 것이다.  

트위터에 트윗을 올렸을 뿐인데...라고 변명할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그 트위터는 현재 미디어의 역할을 감당하고 있다. 이런 사진을 올리고 친구들에게 자랑하고 싶었다면 카카오톡이나 마이피플같은 메신저로 지인들에게 단체로 보냈어야 했다. 아니면 DM으로 보내거나 원시적으로는 이메일로 보내는 것이 맞을 것이다.

옥주현의 민폐는 어디까지 계속될까? 이 불길을 빨리 잡는 방법은 직접 나와서 사과를 하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아닐까 싶다. 지금처럼 미기적 거리다간 이번 일이 터진 것처럼 차후에 더 큰 불길로 다가올테니 말이다.

마녀사냥이나 악플러나 이런 단어로 이 사건을 매도하지 말자. 순국열사인 유관순 열사와 유준근 열사를 조롱하고 장난 거리로 전락시킨 것을 비판하는 것은 악플러가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당연히 해야 하는 보편적 마음가짐이다. 나라를 팔아먹은 이완용을 코스프레했거나 북한의 김일성을 코스프레했으면 이런 반응까지는 나오지 않았을 것이다. 

 트위터에 사과문 140자 남기는 것이 그렇게 힘든가?

  • 글쎄요 2011.06.09 21:33

    상당히 악의적인내용이군요 언론에도 링크되는 블로그를 이런식으로 쓰다니
    특히 유병장이 유준근이란것은 어떠한 사실정황도 없는 인터넷상의 안티들의 추측일뿐인데
    사실처럼 적시하였군요
    그리고 저 사진은 작년 10월에 올라온거죠.. 그렇게 인터넷의 파급력이 강한데 전혀 문제가 없었어요 7개월동안..
    아마 검색해보시면 알겠지만 올해 5월25일까지 웹상이나 어떤한 곳에서도 옥주현의 유관순 코스프레관련
    특별한 게시물을 찾지 못할겁니다
    이유는 간단하죠 저 사진이 퍼진게 5월26일날 디시인사이드를 중심으로 나가수에 옥주현 참여의 반감을 가진 안티들이
    이것저것 뒤지다 찾아서 올린거니까요..안그래도 나가수 영향으로 옥주현의 모든 과거 행동들이 다시 도마에 오르고
    반감이 심해서 하루만에 급속도로 퍼졌죠
    사실 그전까진 전혀 이슈도 되지 못했죠 7개월동안...그렇기에 삭제도 안했겠죠
    그리고 이승연사건에 비교하는건 좀 오바 아닌가요 그건 상업성이 맞물린 사건이었고 이건 그냥 개인홈피의 사진이죠
    그것도 본인이 유관순 코스프레를 한것도 아닌 사진 하나 올려서 멘트하나 잘못 달아서 ...
    그리고 애초에 이 사건은 안티들의 소위 신상털기로 7개월전의 사진을 끄집어낸 악의적인 의도가 시작점이죠
    물론 경솔했고 사과할 부분이 있지만 .. 26일부터 유관순문제로 그동안 들어먹은 욕은.. 이제 이정도 사과면
    관용을 베풀정도는 될거 같군요

    참 특이하게 이슈가 된 케이스인데..

    • 주니 2011.06.10 08:41

      글쎄요..?

      맞아죽은 유병장은 유준근 열사가 확실해 보입니다. 이 부분에 있어 사실 정황을 운운하는 건 아무래도 아니란 것이지요.

      그리고... 이미 이전에도 논란이 되었던 것이 이 트위터 사진이었지만, 옥주현씨의 공식석상 활동이 미비했기 때문에 사회적 파급력을 낳지 못했을 뿐입니다.

      즉, 그녀가 '나가수'라는 엄청난 사회적 파급력을 가진 프로그램을 통해 본인의 상업적 경쟁력... 가수 이미지와 대중 인지도의 향상을 꾀했다면, 이런 문제는 그 이전에 깔끔하게 정리해야 했다는 겁니다.

      저 사진은 이미 아는 사람들에게서는 유명했었고, 단지 일반 대중들이 연예인으로서 지명도 낮은 옥주현에게 별 관심이 없었기에 사회적 이슈가 안되었을 뿐이란 말입니다. 그녀가 나가수 출연을 통해서 사회적 지명도가 엄청나게 높아지면, 당연히 다시 불거질 수 밖에 없는 문제란 것이지요.

      관용을 베풀 정도는 된다라.. 물론 너그럽게 보면 그럴 수도 있죠. 하지만, 옥주현씨는 그 관용을 얻기 위해서는 최소한 나가수 자진사퇴 정도의 모습은 보여줘야 할 것입니다. 자신에게 주어질 수 있는 어떤 손해도 조금이라도 보지 않으려 하는 그녀의 얄팍한 일련의 행동들은, 대중들의 관용을 얻기에는 거리가 너무나도 멉니다.

  • 박병준 2011.06.09 23:41

    악플러라고 매도 하지 말라?

    악플보고 악플이라 하는겁니다.
    개인 인신 공격적인 댓글이 악플이 아니면 뭐가 될까요.

    사람들도 그게 악플인지 정당한 비판인지 정도는 구분합니다.

  • BlogIcon 가을하늘 2016.06.09 02:15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