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희준

절친노트를 통해 절친이 탄생할까? 절친노트는 서로 관계가 안 좋았던 연예인들이 서로의 오해를 풀고 다시 화해하는 과정을 그린 프로그램이다. 지금까지 김구라와 문희준, 그리고 서지영과 이지혜가 나왔다. 연예계의 독설로 연예인 안티를 가지고 있는 김구라가 진행을 맞았다. 그래서 연일 기사에 김구라가 문희준과 이제 문자도 보낸다는 등, 말을 놓았다는 등 이런 저런 이야기들을 풀어놓는다. 하지만 절친노트의 방향 자체가 관계가 안 좋았던 연예인들을 대상으로 화해시켜주는 것을 목적으로 했기에 한계가 있다고 생각했다. 사이가 안좋은 게스트들만 나온다면 절친노트를 위해 연예인들이 화해하는 척 연기하는 것이라 생각할 수도 있다. 결혼도 한 것처럼 연기도 하는 마당에 화해하는 척은 더욱 쉬울 것이기 때문이다. 김구라와 문희준, 서지영과 이지혜의 감정의 골.. 더보기
문희준, 솔직토크로 살아날까? 수많은 안티팬들을 몰고 다녔던 문희준. 너무 많이 이슈화되어서 별로 말할 것도 없을 것 같다. 군 입대 후 육군 만기전역을 한 문희준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고 있다. TV에 나와 온갖 쌩쇼는 다 보여주고, 군대갈 땐 꼭 공익으로 가던가, 면제받는 다른 많은 남자 연예인들과 다르게, 자랑스럽게 전역한 문희준은 그것만으로도 많은 안티가 떨어져 나갔다. 그리고 무릎팍도사 출연이 그에겐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종소리가 되었다. 솔직하고 그동안 색안경으로 인해 보이지 않았던 모습과 목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그 많은 안티를 겪고도 버티어온 그가 대단해보이기까지 했다. 또한 많은 루머에 대한 오해도 풀 수 있는 기회여서 문희준에 대한 안티가 줄어드는데 그친게 아니라 호감적으로 느끼는 사람도 많아지고 있다. 최근 8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