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디밴드

뷰티풀데이즈, 포, 메리제인, 와이낫과 함께한 홍대 인디밴드 공연 홍대 클럽에 공연을 보러 갔습니다. TA(打)라는 클럽에 가게 되었습니다. 공연은 뷰티풀데이즈, 포, 메리제인, 와이낫이었는데요, 제가 아는 인디밴드라고는 장기하와 얼굴들과 십센치 밖에 없었는데 이번 기회에 좋은 인디밴드들을 많이 알게 되었어요. 우리 나이대가 인디밴드 알기엔 조금 많은 나이라 홍대 클럽 근처에는 가보지도 못했었는데 좋은 기회(?)로 좋은 인디밴드를 알게 되어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오늘의 출연 밴드~ 뷰티풀데이즈, 포, 메리제인, 와이낫~! 좁은 길을 따라 내려가면 폭발적인 음악이 흘러나오는 클럽 안으로 입장하게 됩니다. 클럽 내부의 모습입니다. 밴드와 관객이 같이 소통할 수 있는 최적의 거리인 것 같습니다. 첫 무대는 뷰티풀데이즈였습니다. 비가 와서 일까요? 뷰티풀데이즈의 노래가 더욱.. 더보기
LIG아트홀에서 ‘특별한 수요일’을 즐기다 지난 번 우연히 강남역 근처에 외근을 나갔다가 이색적인 공연을 한편 보았습니다. 토모카와 카즈키와 강산에 공연을 보기 전이라 LIG아트홀에 대해서 잘 모르고 있었는데 이색적인 야외공연으로 LIG아트홀을 처음 알게 되었습니다. 2009/09/24 - [채널 3: 리뷰/도서/음반] - 막걸리 마시는 가수, 음유시인 토모카와 카즈키 2009/09/30 - [채널 3: 리뷰/도서/음반] - 강산에 밴드와 토모카와 카즈키, 음유시인 콘서트 LIG아트홀 기획공연 ‘특별한 수요일’ 9월 16일 ‘불나방스타소세지클럽’의 공연 ‘테헤란로에서 야외공연이라니?! 그것도 평일 대낮에?’ 라는 궁금증에 공연을 관람하기 시작했는데요. ‘특별한 수요일’은 LIG아트홀 기획프로그램의 하나로 지역적, 시간적, 문화적으로, 서로 마주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