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호진

(2)
굴러온 돌 김주혁, 정준영, 1박 2일의 주춧돌 되다. 예능계에 강호동-유재석을 대체할 사람이 없다고 소리칠 때 조용히 나타난 두 사람이 있으니 바로 김주혁과 정준영이다. 유재석하면 무한도전이고, 강호동하면 1박 2일인데, 강호동이 빠지자 1박 2일에 김주혁과 정준영이 나타난 것이다. 1박 2일의 강호동 공석은 꽤 빈자리가 크게 느껴졌다. 처음에는 김승우가 그 자리를 채우려 했으니 역부족이었기에 비슷한 중년 남자 배우인 김주혁이 들어온다길레 기대하지는 않았다. 하지만 김주혁은 강호동의 빈자리를 채우고도 남는 것 같다. 물론 예능 초보인 김주혁이 베테랑인 강호동의 빈자리를 모두 채울 수는 없을 것이다. 거기에 정준영이라는 신출귀몰한 캐릭터를 가진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 가수가 힘을 더해주고 있다. 이 둘은 완전 예능 초보들이다. 김준호는 이미 인간의 조건이나 개..
1박 2일이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법 1박 2일 시즌3를 한회도 빼 놓지 않고 본방사수를 했다. 시즌1 때도 본방사수를 했지만 시즌2에서는 2,3편정도 본 후에는 진짜사나이를 보게 되었다. 솔직히 다시는 1박 2일을 보지 않을 줄 알았다. 기대만큼 실망도 컸고, 그 실망은 시즌2 내내 이어졌기 때문이다. 그런데 시즌3는 시즌1을 뛰어넘는 것 같다. 어떻게 1박 2일은 침몰하는 배를 다시 일으켜 세웠을까? 회가 거듭될수록 그 이유가 조금씩 느껴지는 것 같다. 1. 돌아온 독한 스테프 독해졌다. 나영석pd보다 더 독한 것 같다. 이번 회에서는 까나리와 와사비, 식초로 연기 대상 대결을 펼쳤고, 까나리를 빼거나, 물을 타거나 하지 않고, 오히려 더 독하게 탔다. 기상 미션도 냉수 마찰로 30초 동안 신년 다짐을 하는 것으로 하여 오차 5초내외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