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2

[홍대 맛집] '어머니가 차려주는 식탁'에서 먹은 고모정식

홍대에 많은 음식점들이 있는데요, 오늘은 어머니가 차려주는 식탁을 둘러보도록 하겠습니다. 소설가 양귀자님이 운영해서 더욱 유명한 곳이기도 하죠. 그렇게 보니 어머니가 차려주는 식탁이란 이름이 문학적으로 느껴지네요. 제가 먹은 음식은 고모정식입니다. 부가세 별도로 25,000원인 고모정식. 이모정식, 고모정식, 어머니 정식, 아주 특별한 정식으로 메뉴가 있는데요, 고모정식이 가격이나 내용이나 가장 무난한 것 같습니다. 먼저 깔끔한 셀러드가 나왔습니다. 유자 소스가 독특했습니다. 흑임자 죽과 동치미가 나왔어요. 흑임자 죽이 마치 쑥떡같이 느껴질 정도로 끈끈한 것이 맛있더군요. 식사를 하기 전에 위를 보호해주는 느낌이었습니다. 다음은 잡채인데요, 당면이 쫄깃하고 간장이 잘 베어 있어서 더욱 맛있었어요. 정말 ..

맛집 2011.05.09 (2)

아이가 태어났습니다.

아침부터 부랴 부랴 병원을 향해 갔습니다. 아침에 수술 시간이 잡혀 있었기에 빨리 가야 했죠. 아이가 거꾸로 있어서 제왕절개를 해야 하는 상황이었습니다. 혹시나 다시 돌아오지 않을까 끝까지 희망의 끈을 놓지 않았지만, 아기가 편한 쪽으로 있겠거니 하는 생각에 마음을 굳게 먹고 수술을 하게 되었습니다. 카메라가 많아져서 아기의 탄생을 3대의 카메라에 모두 담아보려 주렁 주렁 카메라를 매고 다니며 찍었더니 경호원이 필름을 내놓으라며 윽박을 지르더군요. 어이가 없어서 무시하고 총무과에 문의했더니 신참 경호원이라 규율을 몰라서 그렇다며 사진을 찍어도 된다고 하더군요. 외부에서 기자들이나 다른 사람들이 병원 정보를 위해 사진을 찍는 경우에는 막지만, 출산의 경우는 아닌데 신참이라 아직 몰랐다며 사과하길레 맘 놓고..

다솔다인놀이터 2009.09.11 (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