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스마트폰

옵티머스 빅과 블랙, 블로거와 만나다.

이종범 2011. 5. 4. 10:57

LG전자에서 옵티머스 빅과 블랙이 나왔습니다. 새롭게 출시된 옵티머스 블랙과 빅을 블로거들에게 선보이게 되었는데요, 일명 블로거 데이를 통해서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바로 어제 옵티머스 블랙과 빅의 블로거데이가 열렸었는데요, 많은 블로거분들을 만나뵐 수 있어서 더욱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이런 블로거모임을 통해 온라인에서만 뵙던 블로거분들을 만나뵐 수 있어서 더욱 좋은 것 같습니다. ^^


옵티머스 빅과 블랙을 만드신 LG전자 직원분들과 솔직 담백한 이야기들이 이어졌는데요, 블로거들의 날카로운 질문에도 솔직하고 재치있게 답변해주시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포괄적인 질문도 있다보니 LG전자 관계자분들이 부족한 부분은 보충 설명까지 해 주셨는데요, 옵티머스 블랙과 빅에 대한 궁금증이 많이 해소되었습니다. 

옵티머스 빅의 모습입니다. 4.3인치의 대화면 디스플레이로, LG U+를 통해서 보급이 됩니다. 


NOVA 디스플레이를 사용했는데요, 실외의 강한  햇빛 아래서도 선명한 화질을 제공하는 현존하는 최고의 디스플레이라고 합니다. 


옆 라인의 모습입니다. 화이트 색상으로 나온 옵티머스 빅은 화이트 케이스를 끼운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뒷면의 모습입니다. 500만 화소의 후면 카메라와 스피커가 달려 있습니다. 


옵티머스2X와 같이 HDMI를 통해 미러링을 할 수 있도록 되어있네요 ^^


충전 및 연결은 미니 USB로 되어있습니다. 


옵티머스 빅은 그 이름에 걸맞게 빅뱅을 모델로 내세웠습니다. 디스플레이를 빅뱅하다! 딱 맞아 떨어지네요. LG전자는 이름 마케팅을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 ^^



옵티머스 빅이 럭셔리하게 디스플레이 되어 있는데요, 위 사진은 옵티머스 빅이 아니라 옵티머스 블랙의 화이트 버전입니다. 이 화이트 버전은 젊은 여성층이 타겟층인 듯 싶습니다. 화이트 색상도 그렇고, 빅뱅을 전면에 내세운 점도 그렇고 말이죠. 빅뱅 싸인 CD도 이벤트로 준비했다고 하는데, 남자들은 빅뱅 CD 100트럭 가져다줘도 f(x) 빅토리아와 사진 한장이 더 끌리잖아요^^?


옵티머스 블랙의 모습니다. 깃털로 장식이 되어 있었는데요, 옵티머스 블랙은 초경량을 자랑하기에 깃털처럼 가볍다는 것을 의미하지 않나 싶어요. 


양복 앞 포켓에도 넣을 수 있는 가벼움을 자랑하는 듯 하죠? 112g의 초경량 스마트폰입니다. 


또한 옵티머스 블랙에는 700nit의 세계 최고 밝기의 노바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고 합니다. 옵티머스 빅은 화면이 넓어서 최고 밝기까지는 안되는데 옵티머스 블랙은 세계 최고 밝기라고 합니다. 


그래서 비교를 해 보았는데요, 역시 옵티머스 블랙이 더 밝았습니다. ^^


크기면에서도 차이가 나고요, 실제로 들어보면 옵티머스 블랙은 정말 가볍습니다. ^^


옵티머스 블랙의 뒷 모습입니다. 약간 각이 진 모습인데요, 남성적인 직선을 강조한 듯한 느낌입니다. 500만 화소의 후면 카메라가 보이네요. 옵티머스 블랙은 KT를 통해 나오게 됩니다. 올레 표시가 있네요 ^^


옆 라인 모습입니다. 날렵하네요. 


디스플레이가 확실히 밝아보였습니다. 쨍한 느낌이 듭니다. 


케이스를 벗겨보았는데요, 1500mAh 베터리가 들어가 있었습니다. 초경량인 것에 비해 베터리가 커서 사용 시간이 충분히 확보될 것 같았습니다. 


역시 미니 USB 단자로 연결 및 충전이 됩니다. 


DMB야 당연히 지원이 되겠죠? 


요즘 유행인 Quadrant를 다운로드를 받아보았습니다. 


옵티머스 빅을 테스트 해 보았는데 1위로 나오네요. ^^b


개인적으로 빅뱅이 선전하는 옵티머스 빅이 관심이 가네요. 이번에 무한도전에 G드레곤이 나오고, 이번 주에는 빅뱅 특집이 하는데 과연 옵티머스 빅을 가지고 나올지 기대가 되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