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천하무적 야구단의 독립 편성이 확정되었다. 그만큼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는 뜻이기도 할 것이다. 1박 2일도 아직 독립편성을 받지 못했는데 천하무적 야구단이 독립편성을 받았다는 것이 신기하다. 하지만 그만큼 가능성이 있는 프로그램이라는 것이라 할 수도 있을 것이다.

천하무적 야구단이 넘어야 할 거대한 산은 바로 무한도전이다. 무한도전을 뛰어넘는다면 예능 프로그램의 새로운 표준이 된다는 말이 될 수도 있다. 천하무적 야구단이 독립편성이 되면 그 편성 시간의 문제가 가장 관심의 대상이다. 무한도전과 정면 대결을 펼칠 지, 아니면 포볼로 내보내고 상생의 길을 택할 것인지 말이다.

개인적으로는 상생의 길을 택했으면 좋겠지만, 천하무적 야구단이 독립편성될 정도면 아마도 정면승부를 걸지 않을까 싶다. 적어도 한다리 걸쳐서 무한도전에 조금의 타격이라도 줄 것 같다.



솔직히 아직은 천하무적 야구단이 무한도전과 대결할만큼 성장하지는 않았다. 무한도전의 내공과 팬층이 워낙 두껍기 때문에 쉽게 무한도전의 벽을 넘을 수는 없을 것이다. 설사 무한도전의 시청률을 앞선다고 해도 잠시일 뿐 무한도전 메니아들을 쉽게 흡수하기는 힘들 것이다.

천하무적 야구단의 가장 급한 문제는 메니아층을 만드는 것이다. 하지만 지금처럼 무한도전과 계속 경쟁 구도로 간다면 메니아층을 만들기는 힘들 것이다. 그렇다면 방법은 상생의 길을 찾는 것이다. 시청자의 입장에서 가장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방법은 무한도전이 끝나는 시간과 겹쳐서 방송을 내보내는 것이다. 아니면 무한도전이 시작하기 전에 천하무적 야구단이 끝나는 것이 가장 이상적은 방법이다.

이건 일요일 일요일 밤에의 오빠밴드의 전략이기도 하다. 남자의 자격 후에 1박 2일이 하지만, 패떴의 경우는 1박 2일 시간대를 잡아먹으며 끝난다. 오빠밴드는 그 힘이 약하기에 1박 2일의 전 프로그램처럼 1박 2일이 시작하기 바로 전에 딱 끝난다. 그래서 1박 2일의 팬들이 남자의 자격과 오빠밴드 사이에서 고민하게 만든다.



천하무적 야구단 또한 같은 방법을 택했으면 좋겠다. 무한도전과의 정면승부는 서로 피곤한 일이고, 특히 신생인 천하무적 야구단에는 독이나 다름없다. 한껏 자라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서로 피말리며 손해보는 것보다 상생할 수 있는 길을 보여주었으면 좋겠다.

그렇지 않다면 아마도 당분간은 무한도전 본방사수, 천하무적 재방이 이루어질 것이기 때문이다. 천하무적 야구단의 독립편성은 매우 반길만한 소식이다. 앞으로 천하무적 야구단의 성장이 기대가 되기 때문이다. 현명한 선택을 하여 멋진 전략을 보여주기를 바란다.
반응형
  1. BlogIcon 지노빌 2009.08.29 13:14

    저도 무도 오래된 팬으로써, 무도는 기복이 심하기때문에 천하무적이 끌리는게 사실입니다. 토요일마다 고민이된다는...(대신 무도는 재방을 1주일기다려야하고, 천하무적은 바로 다음날부터 케이블에서 줄줄이..)

  2. 막강군단 2009.08.29 13:43

    요즘 제 주변에서도 대세는 천하무적이더군요.
    이하늘이 말했듯 B급들이 모여 뭔가 꿈을 이루어가는 모습이 좋습니다.
    공감도 훨씬 잘 이끌어내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3. 0ㅁ0 2009.08.29 14:16

    무한도전은 아무래도 팬층이 좀... 두텁죠. 후덯덯덯더더덯 하시기도 하고.
    개인적으로 천하무적 야구단 진짜 재미있게 보고 있어요. 주말 예능중 1박 2일 다음으로 제 마음속 순위 2위입니다. ㅎㅎ

  4. BlogIcon 음.. 2009.08.29 14:25

    천하무적야구단이랑 무한도전이랑 야구 대결한다는줄 알고들어온- _-;;
    정면대결은.. 글쎄요.. 시기상조 아닐까요 언제나 신예는 있어왔지만 명문은 좀처럼 생기지않는것처럼 말이죠

  5. ㅋㅋㅋㅋㅋ 2009.08.29 14:32

    천하무적 좋음 ♥

  6. BlogIcon 배리본즈 2009.08.29 14:48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7. 독립이 아니라... 2009.08.29 16:00

    한코너로 간다는 얘기 아니었나요? 기사를 잘못이해하고 쓰신듯...

  8. 왕키 2009.08.29 21:26

    형식은 천하무적토요일 그대로이고 내용상 천하무적야구단 1개 브랜드로 가겠다는 거니까 무도와의 맞대결은 피할 수 없을 겁니다.
    뭐 아무러면 어떻습니까? 어차피 볼 사람은 볼 겁니다. 무도 시청률이 10%대 중반인데 결코 넘사벽도 아니구요.
    뻔한 얘기지만 결국 재밌는 쪽이 이길겁니다.
    경쟁을 해야죠 그래야 프로그램의 질이 오르죠.

  9. 앞으로 2009.08.29 21:32

    앞으로 최소한 몇개월을 더 두고 봐야 겠죠..솔직히 야구에 관심이 없는 사람이면 봐주기는 힘들거 같네요...위 댓글중 주위 사람들은 천하무적이 대세라고 말은 하지만...비교를 할 바는 안된다고 봅니다...그동안 무도에 도전했다가 없어진 프로그램이 몇개 있으니까요..그래도 뭐 잠재력은 크다고 봅니다 천하무적.ㅎㅎ 앞으로 서로 경쟁하면서 서로 좋은 모습을 보여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예능 프로그램이 사람들의 관심을 끌 수 있음 서로 좋을테니까요..ㅎㅎ

  10. 2009.08.30 00:16

    그래도 여자들은 천하무적을 볼 것 같애요... 천하무적에는 동호!!!도있고 오지호나 특히 김준도 있고... ㅎㅎ 또 남자들은 야구라는 스포츠때문에 볼 것 같고~ 오락프로인데도 의외로 경기도 많이 하니까 볼거리도 많네요..

  11. 리얼예능바람이 식은 후가 걱정 2009.08.30 00:48

    무한도전뜨고나서 고만고만한 컨셉들이 우후죽순으로 생겨나니까
    저같은 경우는 오히려 볼게없는듯....

    우리나라 시청자수준을 봤을때 방송사로 하여금 질낮은 방송만 만들도록 하니깐요
    리얼예능 열풍이 식을때쯤 정말 잼없는 방송들로 넘쳐날거라 생각합니다.

    1박2일 패떳등 이런 방송이 식상해져서 대부분 막내릴떄
    대체할수 있는 프로가 얼마나 생겨날까요
    지금까지 대세다 싶으면 배껴만들던 사람들인데
    개그콘서트나 무한도전처럼 절대 못할꺼임

  12. black joke 2009.08.30 02:00

    이번 기사가 더 유익하군요. 잘 읽었습니다.

    제 생각엔, 확실히 천야가 컨셉 하나는 잘 잡았다는 생각이 듭니다.

    딱히 야구가 아니었어도, 일종의 성장통의 이야기는 항상 먹히는 법인데다가, 요즘 열기를 더해가는 야구를 소재로 삼고 있으니 말이죠.

    근데 그만큼 장점이 되는 천야 팀 자체의 성장과정에서의 한계에 대해서도 유심히 살펴야 하는 것도 사실이 듯 합니다.

    분명 야구라는 게임자체가 상대가 있어야 하는데, 그 상대를 언제까지 충당할 수 있겠냐라는 거죠. 아마도 사회인 야구를 본격적인 발판으로 삼을 것 같은데, 결국엔 사회인리그, 혹은 연예인리그, 그러다가 탄력받고 다른 리얼프로그램처럼, 특집으로 해외(특히 일본)연예인 야구팀이나 아마추어 팀과 국가대항전 컨셉으로 보여주는 식이 상상이 됩니다.

    근데....이 사이클이 생각보다 길지 못할 수도 있다는 겁니다....그게 아킬레스 건이 될 확률이 높다고 봐요...정작 야구단 멤버들의 교체수준은 덜 걱정이 됩니다(야구라는 특성상 외부인사 유입에서 더 자유로울 수 있거든요).

    여하튼, 독립해서 방영하는 만큼, 스포츠 리얼 버라이어티라는 한 분야(?)에서 큰 획을 그을 수 있기를 바래요..

    • ㅋㅋㅋㅋㅋ 2009.09.01 16:33

      X도 없는게 조낸 있는척하넼ㅋㅋㅋㅋㅋ 야구의 야자도 모르는주제에 잘난척은

  13. 이경훈 2009.08.30 08:16

    저도 무한도전 오랫동안 봐왔는데 요즘에 천하무적야구단이 더 끌리네요.
    독립편성된다면 무한도전 앞에 했으면 좋겠네요. 아무래도 무도와 같은시간때에 경쟁을한다면
    천하무적야구단은 제가 알기론 다음날 바로 재방하는걸로 아는데 글 쓰신거처럼 무도 본방 천하무적야구단 재방을 선택하시는분이 많을것 같네요.
    글 잘봤습니다 .

  14. dkdk 2009.08.31 10:23

    난 무도 재방 천하무적 본방 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