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3

오늘은 아르헨티나전, 퇴근길엔 버스보다 지하철을 이용하세요

오늘은 아르헨티나전이 있는 날입니다. 오후 8시 30분에 시작을 하게 되는데요, 날씨도 좋고, 오늘 거리응원은 정말 후끈할 것 같습니다. 이럴 때 고민이 되는 것은 직장인들이죠. 집에 어떻게 가야 할까 말이죠. 제가 근무하는 곳은 압구정이고, 집은 분당이라 버스를 주로 타고 다니는데요, 오늘만은 지하철을 타야 할 것 같습니다. ^^ 어제 버스를 타고 오는데 버스에 공고문이 하나 붙어있더군요. 바로 이건데요, 월드컵 길거리 응원으로 인해 각 버스 회사에서는 노선을 우회하는 결정을 내린 것 같습니다. 코엑스 거리 응원으로 인해 빨간색으로 된 부분은 통제가 되고 우회를 하게 되는데요, 아무래도 차들이 저 구간으로 다 몰릴 것 같은 기분이 들더군요. ^^;;; 게다가 거리응원을 하다보면 주변에 인파가 몰리게 될..

매직홀로 즐거운 외출을 하자

핸드폰은 이제 신체의 일부분처럼 항상 붙어 있습니다. 잠을 잘 때도 머리 위에 두고 자는 핸드폰은 컴퓨터 다음으로 21세기의 가장 중요한 발명품이 아닐까 싶을 정도이죠. 핸드폰이 없으면 금단현상이 일어나기도 합니다. 여행이나 기기 고장등의 이유로 핸드폰이 없는 경우 괜히 엉덩이나 허벅지에서 진동이 느껴지는 느낌이나 환청이 들리는 경험을 다들 해 보았을 것입니다. 그만큼 생활에 밀착되어 있는 핸드폰은 이제 현대인의 필수품이 되어버렸죠. 이런 핸드폰에 여러가지 기능을 더해서 스마트폰이라는 것도 나오고, 다양한 기능이 접목된 제품들이 쏟아져나오고 있습니다. 매직홀도 여기서 빠질 수 없는데요, 디자인만 스타일리쉬한 것이 아니라 기능도 엣지있는 기능이 많이 있죠. 그 중 외출 시 유용하게 사용되는 기능들에 대해 ..

IT/스마트폰 2009.10.09 (4)

발렌타인데이 때 자살하려던 학생

발렌타인데이였던 오늘 여러 사람들이 투신 자살하는 일이 발생했다. 오늘 하루만 3곳에서 4명이 지하철 투신 자살로 목숨을 잃었다고 한다. 악몽같은 발렌타인데이의 슬프고 안타까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게다가 응봉역에서 난 사고는 시체를 수습하던 장례직원이 전동차에 치어 사망하는 사태까지 벌어져 더욱 안타깝게 만들었다. 이런 일들이 발렌타인데이에 일어난 것이 나에게는 옛 기억을 떠올리게 했다. 벌써 10년전의 이야기가 되었다. 우리 집도 IMF를 정면으로 맞았고 집은 마산을 거쳐 부산으로 이사간 상태였다. 대학을 다니던 나는 서울에서 생활했어야 했고 기숙사에서 나와야 했던 방학 때라 친구 집을 전전하며 자고 때로는 노숙을 하기도 했다. 모두가 어렵고 힘들었던 그 시절, 2월 14일은 유난히 더욱 추웠다. ..

TV리뷰/최신이슈 2009.02.15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