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리뷰/드라마

찬란한 유산은 가족이었다.

이종범 2009. 7. 27. 06:55
찬란한 유산의 '찬란한 유산'은 무엇이었을까? 그것은 바로 가족이었다. 찬란한 유산을 보면서 과연 찬란한 유산이란 무엇일까 생각하게 만들었는데, 마지막회쯤 가서야 그 메세지를 듣게 되었다. 할머니의 돈이 그 유산인가 생각해보기도 하였고, 아빠가 남겨준 보험금이 찬란한 유산인가도 생각해 보았지만, 모두 찬란한 유산은 커녕, 사람을 어그러지게 만든 욕망의 덩어리들일 뿐이었다.

마지막회를 보고 나니 더 메세지가 강하게 다가와서 찬란한 유산인 가족에 대해 적어보려 한다. 이제는 찬란한 유산을 더 이상 볼 수 없다는 마음에 슬프기도 하지만, 행복한 해피엔딩으로 끝나서 기분이 좋았다. 보통 드라마는 해피엔딩이어도 해피엔딩은 동화 속에 "그래서 왕자와 공주는 행복하게 잘 살았데요~"처럼 행복한 부분을 짧게 보여주고 급히 마무리를 짓는 경향이 있지만, 찬란한 유산은 해피엔딩에만 한 회를 투자하여 시청자들로 하여금 행복한 상상에 오랫동안 머물 수 있는 즐거움을 더해 주었다.



백성희와 유승미 가족

첫번째 어그러짐은 바로 친아버지 때문이었다. 폭력 가정이었던 유승미네 가족은 우울한 날 그 자체였을 것이다. 백성희가 그렇게 독해진 것도 폭력적인 남편에 저항하다보니 생긴 분노가 아닐까 싶다. 또한 자녀인 유승미를 지켜야 하겠다는 일념으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섬뜩한 악녀가 되었는지도 모른다.

생활을 해야 하기에 고평중과 재혼을 하게 되지만, 그 재혼은 돈을 노리고 한 재혼이었다. 첫 회에서 백성희가 비싼 목걸이 경매에 참여했던 것이 기억난다. 부도가 날 때까지도 자신의 부를 과시하기 위해 돌아다녔던 백성희는 자신의 돈에 대한 집착과 딸이 제대로 된 가정에서 자라나기를 바라는 마음이 합해져있었다.

하지만 고평중과 고은성의 부녀 관계는 돈독했고, 유승미는 백성희에게 피해를 입히지 않기 위해 더불어 온 덤 같은 느낌을 받았다. 재혼으로 인한 문화적 충격이 제대로 캐어되지 않은 상태에서 또 다시 부도와 사망이라는 엄청난 일이 일어나자 이 백성희와 유승미 가족은 악의 축이 되어 드라마 전체의 악한 역할을 책임지게 되었다.

결국 모든 것이 탄로나고 퇴로가 없어진 백성희는 자살을 결심하게 되지만, 유일한 혈육인 유승미의 설득으로 새로운 삶을 살게 된다. 백성희는 돈에 대한 욕심을 버리고, 유승미는 사랑에 대한 집착을 버리게 됨으로 서로 의지하고 소소한 삶에 만족하며 살아갈 수 있는 아름다운 가정을 만들게 된다.

고평중-고은성-고은우 가족

자페아인 은우가 있는 이 가족은 은우를 중심으로 결합되어 살아왔다. 하지만, 우발적인 사고로 아버지가 돌아간 것으로 되고, 은우마저 백성희의 모략으로 잃어버리게 된다. 졸지에 이산가족이 되어버린 고은성은 선우환 가족을 하나로 묶어주는 피스메이커 역할을 하며 가족을 하나로 만들어 준 노력의 댓가인지 돌아가신 줄만 알았던 아빠가 살아 돌아오고, 잃어버린 줄만 알았던 은우 또한 돌아오게 된다.

고평중이 백성희의 만행에 분을 참지 못하고 손찌검을 하려 하자 은우는 아빠의 손을 막으며 때리면 아프고, 엄마를 때리면 안된다고 말한다. 만약 고평중이 백성희를 때렸다면 백성희는 다시 원점으로 돌아가게 되었을 것이다. 폭력 가정의 악몽 속으로 다시 돌아가게 될 것이고, 승미가 아무리 설득했다 할지라도 삶을 포기했을 지도 모른다.



박준세-박태수 가족

박준세와 박태수는 부자지간임에도 철저하게 다른 가치관으로 살아가고 있었다. 박태수는 자신의 욕심을 위해 아들의 가치관까지 짓밟으며 부정한 일을 자행하게 했으며, 아버지로서 실격인 모습을 보여주었다. 하지만 그 욕심을 버리고 나서야 비로소 부자의 관계도 회복되었고, 헤어진 어머니와도 다시 만나는 여지를 남겨두며 가족을 되찾게 되었다.

선우환-선우정-장숙자-오영란-표집사 가족

설렁탕 집은 절대로 하지 않겠다던 선우환과 쇼핑에 눈이 멀어 된장녀 행세를 하고 다녔던 선우정과 오영란은 장숙자 할머니에게 충격을 안겨주게 되었고, 자신의 유산이 엉뚱한 고은성에게 넘어가게 될 것 같자, 박태수와 함께 고은성을 밀쳐내려 한다.

하지만 선우환은 고은성의 매력에 빠져들게 되고, 선우정은 고은성을 좋아하는 박준세를 통해 새롭게 변화한다. 오영란 또한 처음에는 친구인 백성희에게 물들어 나쁜 짓을 일삼지만, 결국 표집사의 열렬한 구애 끝에 올바른 길을 가게 된다.

그리고 할머니의 유언에 대한 깊은 뜻을 알게 되고, 모든 기업의 주식을 직원들에게 나눠주는 획기적이고 아름다운 장면을 만들어낸다.

찬란한 유산의 홈페이지에 가보면 기획의도에 찬란한 유산은 가족이라고 적혀있으니 찬란한 유산의 메세지는 "가족"이 틀림없다. ^^ 핵가족화 되어가며 자본주의의 치열한 경쟁 속에 살아가는 요즘 가족의 소중함이 덜 해져가고 있다. 해외 원정 고려장까지 일어나고 있는 요즘, 가족이 얼마나 소중하고, 찬란한 것인지 주말 드라마로서 훌륭한 메세지를 잘 전달해 준 것 같다.

나 또한 이제 한 가정의 아버지가 되기에 앞으로 자녀들에게 남겨줄 찬란한 유산으로 아름답고 화목한 가정을 남겨주어야 겠다고 다짐해보게 되었다. 참으로 당연하고 쉬운 것이 다짐해야 될 것으로 변해가고 있는 세상과 세월이 씁쓸하긴 하지만, 드라마를 통해 또 다시 가족의 소중함에 대해 느낄 수 있게 되었으니 앞으로는 잊지 않고 오랫동안 지켜나가려 한다.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아래에 있는 추천을 한번 눌러주시면 글 쓰는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b
RSS를 사용하시면 편하게 구독하실 수도 있답니다. 요거 누르면 구독할 수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