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코리아 3

엠넷 보이스코리아2, 더 강력한 목소리로 돌아오다. [블라인드 녹화장 방문기 Day-5]

첫방이 5일 밖에 남지 않은 엠넷 보이스코리아 시즌2의 녹화 현장에 다녀왔다. 보이스크루 자격으로 다녀오게 되었는데 백스테이지 투어까지 할 수 있어서 엠넷 보이스코리아 시즌2에 대해 면밀히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 벌써부터 입구에서는 출연진들을 위한 촬영이 시작되고 있었고, 사람들고 가득 차 있어서 엠넷 보이스코리아 시즌2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엠넷 보이스코리아는 뒤로 돌아앉아 목소리만을 듣고 평가하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수많은 오디션 프로그램들이 나왔지만 가장 공정하고 냉정한 오디션이다. 다른 오디션들은 스타성을 가진 상품을 뽑는 오디션이라면 엠넷 보이스코리아는 사람들의 마음을 울리는 가수를 뽑는 오디션이다. 엠넷 보이스코리아를 좋아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하지만 그만큼 냉정한 평가가 ..

TV리뷰/현장취재 2013.02.17 (2)

보이스 코리아 배틀 투표, 나도 블라인드 심사를 해볼까?

나가수 뺨치는 실력파 일반인 오디션. 요즘 보이스 코리아를 말할 때 나오는 이야기들이다. 만나는 사람마다 보코 보세요? 실력 장난아니던데... 대박이에요라는 소리를 듣게 되는데 보코가 이제 5회 째임을 감안하면 이 열기는 보코 생방송이 될 때 쯤에는 슈퍼스타K만큼의 인기를 얻게 되지 않을까 싶다. 보이스코리아의 매력은 거두절미하고 "가창력"이라는 컨셉을 세련되게 표현했기 때문이다. 수많은 장치들보다는 그냥 가창력으로 승부를 보겠다는 컨셉은 시청자들의 갈증을 속시원하게 해갈해주었다. 춤 잘추고, 비주얼 좋고, 연기도 하고, 예능도 하는 아이돌이 트렌드인 지금, 아이돌에 지친, 음악을 듣고 싶어하는 사람들에게 오디션 프로그램은 적중했다. 슈퍼스타K가 그 물고를 텄으며, 나가수가 포문을 열어주었다고 볼 수 있..

TV리뷰/예능 2012.03.14

K팝스타도 몰랐던 보이스코리아의 비밀 3가지

이번에 Mnet에서 보이스 코리아라는 오디션 프로그램이 시작한다. 지하철이나 거리에서 보이스 코리아에 대한 광고를 많이 볼 수 있었는데, 그 컨셉이 특이하고 눈에 띄어 언제 시작하는지 궁금해하고 있었다. 2월 10일부터 방송되는 보이스 코리아는 오디션 프로그램의 새 역사를 쓰지 않을까 싶다. 요즘 최고의 인기 오디션 프로그램이라면 K팝 스타를 예로 들 수 있겠다. 이하이와 박지민, 이미쉘의 3자 대결로 이미 좁혀진 K팝스타는 매주 흥미진진해지고 있다. 하지만 K팝스타가 처음부터 인기가 있었던 것은 아니다. 아이돌에 대한 인식이 가창력보단 퍼포먼스에 포커싱되어 있기 때문에 과연 노래를 잘 하는 애들이 많이 나오긴 할까 의구심이 들었기 때문이다. 그저 잘 생기거나 예쁘거나 몸매 좋은 애들이 나와서 춤추고 해..

TV리뷰/예능 2012.02.05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