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크루즈] 가족여행 종결자, 3인 3색 크루즈 24시 #3. 엄마편


우리 가족은 언제 여행을 갈 수 있을까? 여행가면 물이 바뀌어서 애가 아프기 십상이라는데 괜찮을까? 집에서도 통제가 안되는 애를 데리고 해외까지 가면 여행은 제대로 즐길 수 있긴 할까? 여행을 떠나기 전에 오만 생각이 다 들었지만, 역시 여행을 가고 나니 모든 것이 해결되었다. 새롭고 신기한 것들이 많다보니 아이는 활동성이 많아지고, 활동성이 많아지다보니 밥도 잘 먹게 되고, 잠도 잘 자게 되었기 때문이다.  

기항지에 도착하기 전에 크루즈 안에서 무엇을 해야 하나에 대해 고민을 했던 우리는 막상 가보고 나니 3일로는 크루즈를 즐기기엔 너무도 부족하다는 것을 깨달았다. 크루즈 안에 있는 수많은 프로그램들과 친절한 서비스, 다양한 시설은 우리 가족을 크루즈에 매료시키고 말았다. 그리고 지금은 주변 가족들에게 크루즈 여행을 적극 추천하고 다닌다. 과연 어떤 일이 있었기에 크루즈에 푹 빠지게 되었을까? 


[싱가포르 크루즈] 가족여행 종결자, 3인 3색 크루즈 24시 #1. 아빠편
 과 [싱가포르 크루즈] 가족여행 종결자, 3인 3색 크루즈 24시 #2. 아들편 이이서 엄마편이다. 아내는 크루즈 여행을 어떻게 즐겼을까? 아내의 시선으로 바라본 크루즈 24시. 직접 아내의 말을 들어보도록 하겠다. 

엄마의 크루즈 24시




엄마들 사이에서 떠도는 우스갯소리 중에,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밥은 다름아닌 '남'이 해 주는 밥이라는 말이 있다. 매일 가족들을 위해 식사를 차리고 내가 한 음식을 맛있게 먹어주는 남편과 아들을 보는 것 만으로도, 물론 '행복'하지만, 그것이 하루, 이틀, 사흘...... 끝도 없이 이어질 때, 엄마들은 멀미를 느낀다. 이번에 우리 가족이 떠난 크루즈 여행에서는 매 끼니 잘 차려진 밥상에 숟가락만 올리면 되니 와~ 정말 편하다.


식사 시간 마다 갓 구운 빵, 신선한 과일과 채소, 기호에 맞게 골라 먹을 수 있는 밥,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고기류, 디저트까지 거하게 잘 가져다 먹을 수 있어서 정말 좋고, 우리는 그런 일이 없었지만 혹시나 식사 시간을 놓친다고 해도 크루즈 곳곳에 음식들이 즐비해 있으니 아이 음식 걱정은 전혀 할 필요가 없다. 진수성찬에 정신을 빼앗겨 크루즈에 올랐던 첫 날에는 욕심껏 몇 접시씩 먹었지만 곧 이성을 찾고, 절제하며 두 접시씩만 먹어 주었다. 아이가 좋아하는 오렌지와 사과는 방으로 가져갔다가 밤이나 아침에 간식으로 먹여도 된다.


크루즈에는 여자들이 누릴 수 있는 특권들이 매우 많은데, 그 중 하나가 부띠끄 할인 행사이다. 이 날은 부드러운 파시미나, 시계류, 액세서리류, 지갑류 등 무척 다양한 종류의 제품들이 단돈 10달러에 판매 되는 행사가 진행되었는데, 역시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지나칠 수 없듯 나도 넋을 빼고 구경을 하였다. 사고 싶은 제품들이 너무 많으니 오히려 무엇을 골라야 될 지 너무 어려운 상황이었다.

 


뜨거운 날씨엔 햇볕 가리개로, 추운 날씨엔 방한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부드럽고 고습스러운 분홍 파시미나도 역시나 단돈 10달러. 이월상품인 것 같지만 잘만 고르면 대박이다. 같은 제품들이 하나 두개 씩 밖에는 없기 때문에 손님들 사이에 은근한 신경전도 있다.

 


코디를 잘 하는 사람들은 작은 패션 소품 하나로도 여러가지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던데, 나는 보는 눈을 조금 더 길러야 될 것 같다. 꼭 사지는 않더라도 이것저것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한 크루즈 10달러 상품전.


오늘은 LADIES DAY라서 169달러짜리 전신 마사지를 99달러에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있었다. 99달러도 물론 비싼 가격이긴 하지만 두피, 등, 발, 얼굴까지 관리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고 크루즈 마사지는 5성급 호텔 마사지와 동급이기 때문에 그만한 가치가 있다. 내가 마사지를 좋아하는 것을 알고 있는 남편은 손수 할인 프로그램까지 가지고 와서 나에게 설명도 해 주고, 영어 울렁증이 있는 내 대신 마사지 예약도 해 주었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임신중임을 얘기했더니, 내가 선택한 것이 임신부에게도 안전한 프로그램이라며 걱정 말라고 괜찮다고 했다.....고 남편이 통역해 주었다.


예약한 시간에 맞추어 마사지실에 갔는데, 정말 다행스럽게도 한국인 직원이 나를 맞아 주었다. 내가 한국인이어서 특별히 배정된 것은 아니었고 시간이 잘 맞았던 것 같은데, 덕분에 내가 원하는 것을 속 시원히 다 말하면서 마사지를 받을 수 있었다. 배 안에서는 피부가 건조해지기 쉽기 때문에 하루에 3L 이상의 수분 섭취가 필요하고 유수분이 적절히 함유돼 있는 화장품 등으로 피부관리를 잘 해 주어야 된다. 스스로 하는 것도 물론 중요하지만, 좀 비싸더라도 자신을 위한 선물로 호사를 좀 누려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 나는 충분히 그럴 만 하니까 말이다.


넓직하고 독립적인 공간에서 정말 편안하게 75분 동안 마사지를 받았는데, 그동안 쌓였던 여행의 피로가 다 풀린 것 같았다.


한 눈에 봐도 고급스러워 보였던 피부관리용 제품들은 영국 것인데, 배 안에만 특별히 납품되는 것이라고 했다. 앞서 말했던 것처럼 크루즈는 5성급 호텔 마사지실과 동급이고, 크루즈의 특성에 맞추어 제품라인을 구성했기 때문이라는데 보습력이 정말 탁월했다.


크루즈 안에는 손톱 관리나,


치아 미백을 받을 수 있는 공간도 있다. 


또 마사지실 한쪽에서는 하루에 몇 차례씩 건강 세미나가 열리는데, 이 시간의 주제는 전세계 여성(그리고 몇몇 남성)의 영원한 숙제인 다이어트에 관한 것이었다. 모두들 진지한 자세로 자신의 상황에 맞는 적절한 운동법과 식이요법에 대한 내용을 경청하고 있다.


우리 가족은 아침 식사와 점심 식사는 윈재머 카페에서, 저녁 식사는 로미오와 줄리엣 레스토랑에서 했는데, 점심 식사 시간에는 배추 김치가 나와서 나를 환호하게 만들었다. 배추 김치를 샐러드 먹듯 마구 퍼 먹으며 느끼함을 없앴는데, 김치 맛이 왠만한 한국 식당 보다 더 맛있어서 정말 만족스러웠다. 혹시나 한국 음식이 먹고 싶을까봐 컵라면을 준비해 갔는데 안 가져 가도 될 뻔했다. 


 크루즈 여행의 장점은 크루즈 안에 있는 부대 시설을 맘껏 누리다가 조금 답답할 무렵이면 배에서 내려 자유롭게 기항지 여행을 즐길 수 있다는 점이다. 우리는 싱가포르에서 출발한 크루즈가 말레이시아 페낭과 말라카에 정박했는데, 페낭에서는 크루즈 내에 마련 돼 있는 기항지 투어 프로그램에 참여했고 말라카에서는 우리끼리 여행을 즐겼다. 이 번 여행에서 크루즈 여행과 패키지 여행, 그리고 자유 여행을 모두 즐긴 셈이니 이 보다 더 다양할 수 있을까?

 

한국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카지노 구경도 해 보고,



매일 밤 화려하게 펼쳐지는 쇼도 보니, 저절로 다음에도 또! 반드시 크루즈!! 라는 말을 하게 될 정도였다.

 

로미오와 줄리엣 레스토랑에서 우리 가족을 담당했던 웨이터와 웨이트리스. 영어를 잘 했더라면 훨씬 더 깊이 있는 소통을 할 수도 있었을 텐데...... 그 점이 조금 아쉬웠다. 이 놈의 영어를 꼭 공부해서 다음에 여행을 올 때는 영어 때문에 답답한 일들을 조금 줄여야 겠다는 생각을 했다.

 

 

 <싱가포르 크루즈 여행>

 
1. 가족과 함께하는 싱가포르 여행 코스 베스트 5 (1편)
2. 가족과 함께하는 싱가포르 여행 코스 베스트 5 (2편)
3. [싱가포르 크루즈] 로얄캐리비안 온라인 체크인로 크루즈 여행을 준비하자.
4. 꿈같은 항해, 싱가포르 크루즈와 친해지기
5. [싱가포르 크루즈] 가족여행 종결자, 3인 3색 크루즈 24시 #1. 아빠편

6. 가족여행 종결자, 3인 3색 크루즈 24시 #2. 아들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TVEXCITING | 이종범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705 봇들마을 124-604 | 사업자 등록번호 : 128-25-25976 | TEL : 010-9320-5442 | Mail : ceo@tvexciting.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0-경기성남-1133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