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타

HACCP, 안전한 먹거리를 위해 해썹 마크를 확인하세요!

HACCP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어떻게 읽는 지 조차 생소한 이 글자는 '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라는 영문 약자입니다. 읽을 때는 '해썹'이라고 읽는데 '하쌉', '해쌉', '하쎕' 등 다양하게 읽히는 것 같아요. HACCP는 Hazard Analysis Critical Control Point의 약자입니다. 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와 해썹 중에 해썹이 더 쉬워서 그렇게 읽는 것인지 모르겠지만, 좀 더 쉬운 단어가 필요한 것 같습니다.

저는 전공이 이 쪽인지라 학창 시절 HACCP에 대해서는 귀에 못이 박히도록 들었습니다. 학과 교수님 중에 HACCP 프로세스를 만드는 일에 참여하셨던 분이 계셨거든요. 시험 때 HACCP 약자를 풀어쓰는 것이 나왔었는데 너무 낯설어서 ^^;; 틀렸던 기억이 나네요. 학과생에게도 생소한 HACCP. 과연 무엇일까요?

쉽게 말해 안전한 먹거리를 위한 인증 제도라 할 수 있습니다. NASA에서 우주인들을 위한 음식 검사를 하기 위한 제도였다고 하는데요, 그만큼 철저하고 과학적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요즘같이 먹을 것에 대해 불신이 가득한 시대의 요구에 부합하는 인증 제도인 셈이지요.

이를 위해 농림수산식품부와 함께 1박 2일로 HACCP 체험을 하고 왔습니다. 정부부처 중에 가장 오랫동안 블로그를 운영한 새농이님의 안내 하에 다녀오게 되었는데요, 많은 블로거분들을 알게 되는 기회이기도 했습니다. 그럼 1박 2일 동안 열심히 배운 HACCP에 대해 한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천안에 있는 롯데삼강 공장에 다녀왔습니다. 반갑게 플랜카드까지 만들어 환영해주시더군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수한 사투리로 롯데삼강에 대해 열심히 설명을 해 주신 직원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 더욱 많이 찾는 아이스크림도 HACCP 인증을 받는다고 하니 안심하고 먹어도 될 것 같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HACCP 인증 마크입니다. 생산부터 판매때까지 모든 위험 요소를 기준에 의해
통과한 제품으로 이 마크가 있는 먹거리는 안심하고 드셔도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장 안의 모습은 매우 깔끔한 모습이었습니다. 최소한의 인원이 투입된 채 모든 공정은 기계로 진행되기 때문에 ERP에 의한 중앙 관리 체계가 제대로 잡혀 있었습니다. 직원분 말로는 이제 여성의 시대가 왔다고 하네요. 힘을 쓸 일들이 없어지고 컴퓨터 키보드만 다룰 줄 알면 제품을 생산, 배송까지 시킬 수 있으니 말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HACCP는 HA의 위해요소와 CCP의 중점관리기준으로 나눌 수 있는데요,
이 사진은 CCP에 관한 결정도를 순서도에 의해 나타내고 있네요. 검사원이 있기 때문에 정확한 검사에 의해 HACCP가 진행되고 있다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로 만들어진 아이스크림을 시식할 수 있었는데, 갓 만들어져서 그런지 정말 맛있더군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이스크림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투명하게 볼 수 있습니다. 역시 깔끔한 공정이 안심할 수 있게 해 주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물 자체를 위생에 최적화하여 지었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공장 부지를 옮기면서 HACCP에 맞게 설계를 하여 건축하였다고 하는데요, 우선 모든 건물을 구름다리로 연결되어 있어서 외부와 완전히 차단 시켰고, 위의 사진과 같이 이중문으로 되어있어서 밖의 문이 닫히지 않으면 안의 문이 열리지 않는 시스템으로 되어있습니다. 한쪽 문이 완전히 닫힐 때까지 기다렸다가 열어야 열리거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더욱 놀라웠던 것은 화장실이었습니다. 들어갔다가 어떻게 나오는 지 몰라 해매었었는데, 손을 씻어야만 문이 열리는 구조입니다. 물로 씻고, 적외선으로 말리고, 알콜로 다시 한번 소독을 해야만 화장실을 빠져나올 수 있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빵이 바삭 바삭한 국화빵. 시식용 아이스크림을 2개나 먹고도 하나 더 챙겨왔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을 가다가 우연히 보게 된 HACCP인증 표시인데요,
HACCP에 대해 조금 알게 되었다고 이제 눈에 HACCP만 보이네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으로 간 곳은 다영푸드라는 오리고기를 전문으로 생산하는 공장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서도 반갑게 맞이하여 주셨어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백초라는 약초를 먹인 오리라고 하는데요, 공장 바로 옆에 삼백초를 키우는 곳도 있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탈의실인데 먼지가 앉지 않게 하려고 사물함 위를 경사지게 만들었더군요. 위생에 대해 세심한 노력을 기울였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장화와 가운까지 완전 무장을 한 후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손 씻고 알콜 소독하고 공기 소독까지 거쳐야 공장 안으로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한 바람이 나와서 공기로 소독을 시키는 곳인데요,
3,4명씩 들어가서 소독을 하면 공장 안으로 들어갈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리를 부위별로 나누어 가공하는 장면입니다. 모든 기구와 청소도구까지 모두 자외선 소독과 여러 소독 과정을 거치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업이 끝난 후에는 도마까지 소독을 해 줌으로 청결을 유지한다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천장에는 온도와 습도를 조절해주는 기계와 환기를 시켜주는 시스템등이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러 과정으로 나뉘어 오리가 가공이 되는데 각 공정마다 완벽하게 차단되어 있으며 사진과 같이 포장지 또한 소독을 시킨 후 외부와 차단되게 끔 보관이 되어 있어서 위생을 청결히 지키고 있는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기계는 금속탐지기인데요, 미세한 금속이라도 이곳을 통해 걸러진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러가지 기계를 보여주셨는데, 이 기계는 한대에 몇십억이라 하네요. 저 칼날이 오리를 갈아주는데 아주 빠르게 갈아준다고 합니다. 빠르게 갈아야 온도를 유지하여 신선한 제품을 만들 수 있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건 바베큐를 하는 장면인데요. 좀 불쌍하긴 하지만 먹어야 사니... ^^;;
바베큐실에 들어가면 그 밑으로 사진과 같이 기름이 흐르는데요, 이 기름은 버리는 것이 아니라 관을 통해 모아져서 화장품 원료로 사용된다고 합니다. 오리는 버릴게 없는 것 같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베큐가 되면 털을 한번 더 뽑아주는데요, 일일이 수작업으로 핀셋을 사용해 빼더군요. 미리 털을 다 제거하지만, 높은 온도와 압력으로 바베큐를 하면 피부 안에 있던 털의 근이 살 바깥으로 나온다고 합니다. 그것을 제거하는 과정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공장은 바닥을 매우 신경을 써다고 합니다. 전체 공장 건설 비용에 20%가 바닥에 들어갔다고 하는데요, 어떠한 충격에도 가루 하나 나오지 않는 소재라고 합니다. 이 소재는 음식 가공 공장에 반듯이 필요한 것이라 하는데요, 무게가 많이 나가는 물건들을 옮기기 때문에 조금이라도 가루가 나오면 물청소나 여러 경로를 통해 제품으로 유입될 수 있다고 합니다. 바닥에까지 신경을 쓰는 모습에 안심이 되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갈 때도 소독을 거쳐서 나갑니다. ^^ 철저한 위생 관리를 하고 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배송을 하는 곳인데요, 노란 등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이 노란등은 해충을 쫓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해충이 들어오는 경우가 있는데요, 위의 기계는 전기로 지직거리는 것이 아니라 해충을 끌여들여 끈끈이로 잡는 방법입니다. 그리고 노란선 안에는 어떠한 물건도 놓을 수 없다고 합니다. 매일 잡힌 해충의 갯수를 기록하고 있고, 급격한 이상이 생길 경우 원인 분석에 들어간다고 합니다. 2중, 3중으로 위생에 철저히 신경을 쓴 모습이 HACCP 인증의 위력을 실감케 하더군요.

HACCP를 실행하고 있는 공장을 돌아보며 직접 HACCP에 대해 체험해 보았는데요, 엄격한 기준으로 관리되고 있는 것을 보니 매우 안심이 되었습니다. HACCP에 대해 많이 모르는 분들이 많은데 많이 알려져서 안전한 먹거리를 먹을 수 있는 권리를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다음에는 HACCP를 적용하든 다른 공장과 소매점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아래에 있는 추천을 한번 눌러주시면 글 쓰는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b
RSS를 사용하시면 편하게 구독하실 수도 있답니다. 요거 누르면 구독할 수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