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나라

(2)
너를 기억해, 서늘한 로멘틱 추리극, 표절 시비 간만에 추천할만한 드라마가 시작했다. 바로 [너를 기억해]이다. [너를 기억해] 첫회를 보자마자 이 드라마는 서인국 열풍을 만들어 내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슈퍼스타K에 나온 지가 엊그제 같은데 응답하라 1997에서 대박을 내더니 주군의 태양, 고교처세왕, 왕의 얼굴까지 주연을 꿰차고, 이제는 [너를 기억해]의 주연까지 맡게 되었다. 연기도 일취월장이고, [너를 기억해]에서는 유창한 영어실력까지 보여준다. 짧은 시간 안에 이 모든 것을 이루어낸 것을 보면 정말 열심히 노력한다고 볼 수 밖에 없고, 그의 노력이 그를 슈퍼스타로 만들고 있지 않나 싶다. 장나라와의 호흡도 좋고, 무엇보다 스토리가 매우 탄탄하다. 흥미로운 스릴러 로멘틱 코메디인 [너를 기억해]는 요즘 드라마의 흔한 소재인 사이코패스를 다룬..
장나라, 체인지의 나아갈 방향 제시 장나라의 체인지편은 감동 그 자체였다. 폭탄녀로 분장한 장나라는 이진상이란 이름으로 진상같은 연기를 잘 펼쳐낸다. 그리고 대학생으로 위장하여 섹시녀와 함께 대학생들과 미팅을 한다. 상대 남자들은 장나라가 마음에 들지 않은 모양이었지만, 이효리와 신동엽, 손호영등 연예인들이 장나라를 공격하자 장나라의 파트너는 폭탄녀임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파트너를 보호하고, 연예인들에게 일침을 가하는 멋진 메너를 보여주었다. 또한 이제 졸업한지 10년이 넘은 모교에 분장을 하고 가서 선생님을 만나뵙니다. 기자 이진상으로 분장한 장나라는 인터뷰를 핑계로 선생님을 속이게 된다. 노홍철의 입담과 장나라의 연기로 선생님을 깜쪽같이 속이지만, 선생님은 장나라의 번호까지 기억하고 있을만큼 학생들을 사랑하는 선생님의 참 모습을 보여주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