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우선 영상을 먼저 봐 주세요~ 


터닝메카드 하이드론이에요

요즘 가장 핫한 메카니멀이기도 하죠? 

하이드론은 히드라 드래곤형 메카니멀로 류 외의 테이머는 믿지 않으려 해요.



하이드론 속성은 블루랜드가 나왔어요.


카울 70점짜리 은색테두리 카드도 나왔습니다.


자동차 변신 방법은 우선 앞을 접어서 넣고


날개를 접어 넣으면 끝! 
조립은 쉽지만 너무 잘 고장나서 벌써 고장나버렸어요. ㅠㅜ 
터닝메카드 고장나면 새제품으로 돈을 주고 교환할 수는 있는데
택배비 3000원에 교환비 7000원...
너무 비싸서 그냥 써요. 
다음에는 망가진 것들 모아서 다 분해해 봐야겠어요.



요즘 부모 등골브레이커인 터닝메카드 하이드론이었습니다. 

메카니멀 고~!


반응형
반응형



다솔이와 다인이가 추석을 맞이하여 외갓집에 다녀왔어요. 

영상을 한번 보실까요? 



외갓집에 갔더니 옥수수 말려 놓은 것이 있더라고요. 

옥수수 낱알을 가지고 강냉이를 만들어주신다는 말에 다솔이와 다인이는 열심히 옥수수 알을 털고 있어요. 

손으로 털면 후두득 떨어지는 옥수수알이 재미있는지 신나게 털어내고 있어요. 




다 털어낸 후에는 저지른 일을 열심히 청소하기도 했답니다. ㅎㅎ



옥수수 낱알은 나중에 강냉이를 만들기로 하고 우선 팝콘을 만들어주기로 했어요. 




후라이펜에 버터를 좀 많이 두르고 열을 가해주면 팝콘이 쉽게 완성되어요. 




엄청난 양의 팝콘! 




사이좋게 나눠 먹고 지금도 집에서 열심히 먹고 있답니다. 

다음에는 옥수수 강냉이 만든 것을 보여드릴께요~ 


다솔다인놀이터 구독해주세요~ 

구독하기: http://youtube.com/comdozer


반응형
반응형


왕꿈틀이로 푸딩을 만들 수 있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영상을 보고 따라 만들면 쉽게 만들 수 있어요.



우선 필요한 것은 왕꿈틀이 젤리와 쥬스가 있으면 됩니다.



지렁이 젤리 왕꿈틀이를 우선 컵에 넣어주신 후



주스를 부어 넣습니다. 


다솔이와 다인이는 오렌지주스를 넣었어요.



그리고 전자렌지에 3분간 돌려줍니다. 


3분이면 충분하더라고요.



그럼 왕꿈틀이의 형태가 완전 없어질 정도로 녹게 되고요, 


그걸 틀에 넣어 굳혀주시면 됩니다.



굳히는 것은 냉장고에서 하루 정도 넣어두면 되더라고요.



짜잔~ 


냉장고에서 잘 굳은 젤리입니다.




한번에 쏙 나올 줄 알았는데... ^^;;; 


포크로 긁어냈어요.



모양은 좀 그렇지만 정말 맛있었어요. 


푸딩을 먹고 싶을 때 이렇게 만들어 먹으면 되겠죠? 


새콤달콤 맛있는 왕꿈틀이 푸딩 만들기였습니다. 



다솔다인놀이터 유튜브 많이 구독해주세요.

구독하기https://goo.gl/8MClzQ


반응형
반응형


방송, 연예와 IT, 그리고 여행에 이어 육아에까지 진출한 TV익사이팅입니다. ^^ 이제 곧 둘째가 태어나기에 육아에 더욱 관심을 갖게 되었는데요, 그동안 쌓인 노하우들을 하나씩 육아 관련 팁들을 올리려 합니다. 저희는 공동 육아를 하는데요, 어떻게 하면 아이 교육을 적절하게 시킬 수 있을까 같이 고민하며 육아를 하고 있습니다. 교육학 석사까지 있는 아내의 진두지휘 아래! ^^ 최적화된 육아를 하려고 하는데요, 이런 생각을 하게 된 것은 요즘 너무 비싼 육아 기관들 때문이죠. 

엄마들은 잘 알겠지만, 요즘 아이 키우는데 돈이 너무 많이 듭니다. 요미요미나 짐보리 같은 곳을 들어보셨나요? 영어 유치원 정도는 들어보셨겠죠? 맞벌이를 하는 부모들을 타켓으로 만든 육아 학원들은 어린이집의 연장선에 있는데요, 가격은 수업 한번에 3만원 정도 합니다. 1회로는 끊을 수 없고 보통  3달 단위로 12회를 끊어야 하죠. 어린이집과 차별화되었다고 하는데, 수업을 진행한다는 것이 다르다고 하고 있습니다. 어차피 초등학교 때부터 대학생때까지 수업이라면 지겹게 들어야 할텐데 벌써부터 스트레스를 줄 필요는 없을 것 같은데, 부모의 입장에선 좀 더 '좋은 교육 = 돈' 이라 생각하기에 비싼 학원들이 많이 생겨나는 것 같습니다. 


 물감놀이나 요리 같은 집에서 하기 힘들 것들을 주로 한다는 것도 차별화 요소중 하나인데요, 조금만 신경쓰면 집에서도 충분히 할 수 있습니다. 요즘 물감들이 좋은 것이 많이 나왔더라고요. 물에 쉽게 지워지고 인체에 무해한 물감이 있는데요. 이 세트를 사서 집 욕조에서 해 보았어요. S라인의 다솔군은 신나서 여기 저기 전위 예술을 하였습니다. 


 몸에도 칠해보고 타일에도 칠해보고 바닥에도 칠해보고 신기한지 함박 웃음이네요. 

 
뭔가 그림이 완성되어 가고 있는 듯 하죠?

 
붓의 종류도 다양하고 스탬프나 롤러도 있어서 다양한 효과를 줄 수가 있습니다.

 
샤워기로 뿌려주면 금새 씻겨나가는 물감. 목욕 시키기 전에 한번씩 해주면 좋을 것 같죠? 이런거 한번 하는데 삼만원이 드는데, 그 돈이면 물감 사서 1년은 하고도 남을 돈이라 생각됩니다. 무엇보다 부모와 함께 하기에 아이가 더 즐거워 하겠죠? 만3세까지는 친구보단 부모와의 관계가 먼저 형성되어야 하고 그것이 잘 형성되어야 사회성이 좋아진다고 합니다. 아이의 미래를 위해 투자해야 할 것은 돈이 아니라 시간이 아닐까 싶습니다. 맞벌이로 육아가 힘든 분들도 계시겠지만, 주말이라도 조금씩 시간을 내어 아이와 함께 이런 놀이를 함께 한다면 학원에서 하는 것보다 100배는 더 효과적이고 좋아하지 않을까요?  
반응형
  1. BlogIcon 희망feel하모닉 2011.10.14 10:22

    물감을 칠하고 신기해하는 다솔군 정말 귀엽네요 ^^
    저도 아주아주 먼미래에 예쁜아가 꼭 같이 해볼거랍니다.

    • BlogIcon TV익사이팅 2011.10.20 10:16 신고

      물감놀이는 오감발달에 좋은 것 같아요. 나중에 아이를 키우면 꼭 한번 시도해보세요 ^^

반응형

안동 처갓집에 내려왔습니다. 오랜만에 왔는데도 다솔군은 모든 것을 다 기억하는 것 같았습니다.

오자마자 스트레칭 기계를 틀고 덜덜덜 엉덩이 마사지를 하고 있습니다.

안정된 자세죠? 나중엔 마사지 받으며 소리내는 경지에 이르렀어요. 아~~~~ 하며 떨리는 소리가 재미있었나봅니다.

이제 부스터 시트도 소용없습니다. 바로 거북이 자세를 취하고 여기 저기를 돌아다닌다는...

비가 그치고 햇살이 좋은 날 안동의 밭은 푸르름이 가득하더군요.

나비가 와서 꽃에서 쉬고 갑니다.

호박이 덩굴체 들어왔네요. 이 호박은 바로 쪄서 열심히 먹고 있어요.

포도도 무르익어갑니다. 8월은 청포도의 계절이라는데, 9월에나 익을 듯 싶네요. 이번에 비가 많이 와서 농작물들이 피해를 많이 입었다고 해요.

햇빛을 못봐서 병충해도 많이 입고 시기도 늦어졌다고 합니다.

그래도 익은 과일과 채소는 따 줘야겠죠? 다솔군이 바구니를 들고 도와주러 나왔습니다.

배가 탐스럽게 열렸네요. 가을에는 과즙이 풍부한 배를 먹을 수 있을 것 같아요.

대추도 많이 열렸어요. 작년에 대추를 열심히 땄었는데 그 자리에 또 다시 대추가 나는게 신기했습니다.

나무는 정말 대단한 것 같아요.

토마토가 많이 익었습니다. 보통 시중에 파는 건 파랬을 때 따서 후숙을 시켜 맛이 별로 없다는데요,

이렇게 토마토 농장에서 바로 따서 먹으면 충분히 익었을 때 먹을 수 있어서 단맛도 더 나고, 부드럽고 끝내주게 맛있습니다.

가지도 탐스럽게 열렸어요. 매일 가지 무침을 해서 먹고 있습니다.

토마토를 몇개 따 보았어요.

아! 이건 김장배추의 모종입니다. 이번에도 배추를 실컷 먹을 수 있겠군요!

다솔군은 얼굴만한 토마토를 아구 아구 먹고 있습니다.

정말 맛있게 먹고 있죠?

오이와 토마토등 다양한 야채들을 따 왔어요.

저도 먹어봤는데요, 머리털나고 먹어본 토마토 중에 제일 맛있었습니다.

토마토도 먹었겠다, 다솔군과 장난을 좀 쳤습니다.

열심히 도망가는 다솔군!

토마토를 씻어준다고 꼬신 후...

점점 물줄기가 높아집니다.

당했다는 걸 안 순간 이미 늦었죠.

끝까지 토마토를 들고 도망갑니다.

물을 계속 뿌리는 아빠를 째려보기 시작합니다. 사악한 아빠같으니라고...하듯 말이죠. ㅋ

사악한 아빠는 아랑곳 하지 않고 샤워를 시킵니다. 결국 울고 마네요.

전 아내에게 혼났습니다. ㅠㅜ

옷 갈아입고, 외할아버지, 외할머니와 함께 마실나온 다솔군

외할머니 옆에서 꼼짝을 안합니다. 동네 어르신들과 인사를 나누는 다솔군.

안동은 사과가 유명하죠? 사과도 탐스럽게 익어갑니다.

온지 하루만에 안동에 적응해버린 다솔군.

푸르른 밭을 보니 마음도 푸르러집니다.

고추가 벌써 빨갛게 익었네요. 올해는 풋고추를 많이 못먹은게 아쉬워요.

장인어른이 사위 왔다고 키우는 토종닭을 잡아주셨습니다.

올 때마다 잡아주시는데 정말 죄송스러워요.

요즘은 부엌일도 돕는 착한 다솔군이랍니다. 안동에 오니 외할아버지도 있고, 외할머니도 있고, 삼촌도 있어서 더 행복해 보이는 다솔군이에요.

시골이 있다는게 참 좋은 것 같습니다. 얼른 둘째도 나아서 안동의 천연 자연을 보여주고 싶네요.

반응형
  1. BlogIcon 그린데이 2011.08.30 11:19

    참 아름다운 풍경~ 아이와 익어가는 과실이 있어 더 풍요로워 보입니다.
    이런 친정이 있는 일레드님,부러워요~!!
    (그나저나 캐나다 가 계신 종범님. 예약발행으로 이렇게 글을 착착 올리시는거에요? 대단하세요!!!)

    • BlogIcon TV익사이팅 2011.09.05 07:05 신고

      예약발행으로 열심히 올리긴 했는데 인터넷이 잘 안되서 댓글은 이제야 달게 되었어요. 예약발행 기능 넘 좋은 것 같아요. ^^

  2. BlogIcon 일레드 2011.08.31 00:56

    ㅠㅠ 민망한 사진 몇 개... 앞으론 검수 후 올리시길^^:::::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