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페스티벌

안동 국제 탈춤 페스티벌 개막식 현장 안동 국제 탈춤 페스티벌이 2년만에 재개하였습니다. 작년에는 신종플루 때문에 개최되지 못해서 한해를 건너 뛰고 개최되었는데요, 오랜만에 해서 그런지 굉장히 많은 사람들이 왔더군요. 저도 가족들과 함께 안동 국제 탈춤 페스티벌에 참여해 보았는데요, 오늘부터 진행될 여러 프로그램들이 기대가 되네요. 근처에서는 패러글라이딩을 하며 축제의 분위기를 더욱 띄워주었어요. 행사장 입구인데요,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꽤 넓은 광장에서 하는데도 가득 찬 것을 보면 주말에는 더 많은 관객들로 붐비지 않을까 싶네요. 안에는 다양한 먹거리들과 홍보, 전시관들이 열렸는데요, 다른 축제들과는 달리 차분하게 잘 정리된 모습이었습니다. 대부분 연인 혹은 가족들과 함께 왔고요, 외국인들도 많이 눈에 띄더군요. 마스크샵이라고 하여 따로 .. 더보기
이 시대의 진정한 명랑히어로, 김장훈 김장훈이 보령에서 '서해안 페스티벌' 중 노래를 하다 실신을 하였다. 심폐소생술 후 깨어나 근처병원으로 후송되었고, 3시간만에 퇴원한 상태이다. 서해안 기름유출 피해와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시작한 서해안 페스티벌은 무료로 출연한 많은 인기동료가수들의 도움으로 성대하게 마칠 수 있었다. 장맛비에도 불구하고, '검은비도 이겨냈는데, 장맛비 정도는 문제없다'고 말한 김장훈은 기름이 모두 제거될 때까지 봉사활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서해안 페스티벌에서 기업의 후원이 들어왔으나, 수억원의 제의를 페스티벌 취지나 의미가 퇴색되거나, 기업의 광고를 해야할까봐 거절을 한 것 또한 화제가 되었었다. 빚을 내어 기부를 하는 이 시대 최고의 기부 아이콘 김장훈은 한사람의 국민으로서, 또한 공인이라 불리는 인기가수로서 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