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금연

1박 2일 금연여행, 남자의 자격이 떠오르는 이유 1박 2일의 이번 여행은 금연여행이었다. 멤버들 대부분이 흡연자이고, 헤비 스모커인 김종민과 김주혁이 있기에 선택한 여행이었다. 여행은 처음부터 먹이고 시작했다. 잘 먹일 때는 그냥 잘 먹이는 것이 아니기에 어떤 여행이 될까 궁금했는데 금연여행이라 의아했다. 지난 번 방송 때 일산화탄소 측정기에서 높은 수치가 나온 것과 이어지는 여행이 된 것이다. 실은 금연이라는 주제는 남자의 자격에서 다루어졌었다. 이경규와 이윤석등 멤버들이 모두 흡연자였고, 일산화탄소 측정기를 통해 높은 수치가 나와 금연 후 얼마나 달라졌는지 보여주는 의미있는 방송이었다. 방송 후 이경규는 금연을 계속 실천했었다. 흡연이 안좋은 것은 모두 알고 있고, 금연을 하겠다는 공익적으로도 좋은 주제이다. 1박 2일에게는 새로운 도전이고, 기존.. 더보기
이경규, 금연 약속 꼭 지키길 '남자의 자격'의 대박 예감이 든다. 획기적인 아이템과 리얼한 컨셉으로 큰 재미를 주고 있기 때문이다. 죽기 전에 꼭 이뤄야 할 101가지 이야기로 매주 미션을 이어나가는 형식의 '남자의 자격'은 이경규의 말처럼 한 주에 한개씩 미션을 해도 2년은 유지되는 장수 프로그램이 될 가능성이 많다. 지금과 같은 형식으로 진행이 된다면 앞으로 여느 유명 예능 프로그램 못지 않은 인기를 누릴 수 있을 것 같다. 저번 방송의 미션은 금연이었다. 흡연자들이라면 그 고통을 충분히 공감할 수 있을 금연 미션은 흡연자였던 나 또한 큰 공감을 할 수 있었고, 그 고통을 알기에 더욱 재미있게 볼 수 있었다. 게다가 다음 번 미션은 군대이다. 다시 군대에 입대하는 꿈은 예비군들이 꾸는 베스트 악몽 중에 하나이다. 지나고나면 남자.. 더보기
'남자의 자격' 두 마리 토끼를 잡다 '남자의 자격'2회는 갈라파고스로 시작하였다. 이외수의 기외한 오프닝은 다윈 진화론의 산실인 갈라파고스로 시작되었다. 이외수가 갈라파고스에 가려고 했다가 결국 가지 못했는데, 그 이유가 바로 담배 때문이었다고 한다. 2박 3일 동안 비행기를 타고 가야 하는 그곳이기에 3일동안 담배를 못 피우느니 안가는 것이 낫다고 생각했다는데 당시 하루에 담배를 8갑이나 피워대던 왕골초였기에 그러고도 남았을 것 같다. 이번 '남자의 자격' 미션은 다름 아닌 금연 미션이었다. 김성민을 제외한 모든 멤버들이 오래된 골초이다보니 이번 금연 미션은 쉽지 않은 미션이었다. 1회 때 멤버들이 하도 담배를 많이 피워서 만든 미션이라고는 하나 이번 금연 미션으로 인해 '남자의 자격'은 두 마리 토끼를 한꺼번에 잡은 격이었다고 생각한다.. 더보기
담배끊는 5가지 방법 금연캠페인은 항상 있어왔지만, 금연이 사회적으로 받아들여진 것은 월드컵 이후인 것 같다. 이제는 길거리에서 담배를 피며 걸으면 주위의 따가운 시선을 받아야 하고, 담배꽁초를 아무대나 버리면 눈치받는 문화가 자리잡힌 것 같다. 난 한때 하루에 2갑 이상의 줄담배를 피는 골초였다. 폐가 송곳으로 찌르듯 찌릿 찌릿하고, 가래를 뱉으면 피가 섞여 나오는 지경까지 갔는데도 끊을 수 없던 담배였다. 지금은 금연한지 5년째가 되어가고 있다. 담배를 끊는 사람이랑은 친구도 하지 말라할 정도로 금연은 쉽지 않은 일이다. 그것은 중독이라는 것 때문에 그런 것 같다. 담배로 후두암이 걸려 목으로 숨을 쉬어야 하는 상황에서도 골초는 그 구멍으로 담배를 피우는 것 같이 그 중독성은 매우 크다. 그렇기 때문에 끊기도 힘들고, 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