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청춘가곡, 열정을 자전거에 담아 국토 여행을 하는 5 some place

제가 쓴 책 중에 "블로그로 꿈을 이루는 법"이라는 책이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은 블로그 책인 줄 알지만 실은 꿈에 관한 책인데요, 얼마나 열정을 가지고 명확한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지가 꿈을 이룰 수 있는 중요한 키워드인 것 같습니다. 젊음, 청춘, 열정, 도전. 이 단어를 듣는 것만으로도 흥분이 되고 설레이게 되는데요, 요즘같이 팍팍하고, 꿈을 가지기 힘든 세상에서 열정으로 자신의 꿈을 이루어가려 하는 친구들이 있어서 소개해드리려 합니다. 





바로 교보생명 청춘가곡에 참여하고 있는 대학생들인데요, 처음 만난 팀은 "5 some place"라는 팀입니다. 어떤 팀이고, 어떤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되는지, 어떻게 그 꿈을 이루어갈지에 대해 인터뷰를 해 보았는데요, 인터뷰를 한 후에 오히려 제가 열정에 감염되어 자전거를 한대 사야하나 고민에 빠져 있습니다. 가족 자전거 국토 종주의 꿈을 심어주었던 5 some place와의 인터뷰, 함께 들어보실까요? 


1.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청춘가곡 5 some place에 대해 소개를 부탁드립니다. 


실은 이름에 큰 의미 부여는 없는데요, 처음 모였을 때 유명 커피숍인 투썸 플레이스에서 만나서 팀 이름을 5 some place로 했습니다. 저희끼리는 그냥 "오썸"이라고 부르기도 해요. 또한 저희 팀원들은 색이 다 다른데요, 자신만의 장점이 있는데요, 카페에서 파는 음료수가 맛도, 특징도 다르듯 우리의 특징이 모두 다르기에 오썸으로 정했습니다. 





2. 청춘가곡에 지원하게 된 계기나 이유는 무엇인가요?  


박철진: 전 평소에도 대외활동을 많이 했었습니다. 군대에 전역 후 현재는 4학년 1학기를 마치고 휴학 중에 있는데요, 그냥 대학생활을 끝마치기 아쉬워서 지원하였습니다. 또한 금융권 취업에 관심이 많기에 이번 청춘가곡이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이고, 취업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장서정: 전 대학교 1학년인데요, 대학 가기 전부터 여러 활동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했어요. 그래서 이런 대외활동을 인터넷에 서치하다가 혹시나 해서 지원을 했는데, 붙게 되었습니다. 삼성 멘토링이나 고등학교 멘토링같은 것도 활동을 했었습니다. 


이우형: 박철진 조장과는 10년지기 친구인데요, 신입생이 되고 나니 만날 기회가 없었는데, 언젠가 한번 만나자 했었는데, 이번 기회에 프로젝트를 통해 만나게 되었습니다. 또한 취업 준비를 해야 하는 상황이라 도전을 한번 해 보고 싶어서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3. 각 팀원별로 개성 넘치는 소개도 부탁드릴께요. 


김소영: 칵테일의 맛과 향기와 색채를 가지고 있습니다. 나이 24살이고요, 교육학과를 전공하고 있습니다. 


유서진: 냉수를 맡고 있습니다. 도전을 하려면 예상치 못한 일을 만날 수 있는데 침착함과 임기응변에 능하기에 그런 위기에서 당황함을 해갈해줄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우형: 저는 콜라를 맡고 있습니다. 열정이 최대 장점인데 왜 콜라를 선택했냐면 콜라를 흔들면 거품 터지듯이 열정을 분출하는 에너지를 표현하기 위해 콜라로 하였습니다.  


장서정: 나이가 20살이다보니 상큼한 매력의 비타민 음료로 하였습니다. 팀의 에너지를 불어 넣어줄 수 있는 기반이자 원동력입니다. 또한 6살 정도의 나이 차이가 나기에 생각의 차이도 배울 수 있어서 도움이 되는 것 같습니다. 


박철진: 녹차라고 표현해보았습니다. 녹차는 우리면 우릴수록 진한 맛을 내기 때문에 녹차로 정했는데요, 대회활동을 통해 다양한 경험이 있고, 진정한 경험을 통해 팀에 도움을 주기에 녹차로 하였습니다. 






4. 도전하실 주제는 무엇이고, 왜 이 주제로 도전을 하시게 되었는지 알려주세요. 


청춘가곡의 활동의 목적 자체가 청춘을 응원하는 것이기 때문에 무슨 도전이건 색다른 경험을 해 보고 싶어서 자전거 전국일주를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자전거를 단순히 취미 생활이 아니라 전국을 돌기는 힘든데, 전국일주를 하면서 예상치 못한 위기에 있을 때 어떻게 대처할 수 있는지, 체력적인 한계에 대해 인내하는 능력을 기르고 싶어서 도전을 정하게 되었습니다. 


자전거 전국일주는 2주동안 가게 되고요, 8월 1일부터 15일까지 다녀오게 됩니다. 처음에는 경부선을 따라가려 했는데, 보다보니 마침 4대강 국토종주길이 생겨서 시설도 잘 갖춰져 있고, 다른 동호회들도 많이 다니는 코스이기에 이 길로 정했습니다. 서울에서 부산까지 갈 예정입니다. 



5. 여성분들도 계신데요, 숙박 문제도 있고, 체력적인 문제나 여러 위급 상황들이 있을텐데 어떻게 대처해나갈 예정이신가요? 





여성분들이 3분이 계시고, 기간도 제일 더울 때고 비도 올 수 있기에 체력적으로나 여러가지로 준비 중에 있습니다. 또한 생각치 못한 일들에 대해서는 임기응변으로 할 능력이 있을 것입니다. 사회 나가서도 그런 능력이 필요하고, 이런 기회를 통해서 그런 능력을 향상시키려 하고 있습니다. 최소한의 준비는 다 마치고 갈 예정입니다. 숙박은 길을 따라가다보면 게스트하우스가 있는데 그곳에서 숙박을 해결하거나 근처 찜질방을 이용할 계획입니다. 정 주변에 없으면 농촌에 봉사활동을 하고 숙박을 해결할 생각입니다. 


체력적인 문제에 대해서 모두 하루에 1시간씩 런닝을 하고 있습니다. 아령으로 하체운동을 위주로 하고 있습니다. 가기 전에 최종적으로 서울숲의 아라 자전거길이 왕복 40km정도 되는데 미리 예행 연습을 해 볼 생각입니다.  





종주시에 매일 아침 6시에 기상하여 7시에 출발하고 7시에서 1시 자전거를 타고 달리고, 오후 1시 부터 4시까지 휴식을 예정입니다. 그리고 해가 진 후 4시부터 8시까지 다시 자전거를 타게 될 것입니다. 총 자전거타는 시간은 10시간정도 됩니다. 매일 자전거를 탈 계획이긴 하지만, 혹시 체력적인 문제나 예상치 못한 일이 있을까봐 여유롭게 2주로 잡았습니다. 


위급 상황 대비에 대해서 타이어의 경우는 현재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배우고 있습니다. 튜브 가는 법이나 패치로 구멍 떼우는법에 대해서 배우고 준비하고 있습니다. 다음 주에 자전거로 국토종주 선배님을 만나서 인터뷰를 할 예정인데, 인터뷰를 통해 당시 일어났던 사건,사고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응급처지법도 배우려 합니다. 

 


6. 각자 맡은 역할이 있을 것 같은데 어떤 역할을 맡고 계신지 알려주세요. 





장서정 팀원의 경우는 영상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그 쪽 관련한 경험도 있고, 수업도 듣고 있기에 영상을 맡고 있고요,  유서진과 김소영 팀원은 블로그 포스팅과 사진촬영을 맡고 있습니다. 김소영 팀원의 경우 블로그를 지속적으로 운영해왔기에 그에 대한 노하우들이 있어서 블로그를 맡았습니다. 박철진과 이우영 팀원에서 기획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또한 숙소 및 준비 과정을 맡고 있고, 회계는 이우형 팀원이 맡고 있어서 활동비 관리를 하고 있습니다. 



7. 자전거는 빌렸다고 알고 있는데, 어떻게 빌렸으며, 다른 장비들은 어떻게 채워나갈 계획인가요? 


예산이 넉넉한 편이 아니라 라이딩을 갈 때는 MTB나 고가의 자전거가 필요한데 보통 60만원에서 70만원정도 하기에 예산으로는 불가능해서, 서울숲 센터의 자전거 대여하는 곳에서 4대를 대여했습니다. 한명은 자전거가 있어서 총 4대를 대여했고요, 가격은 50만원정도입니다. 다른 장비들로는 헬맷이나 악세사리는 준비했고, 의류도 기능성 티셔츠를 통해 짐을 최소화할 생각입니다. 기능성 티셔츠의 경우는 사비를 들여서 구매하였습니다. 야간에 필요한 전조등은 아직 준비하지 못한 상태입니다. 



8. 이 도전을 통해 얻고 싶은 것은 무엇인가요? 







장서정: 포기를 잘하는 편이라 이건 시작하면 포기하기 힘든 것이기에 이번 기회를 통해 물고 늘어지는 연습을 하여 성취감을 얻고 싶습니다. 


박철진: 이 활동을 하는 목적은 추억을 쌓기 위해 하고 있습니다. 프로젝트가 끝나는 9월 이후에도 시간을 내서 팀원과 만나 좋은 인연을 계속 이어가고 싶습니다. 그래서 10년, 20년 후에도 이 친구들과 지금의 이야기하고 싶은 경험을 가지고 싶습니다. 


이우형: 제 스스로 생각하기에 인내심이 많다고 생각했는데, 팀활동을 해 보니 저의 생각과 다른 사람의 생각 차이가 다른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이번에 이런 기회를 통해서 극한의 상황에서 견디는 법을 배우고 싶습니다. 또한 팀원과 동거동락을 하게 되는데 이런 기간 동안 여러 일들이 생길텐데 이 기회를 통해 트러블이나 양보하고 배우는 법을 배우고 싶습니다. 



9. 많은 청년들이 현실에 가로막혀 도전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는 것 같은데요, 어떻게 현실의 벽을 넘어 5 some place처럼 도전을 할 수 있는지에 대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10. 도전하는 젊은 정말 멋있고, 저 또한 도전을 받는 것 같습니다. 그런 열정과 도전을 통해 이루고 싶은 최종 꿈은 무엇인가요? 





박철진: 저는 인생에 있어서 남에게 이야기해줄 수 있는 많은 스토리를 가지고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물론 대기업이나 남들이 알아주는 기업에 들어가는 것도 중요할 수도 있겠지만 그런 것보다는 앞으로 한 가정을 꾸리고 자녀들이 생길텐데, 녀들이 성장할 때 아빠는 이런 것을 해 보았고, 느낌 점을 이야기해주면서 자녀들이게나 주변 사람들에게 저만의 스토리를 들려줄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장서정: 저는 제 자신이 아이콘이 되는 것이 꿈입니다. 예를 들어 미의 기준이 있다면 이런 사람이 예쁘다, 이런 사람이 멋있다는 것이 아니라 저라서 멋있고, 저라서 예쁜 그런 존재가 되고 싶습니다.  


이우형: 보는 것보다 직접 느끼고 경험하고,직접 행동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개인적으로 인생의 굴곡이 있는데, 나중에는 이것이 하나의 경험이 될 것이고, 가정을 이루게 되면 자녀에게도 나의 인생을 들려주고 싶은 인생을 살고 싶습니다. 





어떠신가요? 이 청춘들의 열정에 감염되셨나요? 8월 1일부터 도전이 시작되는데요, 어떻게 보면 무모해보이지만, 하나씩 차근 차근, 구체적으로 준비해가는 모습들을 보니 꿈을 이루어가는 비결은 바로 한걸음씩 걸어나가는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이제 곧 자전거 여행을 떠나게 될텐데, 혹시라도 5 some place분들을 보게 되면 많은 응원 부탁드리고요, 이들의 도전을 보며 이 글을 보시는 많은 분들 또한 열정과 도전으로 청춘을 살아가길 바라고 기대합니다. 


총 6개의 팀으로 되어 있는 교보생명 청춘가곡. 다음 팀의 인터뷰도 기대해주세요~! 





국내 유일의 관점디자이너 박용후와 함께하는 청춘가곡 콘서트 

- 일시 : 2014.10.08 (수) 19:00 / 광화문 교보생명빌딩 23층 


100일간의 도전을 마친 청춘가곡 3기 그들의 도전이 이룬 결과를 많은 이들과 공유하고 소통하는 자리 >> 다양한 이벤트로 구성. 사랑하는 가족, 연인과 오붓한 시간


< 박용후 초청 >> 메인 이벤트>

■ 국내 유일 관점디자이너 / 베스트셀러 <관점을 디자인하라> 저자 

   / 카카오톡 홍보이사 및 여러 기업의 전략 고문 역임 

박용후 초청 강연 및 사인회 진행


■ 100일간의 청춘도전을 마친 청춘남녀 그들의 열정을 함께 하고 싶으시다면.. 

- 100일간의 청춘 도전 이야기

- 여대생 5인 밴드 축하 무대 공연 / 2014 K-POP 본선 진출팀 EXO <중독> 커버댄스 공연


■ 현장 즉석 행운권 추첨을 통해 아이패드, 포켓포토, 스타벅스 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 증정



참가 신청 및 상세 내용 확인은 아래 링크 참조 바랍니다.

http://kyobochallenger.com/22012250697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1. 한나 2014.08.24 01:05 신고

    정말 멋진청춘입니다~ 한편으로는 무척 부럽구요..
    지금의 열정이 변하지않고 긍정의 아이콘으로 자신감으로 이십대를 잘보냈으면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