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나라여행박람회 얼마전 설날에는 모처럼 온 황금연휴로 인해 항공표가 매진이 될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해외로 여행을 다녀왔다. 해외에도 보고 즐길 것이 많지만, 국내에도 그에 못지 않게 가 볼만한 곳이 많다. 해외에 나가보면 결국 우리나라여행지처럼 멋지고 아름다운 곳은 없다는 것을 알게 되는 것처럼 말이다. 주 5일제가 되면서 국내여행에 대한 관심은 더욱 높아지고 있다. 그런 관심에 대한 욕구를 채워줄만한 것이 코엑스에서 "내나라여행박람회"라는 제목으로 국내여행정보에 관한 박람회를 개최한다. 작년에 한번 다녀왔는데 많은 정보를 접할 수 있었고, 여러 사은품도 준비되어 있어서 재미있게 즐기고 왔다. 여행에 관심이 있는 분들이라면 국내 여행에 관한 좋은 정보들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http://www.naenar..
독기 품은 김국진, 과연 김구라 딛고 일어설 것인가? 무릎팍도사를 즐겨보는 나에게 라디오스타는 부록(?)으로 보았던 프로이다. 하지만 어느세 라디오스타도 자리가 잡혀가고 있는 것 같다. 여전히 어지러운 진행이지만, 익숙해지는 것일까? 저번 주 조한선편은 개인적으로 무릎팍 김수로편보다 재미있었다. 특히 캐릭터를 변화시킨 김국진의 활약이 돋보였다. 혀 짧은 소리로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던 시절이 있었는데, 라디오스타를 발판으로 과거의 영광을 되찾을 수 있을 지도 궁금하다. 솔직히 처음엔 방향성을 잘 못잡는 것 같아서 안타까웠는데, 요즘엔 예전의 포스가 조금씩 나오는 것 같아서 반갑다. 김종서, 윤종신등 기존의 이미지를 깨고 반대의 컨셉으로 성공한 경우와 같이 김국진도 이번 기회에 새로운, 아니 전혀 반대의 이미지로 승부를 걸어볼 셈인가보다. 라디오스타에서도 나왔..
나의 주식투자 재테크 재테크에 관심이 많아 어릴적부터 주식투자를 직접해오고 있다. 펀드투자도 가끔 하는 편이지만, 변액유니버설보험을 통해서 운영을 하거나, 해외펀드의 경우 소액으로 해보는 편이다. 펀드는 개인적으로 신뢰하지 않기 때문에 꼭 펀드비교를 통해 꼼꼼히 알아본 후 하는 편이다. 그래도 왠지 남 좋은 일 시켜주는 것 같고, 펀드 운영을 보면 수수료를 노리고 하는 펀드가 많아 선뜻 펀드가입하기는 꺼리고 있다. 직접 주식투자를 하는 경우 리스크가 없는 건 아니지만, 돈을 잃어도 내 판단으로 잃고, 얻어도 내 판단으로 얻기 때문에 억울하기도 덜하고, 기쁨도 더하다. 프로들도 못하는데 개인이 해서 될리가 있냐라는, 그래서 전문가에게 맡기라는 사람들도 있지만, 솔직히 그 정도로 리스크를 감당하기 힘들면 주식에 발을 들여놓지도 ..
거실에 서재를 아이들의 교육을 위해 거실에 TV를 없에고, 서재를 들여 놓는 집이 많아지고 있다. 과연 거실에 서재를 놓는 것은 아이들의 독서능력향상에 도움이 될 것인가? 거실에 서재만 가져다 놓는다고 독서능력이 함양되지는 않을 것이다. 거실에 서재를 놓는 가장 큰 이유는 아이들이 부모를 따라하고, 그것을 습관화 시킬 수 있기 때문인데, 부모가 같이 거실에서 책을 보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면 아이들이 책보는 것을 TV보는 것만큼 좋아하게 되고, 부모와 동질감을 느끼기 때문에 책을 가까이 하게 됨과 동시에 습관을 만들어 줄 수 있기 때문이다. 더불어 부모도 독서를 하게 되니 일석이조다. 이를 위해 정부에서 아동인지능력향상 서비스인 바우처제도를 실시하고 있다. 전국 가구 월평균 소득 4인 기준 약 370만원 이하의 만 6세..
김희애, 언제나 그 모습 그대로 김희애, 어릴적부터 TV에서 보던 그 모습 그대로 지금도 나오고 있는 절대 늙지 않을 것 같은 그녀. 그래서 그런지 화장품 CF에서 자주 모습을 볼 수 있다. 가끔씩 나오는 드라마에서 그녀는 유감없이 자신의 연기 포스를 내뿜으며 자신의 존재감을 확실히 자리매김하곤 한다. 신비주의이면서도 왠지 친근한 김희애의 컨셉은 그만큼 자기 관리를 철저히 하기 때문에 이루어진 것이라 생각한다. 아름다운 백조의 물 밑처럼 우와한 그녀에게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는 눈물나게 노력하고 있을 것임이 언제나 변치않는 모습을 보니 느껴진다. 아래는 SK-Ⅱ에서의 인터뷰 동영상과 그 내용이다.
대학등록금, 천만원 시대 내가 다닐 시절만해도 대학등록금은 100만원대였는데, 세월은 흘러 흘러 10배가 뛰어버렸다. 참 힘든 시대이다. 대학 4년 다니려면 집안이 휘청할 지경이다. 부모도 자녀도 부담백배의 대학등록금. 대학들의 프리미엄은 더 커질 전망이다. 대학은 돈 있는 사람들의 전유물이 될 것이고, 대학을 나온 사람들은 그들의 부모덕에 더욱 사회진출을 쉽게 함으로 보이지 않는 계급사회가 다시 도래하는 것은 아닌 걱정된다. 이것이 기우이길 바란다. 대학등록금이 모자라서 한학기 휴학하면서 아르바이트도 하고 과외도 하면서 힘들게 대학생활을 했던 게 기억난다. 공부 열심히 해서 장학금 타는게 시간과 돈을 버는 효도이지만, 모두가 다 받을 수는 없으니 어쩌겠는가... 하지만 학자금이라는 좋은 혜택이 있으니, 큰 돈을 한꺼번에 지출하..
자산관리는 동양 CMA통장으로 CMA는 이제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잘 알려진 재태크의 한 방법이다. 그 중 가장 유명하고 브랜드 가치가 있는 동양 CMA통장은 월급쟁이들에게 꼭 필요한 아이템일 것이다. 예금자보호에 24시간 출금서비스, 다양한 체크카드 및 휴대폰 자산관리 서비스까지 다양한 서비스로 12가지 흥미로운 제안을 한다. 동양 CMA통장은 예전부터 사용해 온 고마운 재태크 통장이다. 한 때는 아는 사람들끼리만 공유할 만한 정보였지만, 이제는 누구에게나 열려있고 다른 금융회사들의 CMA가 나오면서 더욱 많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가히 CMA의 원조라 할만한 동양 CMA통장의 서비스를 한번 살펴보면 아래와 같다. 동양 CMA 통장 서비스 보러 바로가기
피보다 진한 '우생순' 헌혈을 했다. 꼭 영화를 보기 위해서라기 보다는 오랜만에 좋은 일도 하고, 겸사 겸사 초코파이와 음료수 그리고 영화예매권도 얻을 수 있기도 해서 헌혈을 했다. 팔이 저린다. 간호사가 오더니 피가 잘 안나오네요? 라며 팔에 묶은 고무줄을 힘껏 조였다. 안간힘을 다해 손을 움겨쥐며 피를 쥐어짰고, 결국 내 팔엔 퍼런 멍이 들었다. 그래도 좋다고, 초코파이 2개나 먹고, 한손엔 음료수와 영화예매권을 훈장처럼 들고 나왔다. 이 피같은 영화예매권으로 무엇을 볼까? 진지하게 골랐다. 스포일러 없는 영화평으로 최대한 고르고, 예매순위등 여러 자료를 종합하여 고른 영화는 "우생순-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이었다. 스포츠영화... 왠지 내용이 뻔하긴 했지만, 스릴러를 하도 많이 보아 잠자리가 사나운 판에 나에겐 훈훈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