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최신이슈

[속보] 야탑교에서 바라본 탄천 수위

속보라고 하기에는 약간 늦은 감이 있긴 하지만, 오후 4시경에 찍은 탄천의 수위를 올립니다. 비 바람이 너무 세게 불어서 대형 우산을 들고 나갔는데도 불구하고 살이 구부러져 버렸네요. 탄천의 수위는 사람들이 운동하는 도로와 자전거 도로까지 모두 흙탕물로 덮어버렸고, 세찬 물살이 온갖 시설물들을 파괴하며 흘러가고 있습니다.

 엊그제 물폭탄이 떨어졌을 때 오전에 수위가 높아졌다가 오후가 되니 수위가 급격히 낮아졌었는데,
 2009/07/12 - [채널4 : 최신 이슈] - 물폭탄 탄천, 판교 쪽은 수위가 낮아졌습니다.
오늘은 하루 종일 높은 수위를 유지한 체 그 높이가 점점 높아지고 물살의 속도가 매우 빨리지고 있습니다.

물 안을 자세히 보니 통나무와 잔가지들, 각종 쓰레기들이 함께 떠밀려 내려오고 있습니다. 이 물살이 덮치면 피해가 매우 클 것 같습니다. 비만 조금와도 수위가 너무 높아져서 주위의 시설과 거주자들을 두려움에 떨게 하는 탄천의 근본적인 문제부터 고쳐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하탑교에서 바라본 탄천의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가로등은 물론 가로수도 모두 잠겼습니다. 통나무가 떠내려가는 것이 보이네요. 매우 위험한 상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  엊그제 철판이 휘었던 게시판인데 복구가 되기도 전에 다시 물살이 덮쳐서 간신히 유지를 하고 있는 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수초들이 엉키고 각종 쓰레기들이 쌓여서 물살을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비 바람이 몸을 가누지 못할 정도로 부는데 물살도 그만큼 빠르고 강력한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 계단 아래로 내려가지 못하게 막는 테이프는 사람에 의해서인지 바람에 의해서인지 너덜 너덜 떨어져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 하탑교의 반대쪽을 살펴보았습니다. 저멀리 보이는 곳이 서현역이 있는 곳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온갖 쓰레기들과 수초들이 엉켜서 물살을 더욱 거세게 만들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하탑교에서 야탑교까지 걸어가며 탄천의 모습을 담아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단 아래로 내려가 보았습니다. 계단까지 차오른 물로 인해 무서웠지만, 금새 찍고 올라왔습니다. 발을 헛디디기라도 하면 물의 속도를 이기지 못하고 쓸려내려갈 것 같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이렇게 계단 밑에 내려가서 구경하시는 분들이 계셨는데 많이 위험해 보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로등에 붙어있는 "사고가 많은 곳"이라는 팻말이 무색하게 보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야탑교 쪽으로 갈수록 물이 일렁이며 마치 파도가 치는 듯 빠르게 흘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야탑교에서 하탑교쪽을 바라본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야탑교 반대푠에서 바라본 모습입니다. 왼쪽에는 탄천운동장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이런 날씨에도 비행기가 뜨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널부러져 있는 우산입니다. 비바람이 얼마나 센지 보여주는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빨리 수위가 낮아졌으면 좋겠습니다. 이로 인해 많은 분들이 피해를 입고 계신데, 수재민이 덜 생겼으면 좋겠네요. 지금도 비가 계속 거칠게 오고 있는데 탄천의 수위가 더 높아지는 것은 아닌지 걱정이 되네요. 마지막으로 동영상으로 좀 더 현장감 있는 모습을 찍어보았습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아래에 있는 추천을 한번 눌러주시면 글 쓰는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b
RSS를 사용하시면 편하게 구독하실 수도 있답니다. 요거 누르면 구독할 수 있어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야탑~ 2009.07.14 23:07

    우리동네를 기사(?)에서 보니 넘넘 신기해요~ㅋㅋㅋ

  • 구미동 2009.07.14 23:26

    구미동쪽도 장난아닙니다.
    탄천을가로지르는 인도교가 잠겨서 엄청난물살과 소음을 내고있는데..
    떠내려가지않는게 신기하네요.
    비가 그치면 수위가 쭈~~~욱내려가고 ..
    비가 다시오면 다시 수위는 급격히올라가는군요.
    성남이나 잠실쪽에는 아마 한강만큼 탄천물이 불어나있을텐데..
    암튼 폭우에 거칠게늘어난 탄천 상당히 무섭네요.
    아. 글코 계단같은데 내려가면 자칫 큰일납니다.
    겉으로보기에 멀쩡해보여도 상당히 지반이나 기타등등이 약해져있을 확률도 있어요.
    가까이 가지마세요.

    • BlogIcon 이종범 2009.07.15 10:47 신고

      구미도 장난이 아니군요. 중부지방에는 비가 그쳐서 다행이지만, 남부지방의 피해가 속출하고 있어서 마음이 무겁습니다.

  • 2009.07.14 23:26

    탄천이 저렇게 잠기다니-_-a
    전 경기 광주 어느 시골 마을에 사는데.. 여기도 내천이 있는데 물줄기가 정말 무섭습니다.
    더 이상 비 피해 없었으면 좋겠어요 휴~

  • 수내동. 2009.07.14 23:44

    저도 그 시간에 수내역 부근 탄천에서 너무 물살이 높아 사진을 찍었습니다.
    롯데 백화점 시계탑이 보이는 바로 그 다리 위에서.
    상류가 제가 생각한 그이상인데.
    하류인 야탑은....- . -;;;
    그 때 하류가 굉장히 위험하겠다 생각했습니다.

    • BlogIcon 이종범 2009.07.15 10:50 신고

      수내동에서 찍으셨군요. 하탑에서 야탑쪽으로 하류를 가며 찍었는데 하류쪽으로 갈 수록 물살이 거세지는 것 같았어요.

  • 돌거북이 2009.07.14 23:47

    집 근처인데... 무서워서 가질 못하고 있습니다 ;ㅁ;
    오늘은 광화문에서 퇴근하는데 4시간이나 걸리고....

  • 잉어랑 오리랑 2009.07.15 00:28

    거기 잉어랑 오리 살 고 있던데~

  • BlogIcon 스파이크 2009.07.15 01:01

    헉~!!!
    예전에 대학생들과 다리 밑 환경 개선을 위해 벽화를 그렸던 장소~!!!
    벽화가 거의다 잠겼군요. 5년전에 그렸던 그림이 아직 있는 줄 몰랐습니다.
    서울에서 인터넷으로 보니 새삼 놀랍네요...

    • BlogIcon 이종범 2009.07.15 10:52 신고

      아.. 다리밑에 그림이 그려져 있던데 그것이 대학생들과 스파이크님께서 그리신 그림이군요. 와.. 신기한데요? ^^

  • 근데 저렇게 빠르고 무서운 물살이 2009.07.15 01:04

    계속적으로 흘러가고 있는데, 만일 혹시 저 물살이 땅속으로 내처달리게 되고...땅속의 흙들을 씻겨가게 되고...그렇담 지하철 벽면의 흙들도 씻겨가게 되고...혹 달리는 지하철에 급격히 침수되어진다면 우ㅠㅠ 어찌되는 거예염ㅠㅠ??

    • BlogIcon 이종범 2009.07.15 10:53 신고

      헉!!! 유일한 이동수단이 지하철인데... 그러면 정말 대재앙이 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절대로 그런일이 일어나서는 안되는데 말이죠.

  • 인근학생 2009.07.15 01:47

    헉..우리동네가 인터넷에올라오다니..뭔가신기하네요.. 우리집은 탄천에서연결되는운중천바로앞인데 운중천다잠기고 고속화도로쪽있는 다리도 아슬아슬해보이더군요..

  • 분당원빈 2009.07.15 02:07

    헉 내 조깅코슨데...

    동영상에서 오금이 절였다는 ㅋㅋ

  • 매일매일 가던곳인데.. 2009.07.15 02:55

    한주 시골에 내려갔다올라와 보니...........집에오면 가장먼저 하고 싶었던게 탄천 조깅인데 심히 안타깝네요....

  • 4대강 2009.07.15 03:00

    앞으로 동남아처럼 이런 장마가 많을것 같은데
    4대강을 파다니 ㅋㅋㅋ 천들이 넘치고 도시가 잠기는데 풋..
    보까지 만들면..크하하.....개판이네
    빗물 시스템이나 하라니깐 그짓은 절대 안하지

  • 분당력16년 2009.07.15 07:54

    글쓴이님..걱정하지마세요 탄천은 고도가 높고 폭이 넓어서 넘칠 가능성은 거의 제로에 가깝다고 들었는데.. 실제로 16년동안 살고있지만 탄천이 넘친걸 본적은 없네요.. 근데 이번처럼 물이 넘친걸 본적은 처음인것같네요

  • 원래 그래요.. 2009.07.15 08:10

    여름철 이렇게 한번 휩쓸고 가야.. 모기들이고 쓰레기고 하천에 엉켜있는 부유물들이 싯겨나가 한편으로는 좀 더 정화된 탄천이 되더라고요.. 원래 매년 그래요.. 비오면 나가질 말아야죠..비가 그친뒤에도 그 속에 잉어들은 항상 그자리에 있더라고요..^^

  • 예전엔 자주 범람했었죠 ^^; 2009.07.15 08:30

    탄천에 원래 둑이 있었는데 그게 터지면서 여름에 종종 물난리가 나곤 했죠. 야탑에서 모란쪽으로 가다 보면 견인차량 보관소가 옛날엔 저지대여서 물에 자주 잠기곤 했어요 ㅠ_ㅠ 우리집도 수재민 ㅋㅋ 저정도면 괜찮을 겝니다. 국지성 대량 집중 호우 치곤 이번엔 큰 이재민이 발생하지 않아 다행인거 같아요~

  • 무하하 2009.07.15 08:35

    옛날에 자주넘쳤어요. 근데 비가 많이 안와서 요새 안넘쳤는데 비 그치면 금방 빠져요..

    10년전에는 도로까지도 넘칠라고 한적도 있었습니다.

    구경하다가 물빠지면 고기잡던시절이 그립네요. 불과 십년전까지만해도 고기잡고 수영하고 놀고 그랬는데 물 싹빠지면 깨끗해지겠네요..

  • BlogIcon 대한민국 황대장 2009.07.15 10:14

    정말 엄청 나네요.
    많이 온것은 느꼈지만 실제로 직접 느끼셨겠네요.
    뭐든지 적당한 것이 최고라는 것을 다시 한번 보여주는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 BlogIcon 이종범 2009.07.15 10:59 신고

      병원에 가려고 가던 중에 깜짝 놀랐습니다. 지금은 비가 그쳐서 좀 괜찮지 않을까 싶어요. 어제 탄천 근처에 사시는 분들은 많이 놀라셨을 것 같아요.

  • 곰돌 2009.07.15 10:16

    구경하는 분들 매우 위험해 보였다면서...
    위험한 위치서 동영상 촬영 하셨군요 ^^;
    잘 보고 갑니다. 고생하셨습니다 :)

    • BlogIcon 이종범 2009.07.15 11:01 신고

      ^^ ㅎㅎㅎ 예리하신데요? 처음에는 괜찮을까 싶어서 내려갔었는데 내려가보니 위험한 것을 느꼈어요. 물이 점차 차오르는데다가 사진을 찍으면서 느낀 것이 뒤에 있던 아저씨가 혹시라도 나를 밀면... ^^;;; 영락없이 빠져 죽겠구나라는 두려움이 엄습하더군요. 그리고 나서 다른 분들이 밑에 내려가서 구경하시는 것을 보니 더 위험해 보였어요.

  • gmmmmmmma 2009.07.15 11:38

    종범님 수전증크리 때문에 눈이 아픔

  • 2009.07.15 13:39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