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드라마

빵꾸똥꾸 해리, 버릇 고치는 방통위

참으로 더럽게 할 일 없다. 지붕뚫고 하이킥의 빵꾸똥꾸 해리는 이제 빠이빠이가 될 듯 싶다. 방송위에서는 빵꾸똥꾸라는 말이 아이들 교육상 좋지 않다며 해리가 사용하는 말들, "먹지마, 거지 같은게, 당장 나가"와 같은 말들에 대해 방송법 100조 1항을 내걸며 권고 조치를 했다고 한다. 법적인 강제성이 없다고 하는데, 이렇게 방통위가 직접 나서서 해리 교육을 시켜주니 참 코믹한 시트콤이 아닐 수 없다.

가끔씩 인터넷 상에서 자신의 아이들이 해리를 따라한다는 이야기를 들어왔다. 그만큼 지붕뚫고 하이킥이 인기가 많다는 반증이라 생각하며 재미있는 현상이라 보았다. 하지만 그것을 걸고 넘어져 해리라는 캐릭터에게 훈계를 하며 방송법으로 해리의 버릇을 고치려는 멍청한 일이 진짜로 일어난다는 것이 한심하기만 하다.

빵꾸똥꾸가 문제인가?


빵꾸똥꾸가 뭐가 문제인가? 아이들이 따라한다는 것이 이유라면, 수많은 드라마에 나오는 대사들은 어떻할거며, 시베리안 허스키 같은 예능 용어들은 어떻게 할 것이란 말인가. 가히 KBS에서 내놓은 막말 퇴출법과 일맥상통하는 것 같다.

빵꾸똥꾸는 해리의 캐릭터이다. 빵꾸똥꾸는 해리를 규정하는 단어이며, 버릇없는 아이란 캐릭터를 보여주는 상징적인 단어이기도 하다. 또한 이 시대 맞벌이 부부의 증가로 인해 아이들의 소외되고 있고, 가족의 사랑과 보살핌을 받지 못한 요즘 아이들의 문제점을 드러내는 결과물이기도 하다. 물질만능주의에 빠져 있는 요즘 시대에 돈으로 보이지 않는 계급이 형성된 것도 어린 해리의 가감없고 거침없는 말들을 통해 현실을 꼬집고 있는 캐릭터이다.


못된 해리는 결국 어른들이 만들었고, 사회적 병폐가 만든 결과물인 셈이다. 하지만 지붕뚫고 하이킥에서는 그런 해리를 점차 변화시키고 있다. 해리의 버릇을 고치는 것은 방통위가 아니라 가족의 사랑인 셈이다. 신애와 세경이 들어온 이후 가족간에 애피소드들로 가족 안에 사랑과 추억이 생겨나며 가족을 엮어주는 끈이 생겨나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그런 모습을 통해 현대에 일어나고 있는 사회적 문제점을 드러내고, 시트콤이란 장르를 통해 코믹하게 풀어내며 깊이를 담고 있는 것이 지붕뚫고 하이킥이다.

그런데 자신의 아이들을 금지옥엽으로만 키운 해리 부모와 같은 사람들이 자신의 자녀가 해리를 따라한다고 몇마디 했다고 방통위가 얼씨구나 하며 달려들어 해리에게 철퇴를 매겼으니 이처럼 코믹하고 시트콤스런 일도 없을 것 같다. 이 시대 빵꾸똥꾸의 말들을 따라 빵꾸똥꾸가 되어 빵꾸똥꾸 해리를 빵꾸똥꾸 못하게 만들고 있으니 참 빵꾸똥꾸하다.  

해리를 따라하는 아이들에게 필요한 것은 가족들의 관심과 사랑이다. 10개의 학원과 용돈만 두둑히 주는 것이 부모의 역할이라 생각하지 말자. 아이들에겐 놀아주고 관심을 가져줄 가족이 필요한 것이기 때문이다. 해리를 왜 따라하겠는가? 뭔가 해리와 통하는게 있어서가 아니겠는가?



88만원 세대인 요즘, 부모들의 어려움은 사회적인 문제로 퍼져가고 있다. 빵꾸똥꾸 해리를 따라하는 아이를 키운 부모들에게도 잘못이 있지만, 그보다 더 근본적으로는 사회적으로 빈부격차를 극대화시키고 있는 현상을 집고 넘어가지 않을 수 없다. 월급은 줄어들고, 생활비는 오르고, 맞벌이를 해야 겨우 먹고 살 수 밖에 없는 요즘, 빵꾸똥꾸 같은 해리는 계속 생겨날 수 밖에 없으며, 그 아이들을 상징화하고, 사회적 문제를 지적하는 개념있는 드라마는 계속 방통위의 철퇴를 맞을 수 밖에 없다. 방통위가 철퇴를 내려야 하는 곳은 애꿎은 해리가 아니라 청년실업과 이런 상황을 만들어내기만 하고 싸움 박질만 하는 빵꾸똥꾸들이 모여 있는 국회에 있을 것이다.

이런 수많은 문제들을 내포하고 있는 빵꾸똥꾸 해리에게 더 이상 빵꾸똥꾸를 못하게 한다면 아마도 예전 애피소드에서 해리에게 빵꾸똥꾸를 못하게 했던 것처럼 해리들은 마구 폭발하지 않을까 싶다. 빵꾸똥꾸를 할 수 밖에 없게 만들어 놓고 근본적인 해결은 하지 않고 미봉책으로 입만 틀어막으려는 행동은 결국 해리들을 더욱 삐뚤게 만들 것이며 나중엔 폭발하게 만들지 않을까 싶다.


방통위의 존재 목적은 무엇인가? 방송에서 바른말 고운말만 쓰게 하려는 심산인가? 나쁜말이 있어야 좋은 말도 있고, 그른 말이 있어야 바른 말도 있다. 오로지 바른말만 방송에서 하게 한다면 결국 북한 방송이랑 다른 것이 무엇이 있겠는가? 고작 시트콤의 일개 어린 캐릭터를 가지고 법을 들먹이며 철퇴를 매기며 입을 틀어막는 옹졸한 행동이 방통위의 존재 목적이란 말인가.

방송법으로 잣대를 들이대라면 하루도 거르지 않고 매일 못볼 것을 보여주는 국회에 들이밀기를... 빵꾸똥꾸 해리에게 빵꾸똥꾸를 마음 껏 할 수 있도록 해 줘라 이 빵꾸똥꾸들아!!


  • 이전 댓글 더보기
  • ㅎㅇㄱㅂ 2009.12.22 14:29

    근데 하이킥 시청연령 15세 아닌가요?
    그것만 지켜도 문제없을거라 보는데..
    그리고 애들이 보게된다면 시청하게한 부모님들 잘못아닌가요?

  • 익명 2009.12.22 15:15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모과 2009.12.22 15:26

    제일 빵꾸 똥꾸 같네요.
    이번 조치가 ^^

  • BlogIcon 날자고도 2009.12.22 15:58

    방통위가 "앞으로 이렇게 할것이다~" 샘플로 한거 같습니다.

  • 에스티 2009.12.22 16:24

    이게 몇살짜리가 보는 프로인지 다들 알고 글 쓰나?

    집에서 몇 세부터 시청가능한 프로인지 알고 글 좀 쓰자.

    참 생각없는 인간들 많네.

    그리고 빵꾸똥꾸 제재하면 뭐 달라질꺼 같냐? 이건 욕도 아니구만.

    공공장소에서 소란 피는 애들 관리나 잘하던가.

  • 생각이 있는 2009.12.22 16:33

    아이라면 오히려 해리라는 케릭터를 보면서 자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해요
    정작 시트콤을 보는 경직되고 편협한 저 방통위의 시각이 부끄럽게 느껴지는군요

  • racoon 2009.12.22 17:22

    여기서 방통위 동의한다는 분들, 자기 아이가 보고 배울까 걱정된다는 교육열 높은 분들,
    지붕뚫고 하이킥이 몇 살 이상이 보는 프로그램인 줄 아십니까?
    이거 원 19세 표시된 성인물을 자기 5살짜리 아이가 보고 배울까봐 방송하지 말란 거나 똑같네요.

    제 친구가 유치원 교사인데 뭐라고 하는 줄 아십니까?
    교육열 높은 척하고 방송과 유치원 교사 욕하는 부모들 치고
    애들 머리 감기거나 손발톱 제대로 깎아주는 부모가 없답니다.
    무슨 일 있으면 유치원 뛰어와 교사 욕하는 부모의 아이들,
    제일 더럽고, 제일 못 먹고 다니고, 편식 심하고 버릇 없다고 합니다.
    왜일까요?

    15세 이상 시청 프로그램을 12세 아이들과 둘러앉아 보면서
    가정교육의 책임을 방송에 떠넘기는 거죠.... 하하....
    그거 아동학대인 거 아시죠?

  • 너구리 2009.12.22 18:38

    너구리님의 말씀에 공감 300번 합니다. 그리고 글쓴 분께 공감 500번 합니다. 지붕뚫고 하이킥을 아이와 같이 본다는 것이 말이 안됩니다. 제가 보기에 이 시트콤은 어른들을 위한 거구요 중학생이상 정상적인 아이들이라면 해리의 행동들이 잘못된 것을 판단할 수 있습니다. 이걸 초등학생들이 보게 하는 부모가 오히려 이상하지요. 그런 부모들은 반성해야 합니다. 애들에게 그다지 좋은 시청습관이 아니군요. 8시 넘어서까지 아이들을 티브이 앞에 방치하는게 더 큰 문제입니다. 아이들에게는 드라마나 시트콤 보다는 문학을 읽히세요 그리고 해리를 경고하자면 위 다른 분도 말씀하신 등장하는 다른 어른들의 행동이 더 교육상 안 좋습니다. 경고를 하려면 오히려 그것을 경고 해야지요. 아니 경고가 아니라 방송정시 시켜야지요. 무한도전 1박2일 이런 것은 그런기준에서는 거기서 거기지요 이건 뭐 소설 태백산맥에 욕설이 심하여 교육상 안 좋으니 금서지정한다라는 격이군요. 어이가 안드로메다로 워프합니다.

  • 다좋은데 2009.12.22 18:48

    반증이 아니라 방증이 맞는 말이죠.

  • 지나가다 2009.12.22 19:27

    저게 보수며 수구다... 그러니까 투표 좀 하라고...

  • 역시... 2009.12.22 20:33

    세상에는 모자란 사람도 있고 똑똑한 사람도 있고...

    그것이 세상이지요~

    ㅋㅋㅋ

  • 썰렁이 2009.12.22 22:53

    빵꾸똥꾸보다 맨날 티비 나오는 명박이 얼굴이 교육상 안 좋다고 생각합니다.
    방통위 명박이 얼굴에 레드 카드 좀 부탁해요.

  • 모니카 2009.12.23 10:32

    정말로 진짜 할일 없는 방통위 맞아요!!

    도대체 국민 수준을 어떻게 생각하면 이런 치졸한 통제까지 해 대는건지ㅠㅠㅠ

    그리고 이보다 더 저질의 유행어 비속어를 만들어 내는
    기타 저질 예능 프로그램들은 왜 통제를 안해대는건지ㅠㅠㅠ

    1박 2일,패밀리가 떴다 등등...
    아무 개념도 없는 그런 예능 프로 그램들은 안 본지 이미 오래 되었지만~~
    채널 넘기다가라도 보면 진짜 안습이라지요ㅠㅠㅠ

    솔직히 방통위 위원들 월급이 아깝네요ㅠㅠㅠ
    아!!
    무보수 자원 봉사직이라면 그들이 회의하며 마시는 물 값도 아깝다구요ㅠㅠㅠ

  • BlogIcon Kay~ 2009.12.24 22:09

    트래픽이 어마 어마하군요!
    부럽습니다. ^
    아 그리고 2009년 티스토리 우수블로거 선정..
    축하드립니다.
    메리크리스마수~~

    • BlogIcon 이종범 2009.12.25 01:38 신고

      kay님 반가워요! kay님도 우수블로그 선정 축하드려요! ^^ 메리 크리스마스입니다!! ^^* 새해에는 블로그로 더 많은 가능성을 찾아보아요~!!

  • BlogIcon montreal florist 2009.12.26 11:08

    그런 애들이 많은가봐여

  • ㅋㅋ 2009.12.27 01:27

    제재 대상이 어린아이고 만만하니까 그러는건가? 다른 프로그램(오락프로그램, 드라마 등)에 보면
    욕설, 독설 난무해 보기 싫은 것들 많다. 특히 김구라 나오는거 또 오락프로그램 대다수가
    지들끼로 놀고 장구치고 북치며 서로 까고 (물론장난이지만) 그러는것도 분명 어린아이들이 볼대는 안좋은 내용인데 그런건 방통위 입장에서는 만만한 대상이 아니니까 함부로 못건드는거겠지..
    강자에겐 약하고 약자에겐 강한 우리 방통위들.. 진정 옳고 그른게 무언지 다시 생각해보길..

    • 코알라 2009.12.27 17:48

      보기 싫은게 많다고 스스로 인정하시는군요. 나쁜것도 많다는것을 인정하시는군요..결국 누군가는 한번쯤 칼을 들어야 한다고는 생각안하십니까..

  • ㅋㅋ 2009.12.27 01:31

    그리고 착한게 다 좋은것만은 아니다. 드라마도 보면 악역이 항상 있지? 그럼 그런거 하지 말라고 그래. 나쁜놈을 뭐하러 캐릭터로 처넣고 시청률올리냐? 그런거랑 똑같지.. 왜 드라마 같은건 만만한 상대가 아니니까 제재를 못시키는건가? 방송에서 나쁜놈들, 안좋은뉴스, 막장내용 이런거 그러면 다 없애버려야 하는거 아니야? 진정 없애야 할건 안없애고 미봉책만 강구하시는 기관들을 보면 참 할말없다.

  • ㅋㅋ 2009.12.27 01:33

    그리고 말이 과격하다 하는데..사실 말보다 행동이 더 강하게 와닿는거거든? 욕을 심하게 하면 그나마.. 아 재가 좀 이상하구나.. 뭔가 문제가 있다 인식을 하는데, (사실 그런걸 옳다고 판단하고 따라하는 사람들은 극소수다) 은연중에 하는 잘못된 행동들 (드라마나 오락프로그램에 난무하죠) 은 그걸 보고 은연중에 똑같이 따라할 공산이 크다. 그런걸 방통위에서 모르지는 않을건데.. 참 웃기다... ㅋㅋ

  • 코알라 2009.12.27 17:46

    빵꾸똥꾸가 제재의 대상이나 아니냐는 솔직히, 해당 플그램을 보지 않아서 평가 내리기 어렵다. 그러나 작금의 프로그램들의 위해성(?)들에 대해서는 누군가 한번쯤 총대를 메고 나서야 하지 않을까..거리에서 옳지 못하는 청소년들을 보고도, 가르치지 않고 혹은 선도 하지 않고 피하는 책임감없는 어른들만이 넘쳐나는 세상에서. 방송도 마찬가지 일것이라 본다.....불륜, 패륜, 비행, 살인, 강도, 비예절까지, 온갖 세상을 어지럽힐만한 것들로 넘쳐나는 미디어에 과연 누가 용기있게 한마디 할수 있을련지.....빵꾸똥꾸는 그런 무책임한 미디어에 응당 필요한것이자, 자연스런 반작용이 아니였을련지..어차피 프로그램이니까, 어차피 내일아니니까. 그저 소소히 웃고 넘기는것이 우리네들의 자세이기에 결국 이런식의 제재까지 출현한것은 아닐련지.

  • 보스코프스키 2010.01.04 14:45

    해리여 방통위를 향해 **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