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

정준하와 길, 무한도전에 누가 더 나을까?

김연아 효과로 인해 무한도전은 폭발적인(?) 시청률 상승을 하였다. 특별히 기억에 남는 장면은 없었지만, 김연아를 볼 수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흐뭇했던 특집이었다. 김연아 외에 한가지 더 기억에 남는 것이 있다면 바로 길이었다. 놀러와에 출연하고 있는 리쌍의 길이 정준하를 대신하여 김연아 특집에 나오게 된 것이다.

정준하는 참 운도 지지리 없다. 하필 시청률이 이렇게 빵빵 터질 때 다른 스케줄이 잡히다니 말이다. 정말 억울했던지 중간 중간에 나오는 짧은 광고로 출연 분량을 채우긴 했지만, 길이라는 새로운 캐릭터를 넣어둔 것은 좀 걱정이 되었을 것 같다.

정준하가 가면서 자신과 비슷한 캐릭터를 가진 답답하고 눈치 없는 캐릭터를 가진 동생을 내보내겠다고 해서 누굴까 궁금했는데, 길을 보는 순간 아~ 하는 탄성이 나오고 말았다. 정말 정준하의 캐릭터를 대체할 수 있는 캐릭터였기 때문이다. 놀러와에서 이하늘과 호흡을 맞추고 있는 예능 늦둥이 길은 정준하와 같은 비호감 캐릭터를 가지고 있기에 딱히 반갑지는 않았다.



하지만 길이 무한도전에서 여러 가지를 시도했을 때는 정준하가 후회를 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도 들었다. 차라리 안 내보내었으면 자리라도 지킬 수 있었을 텐데, 정준하가 없으니 길이 있음에도 무한도전이 더 가볍고 신선해 보였다. 또한 무한도전에 길처럼 약간 빈정대면서 깐죽거리는 캐릭터도 필요할 것 같다는 생각도 들었다.

정준하의 캐릭터는 무한도전에서 눈치 없는 바보 캐릭터인데, 솔직히 바보 캐릭터는 이제 식상할 대로 식상한 캐릭터이다. 차라리 요즘 대세는 깐족이 아닌가 싶다. 요즘 예능에는 깐족 캐릭터가 하나씩 다 있는데, 패떴에는 윤종신이, 1박 2일에는 MC몽이, 남자의 자격에는 김국진이 그런 캐릭터를 가지고 활약하고 있다. 무한도전에는 간혹 노홍철이 하긴 하지만, 딱히 깐족거리는 캐릭터는 없기에 길 같은 캐릭터도 신선하고 괜찮았었다.



길의 비호감 캐릭터만 좀 없다면 충분히 먹힐 수 있는 캐릭터가 아닌가 싶다. 솔직히 길은 임창정, 이하늘, 김창렬 등과 같이 술집이나 나이트에서 너무 막나가게 놀던 이야기들을 많이 꺼내고, 여자를 꼬시는 작업성 맨트 때문에 스스로 거북한 캐릭터를 만들었다. 아직 예능 초기이니 자극적인 소재로 이미지를 만들려고 하는 것일 수도 있지만, 리쌍의 노래로 그런 비호감 이미지를 좀 줄이고, 깐족거리는 캐릭터를 잘 다듬는다면 충분히 예능에서 먹힐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외모도 정준하에게 절대로 밀리지 않기 때문에 충분히 승산이 있는 게임이 아닌가 싶다.

길이 처음이라 좀 기가 죽어있는 모습이 보여서 정준하의 빈자리가 약간 느껴지기도 했지만, 원래 방송분량이 많이 없는 편이라 크게 느껴지지는 않았다. 정준하의 경우는 정말 비호감을 넘어선 밉상 캐릭터를 스스로 만들고 있다. 항상 남을 탓하고, 짜증내고, 귀여운 척하고, 오만상으로 억지 웃음을 자아내는 모습은 과연 저렇게 하면 사람들이 좋아한다고 생각할까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무모한 것들이 많다.


아무튼 평소에 그렇게 조금이라도 나오려고 방송 분량에 신경 쓰더니 진작에 시청률 빵 터진 김연아 특집에는 나오지도 못하고 길에게 기회를 준 정준하는 참으로 억울할 것 같다. 하지만 억울해하기 전에 자신의 캐릭터에 좀 더 냉정하게 다시 한번 생각해보았으면 좋겠다. 길처럼 깐족거리는 이미지나 박명수처럼 아예 나쁜 남자 캐릭터로 밀고 나가는 것이 좋지 않을까 싶다. 짜증 내다가 귀여운 척하다가, 바보 흉내 내고, 착한 척하고...... 이도 저도 아닌 캐릭터는 비호감만 더욱 키울 뿐이다.

정준하와 길, 꼭 둘 중에 한 명을 고르라고 하면 길에 한 표를 던져주고 싶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BlogIcon 폐인희동이 2009.04.27 18:13

    슬슬 새로운 캐릭터에 대한 열망이 있지만, 아직 길은 덜 다듬어진 캐릭터라고 생각합니다.

    노홍철이나 김구라 같은 그 만의 색깔도 불분명하고, 있는 색도 양아치 같은 이미지가 섞여 있어서 아직은 좀 무리수라고 생각합니다.

  • -ㅁ- 2009.04.27 18:20

    난 차라리 정준하가 훨씬 낫던데-ㅁ-
    길 너무 예능을 모름ㅋㅋㅋ 막말하는데 놀러와도 별로 안봄ㅋㅋㅋㅋㅋ

  • 그나마 2009.04.27 18:27

    그동안 나왔던 대타용들중에서 유세윤이 제일 괜찮았던것 같은데~
    솔직히 적당히 조용하면서 존재감 없는 캐릭터는 정형돈으로도 충분할듯

  • 전반대 2009.04.27 18:39

    박명수와 더불어 비호감 질문을 같이 해대는데... 박명수는 정이라도 들었지.. 보면서 그냥 다섯명이 하고 "길씨는 차라리 안 나오셨더라면 좋았을 것을"라는 생각이 절로 들었습니다. 정준하씨에게 한 표를 던지고 싶군요.

  • 무한동전 2009.04.27 18:43

    반대에 한표.
    길씨를 보는 순간 개그맨 김현철이 무한도전에 출연하던 모습이 떠올랐음.
    정준하 비호감이라는 예기 돌고 있지만,
    그래도, 길씨는 아닌 듯.
    김현철이 오버랩 되는 길씨를 보건데...
    절대, 정준하의 대타가 되기는 좀 부족해 보임.

  • 노노노 2009.04.27 18:47

    길은 제발 노래만...ㅡㅜ 팬으로써 제발 제발 노래만 ㅠㅠㅠㅠㅠㅠㅠㅠㅠ

  • 길은.. 2009.04.27 18:48

    정준하를 무지하게 싫어하긴하는데 길이 이번엔 잼있엇음 근데 예능이 쉬운게 아니자나요 정준하가 없으면 먼가 무한도전이 아닌거같은데 난 아직 하하 나올때 무한도전이 젤 무한도전 스러웟던거 같음

  • 길은좀...... 2009.04.27 18:49

    놀러와에서도 길보기는 정말힘들고 멘트들이고.......
    딱히 주말에 그것도 가족이 다보는시간대에 어울리는 캐릭터는 아니더라구요.....
    재미는 좀 없지만 그래도 정준하씨가더 낳은것같은데요??

  • 누노 2009.04.27 19:11

    쟌진이 더 문제임..쟌진으로 웃어본적 있음?
    지상렬이나 데려와서 박명수랑 물어뜯는거 보고싶네요..

  • 이프리스 2009.04.27 21:00

    2년전 정준하씨술집사건이 터졌을때도 무도가족이라며 끝까지 감싸안은 김태호피디나 무도제작진인데 길이 한번 특별게스트정도로 나왔다그래도 그게 무슨큰의미가 있는지 모르겠군요. 어차피 하하돌아오면 그걸로 다시 원래대로 돌아가는거죠. 길이나 다른특별게스트가 나와서 활약해도 별의미가 없다는겁니다. 글고 이번 김연아특집때 무슨 폭발적인 시청률상승이라는건지 그래봐여 전주보다 고작 3퍼센트상승한게 전부죠. 이걸 김연아효과라고도 할수있겠지만 내용상으로는 적어도 정말 재미없었다는의견이 더많았어요.

  • 정이들엇는진모르겠지만 2009.04.27 21:47

    전 그래도 정준하에 한표. 너무 많이 봐서 정들엇나봐요
    볼때마다 인상 찡그리는 일이 아주 없진 않지만 귀엽잖아요 정준하

  • BlogIcon 호호 2009.04.28 01:40

    무도는 좋은데 정준하 때문에 짜증나는 사람이라 내심 정준하 대신 재능있는 신인이 발굴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길은 좀...무도 분위기에도 안맞는것같고 재미도 없고 느끼하고 아직 예능 신인이니까 다듬어 나가면 되겠지만 다른 신인들도 많쟎아요?
    그래도 차라리 정준하보다는 참신한것 같네요.
    정준하 바보 캐릭터에 먹는거에 이어 요즘은 여장으로 밀고 있는데 그 모습도 식상하고 징글맞아요.
    한번 무도는 영원한 무도
    시청률 괜챦고 매니아 있다고 해서 철통 밥그릇이 되가는것같아 불만입니다.
    그나저나 정준하가 캐릭터를 바꾸고 다른걸 보여줄수 있고 그게 대중에게 먹히고 성공할수 있었으면 진작 그랬을거라니까요.
    이사람 별다른 노력을 하는것 같지도 않은데 재능도 그닥..
    그나마 뒤늦게 뮤지컬계에 뛰어들면서 연기력은 좀 닦는것 같지만 전문 배우들 마냥 대성할것같지는 않고 어차피 무도용 연예인인것 같습니다.
    정준하에게 기대되는게 없어서...그려려니 할뿐.

  • BlogIcon lilith 2009.04.28 08:49

    길에 대해선 잘 모르겠는데, 참., 이번 무도에서는 매우 불쾌했습니다.

  • little kick 2009.04.28 11:43

    준하씨한테 정은 들었지만 솔직히 없어도 티가 안나더구만요...길도 말 좀 조심하고 비호감 좀 줄이면 괜찮을것 같아요..댓글 읽다 느낀거지만 솔직히 저는 전진.. 뺐으면 좋겠어요. 싫어하진 않지만 캐릭터 없고 하는 일 없고 못 웃기는 거 정준하씨 만큼이잖아요??? 나만 그래?

  • BlogIcon maximus. 2009.04.28 13:48

    걍...둘다...싫어요....잔진은 더 싫구요....
    하하야~~~~ 죽지않아!!! -_-;;;

  • BlogIcon 바람몰이 2009.04.28 17:29

    개인적으로 저는 둘다 영...^.^;;

  • BlogIcon 인빅 2009.04.28 20:32

    정준하랑 길을비교하나요-0-...
                 . .
    물론 주관적이시겠지만 참 독특하시네요

    정준하가 어느순간 비호감캐릭터가됬지만

    먼저 만들어진 선입견일 뿐이라고생각하네요

    자세히보면 정말 착해보이거든요.

  • - 2009.04.30 15:27

    정준하, 길 - 두분 다 짜증나는 건 마찬가지아닌가요.

    길씨보단 정준하씨가 무도에 더 어울리는 건 맞지만

    정준하씨도 귀여운척하고 뭐 그런거 보면 짜증나던데요

  • BlogIcon 그밥에그나물 2009.05.01 18:44

    정준하와 길??? 그밥에 그나물로 보이던데요. 솔직히 정준하 스케줄로 빠진다고 할때 차라리 대타가 없었으면 했거든요. 정준하 없이 5인체제로 가도 시청율에는 그다지 큰 지장도 없을거같은데, 무도는 6인체제를 너무 고집하는것도 참...자신이 뭔가 보여줄게 더이상 없고 무도에 점점 짐이 되어간다는걸 정준하도 알텐데 너무 버티는거 같아서 싫어지네요. 유재석 의존도가 지나치게 높아지는 무도에서 정형돈+정준하 둘중에 한명정도는 교체하고 유재석의 짐을 덜어야하지않을까? 라는 생각이 듭니다.

    정형돈은 그나마 젊으니 기대라도 해보겠지만 정준하는 끙...

  • 어이가없네 2009.05.09 15:27

    이도저도아닌 정준하씨가 훨씬낫죠 존재감이 없어도; 아무말이나 막하진 않잖아요;; 전 진짜 무한도전 차승원씨 시간안에 연탄 나르는 미션 수행할때부터 봤는데 무한도전보면서 얼굴찌푸리기는 처음이었어요-- 길인가 그사람보고나서.....게스트라도 정도가있지 예능이라지만 그런 막되먹은 막말을 저렇게 할수가 있나 --...웃길려고 하는건지 지 욕먹을라고하는건지...저게 놀러완지 무한도전인지 구분도안가고-_-진짜 tv꺼버릴라하다가 김연아선수나와서 봤는데-- 정준하씨는 예전부터 무한도전과 함께한멤버기때문에 빼는거 말도안되구요 전 제발 옛날 [유재석 박명수 정형돈 정준하 노홍철 하하] 있을때로 돌아가는 날이 오기만을 기다릴께요...제7의멤버따위도 필요없음...


    그리고 위에 다른멤버 발굴하자는 님들;; 색다른걸 원하시면 패떴이나 1박2일 보시던가요-- 다똑같은 구성하닌가요?멤버교체원하면 뭣하러 무한도전을봅니까 그냥 멤버 싹다른 다른리얼버라이어티보지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