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예 대상

강호동, 예상을 깨고 MBC도 접수 2008년 MBC 방송 연예 대상이 발표 되었다. 그 수상자는 바로 강호동이다. KBS에 이어 두번째 연속 수상이 되었다. 2008년은 가히 강호동의 해라고 해도 될 것 같다. 많은 사람들이 유재석을 예상했지만, 유재석은 잘 만든 프로그램에서 무한도전이 대상을 받아 대상을 대신 하였다. 박명수의 말처럼 "초를 치는 상"이었던 것 같다. 무릎팍도사가 무한도전에 잘 만든 프로그램 대상에 자리를 내 준 대신, 연예 대상은 유재석이 아닌 강호동에게 넘겨준 것 같다. 강호동의 대상이 의외여서 더욱 의미가 있는 것 같다. 누구나 다 예상했던 유재석이 되었다면 조금 밍밍했을 수도 있었을 것 같기도 하지만, 예상을 뒤엎고 한판 뒤집기처럼 강호동이 대상을 거머쥐게 되어 의미가 더 있는 것 같기도 하다. 강호동이 KBS에.. 더보기
연예 대상은 추락의 신호탄? 라디오스타에 나온 탁재훈의 의미심장한 말이 있었다. 그건 바로 연예 대상을 받고 난 후 추락하기 시작했다는 것이다. 이미 연예계에서는 그런 미스테리한 징크스가 기정 사실화 되어 있는 것 같기도 했다. 참 의아했다. 한 해 동안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 좋은 성적(?)을 거두었던 사람이 받는 연예 대상이 큰 축복이고 영광스런 상일텐데 이런 징크스로 인해 기피하는 경향이 생겼으니 말이다. 탁재훈에게 다시 한번 대상을 받으면 어떻겠냐고 하자 마치 지레 겁을 먹고 사양한다며 너스레를 떨었지만 진심으로 하는 말인 것처럼 느껴졌던 이유는 정말 탁재훈이 대상을 정점으로 인기가 떨어졌기 때문이었던 것 같다. 정말 연예 대상은 추락의 신호탄이라도 되는 것일까? 연예 대상을 받은 사람들을 한번 살펴보았다. KBS 연예 대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