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시청자 참여가 이뤄낸 쾌거
1박 2일의 적극적인 소통의 자세는 리얼 버라이어티의 새로운 역사를 쓰게 될 것 같다. 개인적으로 1박 2일은 가장 소통을 잘하는 프로그램이 아닌가 싶다. 예전부터 시청자 의견에 귀를 기울여 온 노력이 많았기 때문이다. 프로그램을 만들다보면 감 놔라 콩 놔라 하는 사람들이 많다. 특히 인기를 얻을수록 그런 요구는 많아진다. 다양한 사람들이 다양한 시각으로 바라보기 때문일 것이다.

하지만 대부분의 프로그램들은 귀를 닫고, 독불장군처럼 달려 나가기 마련이다. 1박 2일에도 여러 사람들의 다양한 의견들이 있었지만, 다른 프로그램과 달리 대부분 받아들이려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여러 구설수 후의 1박 2일 초심 특집 또한 시청자들이 초심을 잃었다는 걱정 어린 충고가 나오자마자 실행되었다. 솔직히 시청자들은 이러 이러 했으면 좋겠다는 막연한 감정만 표현할 뿐이지, 구체적인 행동사항은 제시해주지 않는다. 때문에 시청자의 의견에 귀를 기울여 실행에 옮기는 것은 쉽지 않은 결정이고, 많은 노력과 고통이 수반된다. 1박 2일의 초심 특집은 생각만큼 큰 효과와 반응을 얻어내지는 못했지만, 시청자의 의견에 귀를 기울였다는 것에는 매우 큰 의미를 둘 수 있다.

그 이후에도 1박 2일은 정체된 체 한 방향으로만 나아가는 것을 고집한 것이 아닌 다양한 시도를 하게 된다. 기자를 초청하기도 하고, 게스트 제도를 도입하기도 한다. 상근이의 비중도 많이 줄였다. 그러다 명사를 초청한 특집에서 박찬호 특급이라는 대박을 터트리게 된다. 박찬호 특집이 큰 효과를 가져올 수 있었던 것 또한 1박 2일의 열린 마음과 열정이 있었기에 이루어낸 쾌거라 생각한다.

또한 그에 이어 시청자와 함께 하는 1박 2일로 시청자를 향한 구애에 성공하게 된다. 기업은 고객을 중요시한다. 심지어 '고객이 왕이다'라고 말하기까지 한다. 실제로 고객을 왕처럼 대하는 기업은 성공하기 마련이다. 또한 고객의 니즈를 잘 파악하고 언제나 촉각을 고객에 맞추는 기업은 업계를 주도해나갈 수 있다. 시청률에 큰 영향을 받는 프로그램에게 고객은 시청자들일 것이다. 그렇다면 시청자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니즈를 찾아내는 것이 시청률을 올릴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하지만 목표는 시청자의 잠시 지나가는 관심이 아닌 시청자의 마음을 얻는 신뢰일 것이다.

무한도전의 경우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시청자를 견인해가는 입장에 있어서 타의 추종을 불허할만큼 무한신뢰를 받고 있다. 이와는 또 다르게 1박 2일은 아예 시청자를 프로그램 안으로 끌여들였고, 그 초반부만 보여주었을 뿐인데도 큰 호응을 만들어내었다. 리얼 버라이어티라는 장르에도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키지 않았나 싶다. "리얼"이라는 것이 최근들어 뭇매를 받는 키워드가 되었고, 이에 "우결"이 먼저 타격을 받았긴 했지만 "패떴"이 가장 큰 타격을 받게 되었다.

지금 리얼 버라이어티에서 "리얼"은 논란의 중심에 서 있다. 그리고 1박 2일은 가장 슬기롭게 이 키워드를 잘 사용하였고, 이런 결과가 나올 수 있었던 것은 1박 2일의 열린 마음과 소통의 마인드에 있지 않나 싶다. 각기 각층의 시청자와 함께한 1박 2일은 시청자들의 능력을 최대한 끌어내었고, 특히 딱밤 소녀(딱밤 태후)를 탄생시킨 강호동의 역할은 지대했다. 리얼이란 키워드에 다수의 시청자는 신뢰성을 더해 주었고, 아무도 그 상황이 조작되거나 대본에 의한 각본이라고 의심조차 하지 않게 되었다.


리얼 그대로의 모습을 시청자를 통해 보여줌으로 1박 2일만의 힘을 보여주었고, 시청자들은 또한 블로그를 통해 그 때의 상황들을 알려줌으로 더 큰 신뢰와 입소문 효과를 만들어내고 있다. 시청자들의 참여는 1박 2일에 큰 신뢰를 가져다주게 되었고, 앞으로도 그 영향력은 1박 2일이란 브랜드를 만드는데 혁혁한 공을 세우지 않을까 싶다. 매번 시청자 특집을 만들 수는 없겠지만, 일정 시간을 두고 1박 2일만의 문화로 만들어나간다면 다른 프로그램들이 따라올 수 없는 차별화를 얻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나 또한 시청자로서, 1박 2일을 보며 '나와 다른 그들만의 리그'가 아닌 '나와 같은' 시청자들이 나옴으로 쉽게 그 안에 동화될 수 있었고, 연예인들과 대화하고 노는 듯한 기분을 느꼈다. 1박 2일의 이런 새로운 시도가 앞으로도 계속 될 것으로 기대되는 이유는 그 안에는 소통이란 마인드가 자리잡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앞으로도 더욱 재미있는 1박 2일을 시청자와 함께 만들어 나갔으면 좋겠다.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1. dk 2009.02.16 13:34 신고

    2기 시청자 참여이벤트를 당장 시작해야 합니다. 15만명 신청에 달랑 80명이라니...

    • BlogIcon 이종범 2009.02.16 15:18 신고

      1박 2일은 복 터졌네요. 15만명의 관심이라니!!! ^^* 2기 시청자 참여 이벤트 때는 dk님 꼭 당첨되시기 바랍니다. ^^b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 2009.02.16 13:36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이종범 2009.02.16 14:24 신고

      감사합니다. 물론 동의합니다. 좋은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많은 도움 부탁드립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3. 이 아이템은 막방에서 쓸줄 알았는데ㅋ 2009.02.16 17:50 신고

    시청자들과 함께하는 거 마지막회까지 미뤄둘줄 알았는데 벌써 써버리다니!! 쨋든 딱밤태후님 딱밤 맞아보고픈 1人ㅋㅋㅋ

  4. 두리 2009.02.16 18:02 신고

    다음주 정말 대박 예감입니다. 다만 2기때는 일반출연자를 조별 5~6명선으로 해야할거 같네요. 좀 산만했어요.

  5. 정말 2009.02.16 19:04 신고

    정말 오랜만에 제대로 웃었습니다.

    떡밤태후.. ㅋㅋㅋㅋㅋ

  6. ㅋㅋ 2009.02.16 20:19 신고

    1박 2일 맴버들이랑 아름양이랑 전화통화 할때가 가장 웃겼음 ㅋㅋㅋ

  7. 딱밤소녀 ㅋㅋ 2009.02.16 21:53 신고

    덕분에 정말 많이 웃엇습니다 ㅋㅋ

  8. dzdag 2009.02.16 23:38 신고

    진짜 완전 폭소였음,, ㅋㅋ 오랜만에 재밌게 본듯,,

  9. 시청자와 함께한 1박2일 첫날이라서 참여자들 소개와 조를 나누고 조장들의 인솔(?)하에
    베이스 캠프까지 간것이 전부였는데도 엄청 웃겨서 배꼽을 잡았는데요...
    이번편을 보면서 딱밤태후를 발굴해내 정말 큰웃음을 만들어준 강호동의 능력에
    새삼 놀래고 강호동은 전문적인 예능 공부는 못했지만 천부적인 감각의 예능인이란 생각이 들더군요..

    더 웃긴건 "딱밤 다단계"ㅋㅋ.. 암튼 너무 신선하고 웃기고 재미 있었던 1박2일였어요..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