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리뷰

남자들이 정시아의 매력에 빠지는 이유

근 케이블에서 하는 무한걸스를 즐겨보게 되었다. 처음엔 무한도전의 아류작에 불과하다 생각하여 억지성 웃음을 유발하지나 않을까 했지만, 신봉선과 김신영이 나와 한번 보게 되었다. 무한걸스를 볼 수록 매력있는 캐릭터는 정시아인 것 같다. 워낙 바비인형같은 외모를 가지고 있기도 하지만, 순수하고 솔직한 그녀의 모습이 매력적으로 다가온다. 항간에 정시아에 대해 나댄다는 안좋은 소문도 돌고 있긴 했지만, 그건 그녀에 대한 오해였던 것 같다.

무한걸스에서도 당연 최고의 미모로 눈에 띄는 정시아는 다른 멤버들에게 시기의 대상이 되지만, 무한걸스 언니들도 정시아의 순수한 매력에 이내 곧 빠지게 되고 만다. 그녀의 큰 함박웃음을 보고 있으면 가슴까지 시원하다. 과연 그녀의 매력은 어디서 나오는 것일까?

첫째는 남자들이라면 어김없이 외모를 먼저보게 된다. 조그만 얼굴과 큰 눈,코,입. 군살 하나없는 가녀린 몸매는 뭇 남성들의 가슴을 설레이게 한다. 하지만 외모로만 따지기에는 정시아만의 매력을 다 말할 수 없을 것이다.

둘째는 그녀에겐 내숭이 없다. 남자들이 내숭을 좋아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여성들이 많다. 실제로 남자들은 내숭을 잘 구분하지 못한다. 그래서 여자들이 좋아하는 여자는 남자가 싫어하고, 여자들이 싫어하는 여자들만 남자들이 좋아하여, 내숭 100단인 여자들이 남자들을 다 가로채 가는 것 같아 보인다. 물론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대게는 인지상정이라고 속이는 것은 누구나 싫어한다. 내숭도 결국 밝혀지게 되어있고, 그 후에도 내숭을 좋아하는 남자는 없을 것이다. 하지만 정시아에겐 그런 내숭이 없다. 그 모든 모습이 내숭이라면 나 역시 남자이기 때문이라 생각해주길 바란다. 그래도 내숭이 없어보인다. 나대고 뜰려고 안간힘 쓰는 것이라 루머가 돌만큼 그녀의 솔직함과 순수함은 남자들의 신뢰감을 얻고 호감을 얻기에 충분하다.

셋째로 그녀는 매사에 긍정적이다. 정시아하면 가정 먼저 떠오르는 것이 함박웃음이다. 큰 입을 주체하지 못하고 손으로 가리지도 않은체 웃음을 짓는 것을 보면 보는 사람도 함께 웃게 된다. 또한 정신세계 또한 특이하여 왠만한 일에는 주눅들지 않고, 긍정적이고 밝게 임한다. 캐릭터도 있겠지만, 부정적이고 시니컬한 성격보다는 긍정적이고 밝은 성격에 대부분의 사람은 매력을 느낄 것이다.

마지막으로 정시아에겐 열정이 느껴진다. 연기자이지만 개그우먼을 자청한 그녀는 어떤 일에든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느껴진다. 대부분의 여자들이 예쁜 자신의 모습을 유지하고 가꿔나가길 바라지만, 진정 이쁜 모습은 열정적으로 임하는 모습일 것이다. 외모만 예쁜 여자연예인들이 거들먹거리며 자신의 외모가 예쁘게 나오지 않을까봐 건성으로 하는 것들을 보면 밉상이 되기 일수이다. 하지만 어떤 일에든지 자신의 땀과 열정을 아끼지 않는 진심이 보일 때 누구든지 예쁘고 멋지게 보일 것이다. 무한걸스에서의 정시아의 모습은 후자이다. 무한도전처럼 어떤 불가능한 일에든지 도전하고 열정적으로 임하는 그녀를 보면 그녀의 매력에 곧 빠지게 되고 만다.

정시아의 최대 매력은 아마도 사람다움이 아닌가 싶다. 꾸미지 않은 인간적인 모습이 가장 공감되고, 아름다운 모습인 것 같다. 앞으로도 연기자로써, 무한걸스의 개그우먼으로써 어떤 상황에서든지, 어떤 환경에서든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어 사람다운 매력을 퍼트리는 아름다운 정시아가 되길 기대한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시끄러워요^^ 2008.03.28 09:30

    나도 정시아팬인데.. 싫어하는 사람이 조금 많은거 같아서 안타까울뿐이네요..ㅜ.ㅜ

  • inno 2008.03.28 09:35

    공감가는 글이구만...
    무한걸스 보기 시작한지 얼마 안됐지만
    (뭐 해피 투게더에 나온 정시아를 보고 원래 저런 캐릭터 였나? 궁금해서 보기 시작 했음)
    정시아 매력 있는 캐릭터임...
    요즘은 정시아와 신봉선 때문에 보고 있지 ㅋㅋ.

    오승은의 흥분할때 나오는 사투리도 재미있고
    김신영의 배치기도 재미있고
    백보람의 코개그도 재미있고

    그나저나 요즘 난독증 환자들이 왜이리 많은겨?
    글쓴이가 분명 남자라고 밝혔음에도 불구하고
    글쓴이를 여자냐고 반문하는 사람들은 뭔지 ㅡㅡ;

  • Dreamer 2008.03.28 09:38

    꾸미지 않은 모습은 좀...

    객관적인 판단이 이미지를 흐린것 같구료..

    조금만 더 솔직한 글이 였으면 좋았을것을..

  • 정시아준수 2008.03.28 09:52

    정시아 베드신 찍은거 보다가 무한걸스 보니까 좀 안어울림
    케이블에서 여성상위 자세로 가슴까지 다나왔었는데 안어울림

    • 무한걸스에서 나왔었는데... 2008.03.28 10:10

      그거 대역 쓴 거라고, 직접 이야기했습니다.

  • 이거 뭐 ㅋㅋㅋ 2008.03.28 10:06

    다른 이유 있나? 벗은적 있자나... 남자는 여자 벗은 몸을 보면 안끌릴수가 없지 않어?

    무한걸스보니깐 머리도 약간 빈듯한데, 쿨하게 만나고 헤어지기도 좋겠더구만...

  • 난 알고있다. 2008.03.28 10:22

    이사람 정시아 지능안티네. 정시아 인기없고 안티많고, 정시아가 누군지도모르는 사람이 이렇게많은데......이런제목과 내용으로 정시아 안티를 더불리려는 생각이 눈에보이는구나

  • BlogIcon 무플환영 2008.03.28 10:35

    무한걸스 파일럿부터 최근 씨름편까지 한편도 빠지지 않고 꾸준히 보고 있습니다.
    단 집에서 엠비씨에브리원이 안나오기에 다운받아 보지요. 흑...

    무한도전도 라인업도 1박2일도 다 재밌게 보고 있는 저로서는
    무한걸스는 또 다른 재미로 찾아보게 되는 것 같습니다.

    특히 정시아 개인의 매력도 재미의 한 부분이구요.

    약간 멍청한듯 융통성없이 나대는(?) 그녀의 솔직함과 언제나 눈물을 흘릴 것 같은 큰 눈...

    정말 좋습니다. ㅎㅎ

    살짝 바램이 있다면 멤버들이 송은이씨 나이로 놀리는건 좀 보기에 안좋습니다만,,,

  • 해달 2008.03.28 10:54

    열심히 하는사람은 아름답습니다~

    왜 남한테 악플을 다는지 모르겠다는~

    어른들이 항상하는말중에 "비싼밥먹구 헛소리하지마라"라는 말이 있죠~

    남한테 칭찬만하다가 죽어도 모질라는 인생이에요~

    칭찬하고 삽시다~

    여기 오는 분들 모두 행복하세요~

  • 여우비 2008.03.28 11:01

    글쎄 다른 부분은 어느정도 인정하지만 얼굴작다는 건 좀 아닌듯 싶은데 무한걸스 팀원들에게 놀림도 받고 그러던데...
    하여간 예쁘기도 예쁘지만 독특한 정신세계가 무척 재미있는 분인듯
    무한걸스라는 프로그램을 처음접했을때 대부분의 사람들이 갖고 있듯 무한도전의 아류정도로 생각했지만 지금은 오히려 다른 프로그램은 안봐도 유일하게 챙겨보는 프로그램
    무한걸스안에서도 정시아와 신봉선은 정말 맘에 든다.
    그리고 spin off 정도의 개념으로 이해하면 재미있게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CSI버전이 여러개 있듯이,,, 같은회사의 인기프로그램의 다른버전 정도로
    하여간 재미있게 잘 보고 있고 윗분중에 매력없다고 그러시는데 뭐 취향이야 여러가지겠지만 나한테 준다면 정말 업고 다니겠다. 생각만해도 흐믓하네 ㅋㅋㅋ

  • ^m^ 2008.03.28 11:11

    난 승은이가 짱, 좋아요.

  • 정시아 2008.03.28 11:14

    말만 안하면됌 ㅋㅋ 송호영 뮤비에서는 예뻤삼

  • 공감합니다 2008.03.28 11:37

    저는 무한걸스 챙겨 보지는 못하지만 케이블 재방때 채널이 걸리면 재미있게 보고 있습니다. 정시아의 매력에 대해 공감이 안되는 분들도 물론 계시겠지만, 저는 전체적인 글의 내용에 공감이 느껴지네요~

  • zmzm 2008.03.28 13:07

    정시아가 누군지 알아야 빠지던지. .하지.. ㅡ,.ㅡ;

    얼굴 봤는데 안 빠지겠는데? 김태희면 몰라. ㅡ,.ㅡ;

  • moon 2008.03.28 13:17

    정시아 예전에 만원의 행복할 때 매니저가 자기 빼 놓고 밥 먹었다고 짜증내며 울던 거 생각난다. 요즘의 정시아를 보면 이런 생각이 들어. 연기 잘하는군

  • ddd 2008.03.28 14:00

    초중고 다니는 덕후년의 질투는 정말 못말리겠다...

    윗글에 완전 동.감.

    무걸 애들 다 좋다만... 나도 남자다 보니... 시아에게 좀더 애정이 가는것도 사실.

  • rurubird 2008.03.28 15:11

    가끔씩 주말 쉬는날 everyone인가에서 하는거 보는데, 무한도전 컨셉이고 어쩌고 다 떠나서 많이 웃게 됩니다. '융통성없는' 정시아, 저도 호감가더만요 ㅎㅎ
    (갠적으로 별로 좋아하는 외모가 아님에도 사람이 순수해요 ㅋ)
    멤버들이 워낙에 별난 와중에도 송은이니까 그정도로 잘 끌고간다고 생각합니다.
    암튼 케이블에 묻히기엔 아까울정도로 재밌네요.

  • 124 2008.03.28 18:39

    요즘은 너무 이쁜 연예인들도 많고

    길거리를 돌아다녀봐도

    연예인 뺨치는 여자분들이 많아보여서

    그렇게까지 눈에 안들어오네요..

  • BlogIcon 이종범 2008.03.29 17:40 신고

    와우~ 많은 댓글들이 달렸네요. 처음에 할 때 악플다시는 분들이 너무 많아서 닫아놓았었는데 좋은 의견들 감사합니다. ^^

  • 누가요 2008.03.29 19:42

    정시아 얼굴 크기 때문에 무한걸즈에서 송은이가 맨날 놀리잖아요. 얼굴 크다
    그런데 정시아 얼굴이 작다니ㅋㅋㅋ

    • 미네토리수어사이드 2008.03.30 00:26

      말은 똑빠로 해야죠. 무한걸스 파일럿부터 비보이편까지 모두봤는데 정시아 얼굴크다고 우스개 소리한거 신봉선이(은근한 라이벌구도) 그런것 한차례밖에 없습니다.(웃기는게 무한걸스에서 얼굴이 제일큰 신봉선이 그런말 한게 개그였죠) 송은이가 "맨날 놀린적은 커녕" 한번도 그런말 한적이 없다는.. 없는말 만들어내지 맙시다. 있다면 몇회에 그런장면이 있는지 증거를 대셔야죠.

  • ㅋㅇ 2008.03.30 03:35

    디시에서조차 정시아 좋다는 갤러는 못봤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