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찬란한 유산이 주말드라마를 다시 쓰고 있다. 그 어느 때보다 주말 드라마의 인기가 높아진 요즘, 그 공은 이승기에게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예능과 드라마 모두 주말을 평정한 이승기는 이제 톱스타 반열에 올라서고 있다. 노래 잘하는 가수, 웃기는 허당 예능인, 나쁜 남자 이승기로 진정한 엄친아다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이승기가 될 수 있었던 이유는 마케팅과 판매를 적절히 조화했기 때문이라 생각한다.

최근 박예진과 이천희가 패떴에서 하차를 한다는 이야기가 많은 논란이 되고 있다. 확정된 사실은 아니지만, 박예진의 경우는 선덕여왕을 촬영하기 위해 하차를 결정했다고 한다. 새로운 멤버가 들어오고 다시 캐릭터를 짜면 패밀리가 떴다는 다시 뜰 수 있다. 아니 오히려 박예진과 이천희가 하차하게 되면 패떴으로서는 엉킨 실을 푸는 어려움보다 새로운 실로 다시 판을 짤 수 있기에 기회가 될 수도 있다. 이미 새로운 멤버에 대해 이야기가 나오는 것을 보면 하차는 불가피할 것으로 보여지기도 한다.

하지만 이는 그다지 현명한 선택이 될 수 없다. 사극이 어렵고, 섬세한데다 스케일이 크다보니 대선배들도 많은데 스케줄 때문에 어쩔 수 없는 부분은 모르는바가 아니지만, 또한 정극 연기로 배우에 대한 외길 선택을 하는 것이 나쁘다는 것도 아니지만, 조금 더 전략적으로 다가서는 것도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이승기를 보면 그런 전략을 잘 구사해나가고 있다. 이승기 팬들이 들으면 욱할지 모르겠지만, 이승기 팬이 아니었던 사람의 입장에서 보면 이승기는 1박 2일로 인해 인기가 급상승하게 되었다. 1박 2일 전에는 이승기가 누군지도 몰랐고, 1박 2일에 처음 나왔을 때도 연예인인지도 몰랐다. 하지만 이제는 시골의 할머니, 할아버지도 이승기가 누구인지 다 알고, 남녀노소 다 그를 좋아한다. 1박 2일이 외국인에게도 인기가 많기에 외국인도 이승기를 알 정도이다.

1박 2일은 이승기를 일약 스타로 만들어 준 중요한 마케팅 수단이었다. 별 인기도 없던(나에게;;) 그를 캐스팅하여 믿고 강호동과 함께 붙여준 1박 2일의 믿음 또한 이승기에게는 행운이었다고 할 수 있다. 그리고 이승기는 그 은혜(?)를 잊지 않고 사후계약까지 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그래서 그는 돌아온 일지매의 촬영을 어느 정도 하고도 둘 중 하나를 선택해야 했을 때 1박 2일을 선택하였다. 당시 일본 촬영까지 마치고 1박 2일에서 덤블링까지 돌았던 것을 보면 돌아온 일지매는 이승기를 위한 이승기의 일지매였다. 하지만 일본, 중국을 오가는 촬영이 때문에 1박 2일 일정과 맞출 수 없자, 그는 둘 중 하나를 선택해야 했는데, 1박 2일을 선택하였다.

그리고 결국 그의 선택은 옳았다. 그 결과는 찬란한 유산을 보면 알 수 있다. 주말 드라마는 거의 초토화였다. 예전에는 주말 드라마가 주중 드라마에 비해 높은 시청률과 인기를 얻었지만, 최근 몇년동안 주말드라마는 거의 힘을 쓰지 못했다. 채시라와 최재성까지 동원한 천추태후도 별 인기를 끌지 못하고 있던 주말드라마에 이승기가 한번 뜨자 다시 예전의 명성을 되찾게 해 주었다.

앞으로 이승기가 찬란한 유산을 마치고 다른 드라마를 찍게 된다면 그 드라마 역시 고공행진을 하게 될 것이다. 찬란한 유산에서 보여준 그의 연기 정도면 연기력으로는 충분하고 그의 인지도와 이미지는 1박 2일과 더불어 어떤 드라마든지 대박을 나게 해 줄 것이기 때문이다. 더불어 그의 몸값도 올라갈 것이고, 시청률 보증 수표가 된 그에게 더 좋은 작품의 기회가 오게 될 것이다.

제품을 만드는 발명가가 온갖 좋은 기능을 다 넣어 아무리 좋은 제품을 만들어도 그 제품이 팔리지 않는다면 그 가치는 인정받을 수 없다. 좋은 품질에 다양한 마케팅이 있을 때 그 제품은 비로서 빛을 발하게 되는 것이다. 배우 또한 연기력으로만 평가받고 싶어하는 마음은 알겠지만, 자신을 알릴 수 있는 마케팅 수단도 적절히 이용할 줄 알아야 한다.


이승기는 1박 2일을 마케팅 수단으로 적절히 잘 활용하면서, 가수로서, 배우로서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가창력에 연기력까지 가지고 있는, 그리고 재미있기까지 한 그는 이제 어디를 내놓아도 잘 팔리는 연예인이 될 것이다. 또한 중요한 순간에 1박 2일을 선택한 모습을 보고 1박 2일은 어떤 생각을 갖게 되었을까?

패떴의 박예진과 이천희의 경우 아쉬운 부분이 바로 이런 부분이다. 이 둘 또한 패떴으로 인해 일약 스타에 올랐고, 이를 적절히 활용한다면 충분히 더 많은 기회를 얻을 수 있게 될텐데 말이다. 패떴과 박예진, 이천희가 서로 피해를 받게 되는 반면, 이승기와 1박 2일은 서로 상생하고 있다. 찬란한 유산과 찬란한 유산 후에 이승기의 행보 또한 매우 기대가 된다.
반응형
  1. 이전 댓글 더보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