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네팔

(2)
눈물 펑펑 1박 2일, 가족과의 만남 3주째 계속되는 외국인 근로자 특집. 너무 늘어지는 것이 아닌가 싶었지만, 1박 2일은 히든카드를 준비해놓고 있었다. 마지막에 터트린 히든카드는 너무나 확실한 카드여서 1박 2일은 쉽게 보여주지 않고 끌었나보다. 1박 2일은 여행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우리는 일상을 떠나 새로운 곳을 향해 도전하고 싶어하고, 경험하고 싶어한다. 다람쥐 쳇바퀴 돌듯 살아가는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무언가가 있을 것 같은 곳을 향한 항해. 그것이 바로 여행의 의미가 아닐까 싶다. 가장 잘한 여행은 떠날 때 설레임으로 가고, 돌아올 때 그리움이 남는 것이라고 한다. 하지만 여행은 언제나 돌아옴을 전제로 하는데, 여행의 끝에는 고향이라는 곳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여행에는 우리가 생각하는 여유롭고 호화로운 휴식의 시..
신정환, MC몽 왜 이러나? 신정환이 부상한 다리를 제 때 치료하지 못하면 영구 불구가 될 수 있다는 기사가 떴다. 기사의 내용은 여기서 볼 수 있다. 요약해보면 작년 말에 다친 다리 수술을 했는데 위치만 맞춰놓은 것이라 2차 수술을 해야 한다. 그런데 귀국을 못하고 있어서 2차 수술을 못해 영구 불구가 될 수 있다는 것이다. 현재 신정환은 네팔에 체류중으로 연락도 안되고 지인들의 도움으로 살아가고 있다고도 전했다. 신정환은 이미 뎅기열 쇼를 통해 팬들을 속였다. 이번에는 다리 부상으로 인해 동정심을 유발하고 있다. 신정환의 다리가 수술을 받지 않으면 불구가 될 수 있다는 말은 사실일 것이다. 하지만 전체 사실을 말하지 않고 부분적인 사실만 말함으로 눈가리고 아웅하려 하고 있다는 것은 기사의 댓글만 보아도 쉽게 알 수 있다. 한국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