겟어바웃과 함께한 중국 정주로의 소셜 여행, 미션 클리어!
중국 정주에 다녀왔습니다.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다녀왔는데요, 하나투어 겟어바웃 필진의 자격으로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중국에서 1년 반 정도를 살다 온 적이 있어서 오랜만에 가본 중국이 더욱 친근하고 즐거웠습니다. 오랜만에 양꼬치도 먹고, 빵도 먹고, 라즈지도 먹고... 중국 음식을 실컷 먹고 올 수 있었어요. 여행이라는 것이 낯선 곳으로의 발걸음인 줄로만 알았는데 나이가 들다보니 익숙했던 추억에 빠져들게 만드는 매력도 있더군요. 

어떤 분은 중국에 대해 낯선 곳으로 느낄지도 모르고, 어떤 분은 아름다운 추억에 빠져들게 만드는 곳일지도 모르는데요, 소셜 네트워크 시대에 이 여행의 참맛을 함께 느낄 수 있지 않을까 하여 소셜 여행을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보라카이에서 소셜 여행을 한번 경험해보았기에 그 때의 시행착오로 더욱 철저하게 소셜 여행을 준비했었어요. 

2011/02/22 - [채널11 : 여행] - 중국 정주로 소셜 여행을 다녀오겠습니다.
2011/02/28 - [채널11 : 여행] - 중국 정주로 소셜 여행시 준비 사항

그리고 이번에 성공적인 소셜 여행을 마치고 돌아왔습니다. 저와 함께 소셜 여행을 하신 분들도 계실텐데요, 그 이야기를 정리해 보겠습니다. 

소셜 여행의 일등공신

이번 소셜 여행의 일등공신은 바로 무제한 데이터 로밍 서비스였습니다. 보라카이 때는 잘 활용을 못했었는데, 이번 중국 정주 여행에서는 알뜰하게 잘 이용하고 왔답니다. 소셜 여행에서 SNS가 빠지면 앙꼬 없는 찐빵이 될텐데요, 중국에는 트위터와 페이스북이 막혀있습니다. 국가에서 아예 차단시켜 놓았죠. 게다가 인터넷도 느리고, 여행을 하면 안되는 지역이 더 많죠. 이 모든 것을 해결해주고 덤까지 주는 것이 바로 무제한 데이터 로밍 서비스였습니다. 

우선 한국에서 미리 3일간의 데이터 로밍 서비스를 신청해 놓고, 트위터와 페이스북, 미투데이까지 동시에 올려주는 다음의 YOZM에 계정을 등록해두고 여러 번 테스트를 했습니다. 요즘까지 막힐 경우를 대비하여 이메일로 요즘으로 글을 보내어 각 SNS로 보내는 것도 테스트를 해 보았죠. 

그런데 막상 중국에 가니 트위터와 페이스북이 되었습니다. ^^;; 물론 중국에서는 막혀있습니다. 호텔방에서 인터넷을 연결하면 페이스북과 트위터는 아예 열리지도 않죠. 하지만 무제한 데이터 로밍 서비스를 사용하면 트위터, 페이스북이 연결이 됩니다. 아마도 서버가 한국으로 되어 있어서 연결이 되는 걸지도 모르겠네요. 아니면 아직 3G데이터에 대해서는 통신사에서 막아놓지 못했던가 말이죠. 이유야 어찌되었든 트위터와 페이스북에 연결이 된다는 것만으로도 소통이 가능해져 진정한 소셜 여행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댓글들에 답글을 달아줄 수 있었죠. 


멋졌습니다. 페이스북은 물론 트위터, 미투데이 요즘에도 동시에 글이 올라갔고, 스마트폰의 푸시 기능을 통해서 실시간으로 반응글들을 받아볼 수 있었습니다. 

왼쪽부터 트위터, 미투데이, 요즘


소셜 여행의 가장 큰 걸림돌은 의외의 곳에 있었는데요, 바로 스마트폰의 베터리였습니다. 충전할 곳이 마땅치 않아서 아이폰과 갤럭시S 그리고 추가 베터리까지 가져갔는데도 하루 동안을 버티지 못하더군요. 반나절이면 모두 방전이 되어 버리는데 3G 데이터를 계속 사용하는데다가 갤럭시S의 모바일AP기능을 이용하여 같이 간 분들을 6분에게 인터넷을 같이 사용하게 했기에 베터리가 금새 방전되어 버리고 말았습니다. 

하지만 역시 소셜 여행의 힘 덕분인지 베터리를 공급받아 끝까지 사용할 수 있었는데요, 같이 간 분들 중 갤럭시S를 사용하시는 분이 베터리를 빌려줘서 가능했습니다. 소셜 여행을 통하여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친구들과도 함께 여행을 할 수 있었지만, 같이 간 20분과도 금새 친해질 수 있는 매게가 되었어요. 

오신 분들 대부분 아이폰을 사용하였는데 아이폰에서는 모바일AP기능이 없어서 갤럭시S의 모바일AP기능으로 (정확하겐 안드로이드OS 프로요 이상 디바이스의 모바일AP 기능) 무제한 데이터 로밍 서비스의 콸콸콸 서비스를 마음껏 누릴 수 있었거든요. 물론 딱 5분에게만(제가 아이폰에 물려 사용했기에 5분) 인터넷의 혜택이 돌아갔기에 WI-FI의 권력을 가질 수 있었습니다. ^^;;


WI-FI 주인님 -> 주인님 -> 주님으로 닉네임이 바뀌면서 제 주위엔 언제나 고정적으로 5분이 함께 하였습니다. ^^;; 장난스런 분위기 덕분에 금새 친해질 수 있었고, 같이 소셜 여행을 할 수 있었어요. 트위터와 페이스북에 여행기를 올리기도 하고, 어떤 분은 포스팅까지 하시는 신공을 보여주시기도 하시고 카카오톡으로 지인들과 연락하기도 하고, 스카이프로 음성 통화나 VIBER로 화상 통화까지 하였답니다. 


그 결과 로밍 계산기로 오기 전에 계산된 금액은 5만백원 가량 되더군요. ^^;; 이 모든 것을 3만3천원으로 해결하고 많은 분들과 함께 소셜 여행까지 할 수 있었으니 그야말로 이번 소셜 여행의 일등 공신이 아닐까 싶습니다. ^^b

미션 수행


이번 소셜 여행에서는 SNS 친구들과 함께 떠나는 여행인만큼 소셜을 통해 미션을 받아보았습니다. 11개의 미션을 받았는데요, 최대한 다 미션 클리어를 하고 오려 했지만 일부는 현지 사정 상 힘든 부분이 있어서 클리어를 못한 것도 있습니다. 

1. 소림사 스님들의 이마에는 정말 6개의 점이 있을까요? 




-> 이마의 점은 계인이라는 것으로 불교에서 불법이 높은 스님들에게 주는 계급 같은건데요, 쑥을 놓고 태워서 점처럼 보인다고 합니다. 종파에 따라 다른데 중국에선 이마에 한다고 하는군요. 하지만 소림사에서 이마에 계인을 가지고 계신 고승들을 보지는 못했습니다. 아마도 불도를 닦고 계셔서 못 본 것이 아닌가 싶네요. 아쉽지만 이 미션을 클리어하지 못했습니다. 

2. 소림사에서 누가 제일 싸움을 잘 하나요? 최고수는? 



-> 이 분입니다. 달마대사님... ^^;

3. 정말 가보고 싶던 곳입니다. 혼자 여행하기 어떤가 알려주셈



-> 혼자 여행하기에는 무리가 있을 듯 싶습니다. 중국어를 매우 잘 한다거나 중국에서 사셨던 분이 아니라면 다니는데에는 무리가 없으나 쉽지 않은 여행이 될 것 같아요. 워낙 땅도 넓고 역사도 깊어서 설명을 해 주시는 가이드분이 계셔야 더 많은 것을 얻어오고 느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정주는 여행 상품이 개발된지도 얼마 안된 곳이라 숙소를 찾거나 여행지를 여행하는데도 쉽지 않을거에요. 

4. 소림사 스님들은 어떤 색의 승복을 입고 있을까요?



위의 사진에서 보셨듯 다양하게 입고 다니시더군요. 하지만 승복에 대한 이야기는 가이드분께 들었습니다. 원래 소림사는 달마대사가 그 시초이죠. 양나라 무제 때 오게 되는데 이 때 혜가 스님이 달마대사에게 완전 반하게 됩니다. 자신을 입문시켜 달라고 하지만 눈사람이 될 정도로 기다려도 달마대사는 혜가 스님을 받아들이지 않습니다. 정성이 갸륵하여 달마대사가 혜가 스님에게 방법을 알려줍니다. 하늘에서 붉은 눈이 내리지 않는 한 제자로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말이죠. 이 말을 듣자마자 혜가 스님은 왼팔을 그 자리에서 잘라버립니다. 그 지혜와 용기에 탄복하여 달마대사는 혜가 스님을 제자로 받아들이게 되죠. 

그 이후로 이를 기리기 위해 소림사에서는 합장을 한손으로만 한다고 합니다. 그리고 승복도 한쪽은 노란색, 한쪽은 빨간색이 되죠. 

5. 소림사의 일인자와 인증샷



-> 미션을 수행하기 위해 20위안을 주고 소림사의 일인자들과 인증샷을 찍었습니다. ^^;; 소림사 공연이 끝난 후 20위안을 내면 사진을 찍어주고, 출력 및 코팅까지! 해 주는데요, 순식간에 찍으니 미리 포즈를 연습한 다음에 찍는 것이 포인트입니다. 위에서 말한 소림사 승복이 여기 있군요. 왼쪽 팔 있는 곳이 빨간 색인 소림사 승복입니다. 찍고 난 후 저를 찾기 힘들었어요. 마치 예전부터 소림사에 있었던 듯한 묘한 느낌이...;;

6. 소림사에서 하는 축구는 정말 영화 소림 축구 같이 하나요? 


-> 소림 축구를 보고 싶었지만, 아쉽게도 소림 축구는 보지 못했습니다. 그래도 미션을 수행하겠다는 일념하에 소림 농구는 건졌습니다. ^^


농구 골대는 좀 허름했지만, 소림사의 역사를 보여주는 것 같았습니다. ^^; 혈기 왕성할 때인만큼 농구를 즐기더군요. 


소림사의 블로킹! 점프력이 대단합니다. 저게 한 10m 뛰어 올랐다가 내려오면서 찍한 사진이라는...


절묘한 순간 포착을 하였습니다. 숄더 싸움을 하고 있는 순간을 촬영했는데요, 소림사 스님의 어깨에 부딪힌 저 빨간색 점퍼는 저 옆의 벽까지 튕겨져 나갔다는... 통배권이 아닐까 사료됩니다. 

7. 진짜 영화에서나 보는것처럼 소림사에서 졸업시험(?)비슷한 테스트를 보는건지!!궁금하네요^^



-> 정확하게 확인된 바는 아니지만, 담 넘어로 찍은 사진으로 간주하건데 저 기둥들에 있는 상처들로 보아서 졸업시험을 보기 위한 108단계 중 10단계쯤 되는 곳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8. 소림사 최고의 음식을 찾아랏!




-> 미션을 어떻게 아셨는지 소림사에 가기전에 웰빙 건강식을 먹게 되었습니다. 바로 소림사에서 먹는 음식이죠. 고기는 들어가지 않았고요, 모두 채소로 되어 있습니다. 중국 현지식이라 향신료를 뺏음에도 불구하고 입맛에 잘 맞지 않을수도 있습니다. 최고의 음식은 어떤 음식이든 기내에서 주는 고추장을 버무린 음식이 아닐까 싶습니다. ^^

9. 정말로 이마에 6개의 점을 찍고 소림사 아이들과 어울림 사진 찍기!



-> 차마 제 이마에 점을 찍긴 그랬고요, 같이 간 멤버들이 소림사에서 입술에 빨간 점을 찍어주었습니다. ;;; (특별출연: 얼빨님과 대책없는 낙천주의자님)

10. 소림사 수련생들이 최고로 꼽는 '워너비(선배 스타)'는 누구?


-> 말을 붙이기 무서워서 ㅠㅜ 물어보지 못했습니다. 죄송합니다. 소림사 대분에 제일 크게 동상을 세워둔 것으로 미루어보아 이 분이 아닐까 싶어요. ^^;

11. 상점에서 절대무공비급 사오기



-> 절대무공 비급을 소림사에서 정말 판매하더군요. 위에 보이는 책이 바로 절대무공비급인데 너무 비쌌습니다. 한국돈으로 2만원 정도 했던 것 같은데 돈이 없어서 못샀습니다. ㅠㅜ 대신 책 속을 한 컷 찍어왔습니다. 사온다고 해도 제가 절대무공비급을 익힐 수는 없는지라 존재 여부만 확인하고 왔습니다. 그리고 소림사 벽 사이 사이에 절대무공비급이 세겨져 있더군요. 사진으로 찍어오긴 했는데 도통 어떻게 따라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이상 소셜 여행에서 소셜 친구들이 준 미션을 수행한 결과물이었습니다. ^^

하나투어 겟어바웃과 함께한 소셜 여행과 미션 수행은 정말 재미있었고요, 앞으로도 이런 컨셉으로 여행을 다니며 함께 여행을 즐기도록 하겠습니다. 중국 정주 이야기의 맛뵈기만 보여드렸는데 정말 재미있겠죠? 다음 편에서는 중국 정주의 멋진 명소들을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1. BlogIcon 먹는 언니 2011.03.11 09:30 신고

    헉. 5백만원. 전 일본 2박 3일 갔을 때 신청을 하고 갔는데 문자로 자꾸 뭐가 와서 떨려서 못 살겠더라구요. 그래서 한 2-30만원어치 썼던 것 같아요. 그래도 요금 청구된 거 보니까 진짜 하루 만원이더라구요. 확실하게 더 쓸 걸 그랬어요. ㅠ.ㅠ

    • BlogIcon 이종범 2011.03.11 09:34 신고

      ^^ 반가워요, 먹는언니님~! 쓸 수 있을 때 팍팍 쓰는 것이 ㅎㅎ 해외에선 확실히 유용한 것 같아요!!

  2. BlogIcon 앙뇨 2011.03.11 10:30 신고

    앗 주님 ㅎㅎ 전 2번정도 주님의 혜택을 받았지요 ㅋ 정말 치열했던 ㅋ
    저도 사진 찍을껄 ㅠㅠ 주인님 사진이 가장 잘 나온 듯해요 ^_^
    낙천오빠 어떠케 .... ㅋㅋㅋㅋ

    • BlogIcon 이종범 2011.03.11 17:01 신고

      ^^ 앙뇨~~!! 안녕? 주님 소리 오랜만에 들으니 뿌듯하다는 ㅋㅋ 낙천이에겐 미안하지만 미션을 위해 희생시켰어.. ^^;; 낙천 미안~

  3. BlogIcon 제너시스템즈 2011.03.11 11:04 신고

    우와 ㅋㅋㅋ 소셜여행의 재미란 이런거겠지요? 저도 소림사에가면 소림비급을 살 수 있군요 ㅎㅎㅎ 어릴 때 사촌 동생의 꿈이 소림사에 들어가서 무술을 배우는 거였는데 지금도 그 꿈을 기억하고있을지 갑자기 궁금해지네요~^^

    • BlogIcon 이종범 2011.03.11 17:03 신고

      ^^ 소셜 여행에 푹 빠져있답니다. ㅎㅎ 소림사에 소림비급이 있더군요. 물론 따라하기 정말 어렵게 설명되어 있긴 하지만 말이죠 ^^

  4. BlogIcon 크로파랑투 2011.03.11 11:43 신고

    아하하하하하!!!
    주님 //ㅅ//
    소림사 이야기가 이렇게 재미있는지 몰랐어요 흐흣

    • BlogIcon 이종범 2011.03.11 17:05 신고

      크롱님이닷!!! ㅎㅎㅎㅎ 반가워요! 남자들에겐 소림사가 꿈에 그리던 곳이거든요 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