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능

무한도전, 박휘순의 변명은 통하지 않는다. 무한도전이 노홍철의 빈자리를 매우기 위해 인맥을 동원하여 조인성과 박휘순 그리고 김현철을 영입하였다. 인맥왕 정준하의 존재감이 느껴지는 순간이었다. 지난 주에 이어 조인성의 훈훈함과 큰웃음은 계속되었다. 샤방한 외모와 훤칠한 키, 게다가 적절한 몸개그와 박명수를 당황하게 만드는 센스까지 보여주는 그를 보며 과연 모자른 것이 무엇인가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완벽함을 느꼈다. 또한 성실하고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며 감동까지 느껴졌다. 노홍철의 빈자리를 넘어서 무한도전의 중심적인 존재감을 보여준 것 같았다. 오히려 노홍철은 그 자리를 계속 지켰고, 조인성은 제 7의 멤버인 것처럼 느껴졌다. 온몸이 다쳐도 입만 다치지 않으면 끊임없이 재잘거릴 것 같은 노홍철은 자신의 자리를 계속 지켰다. 갈비뼈와 치질수술, 그.. 더보기
2인자 김구라, 진정한 1인자로 성공? 욕설과 막말로 스타덤에 오른 김구라가 1인자로 성공할 수 있을까? 겹치는 캐릭터인 박명수는 무한도전의 힘을 빌려 3개 프로그램의 메인MC로 나왔지만, 결국 하차하고 말았다. 하지만 김구라는 이번 봄 개편을 통해 메인MC를 '라디오스타'와 '간다투어'에 이어 '명랑 히어로'의 MC도 맡게 되었다. 김구라의 인기 요인은 직선적이고, 상처를 주는 막말이다. 상대가 누가 되었건 김구라의 입담에 걸리면 가차없이 조각 조각 내버린다. 그래서 상처받은 연예인들도 많다. 그리고 이제 동료로 같이 방송을 하고 있다. 김구라에게 욕을 먹었던 연예인들은 지금의 상황이 황당할 수도 있을 것 같다. 자신의 인기를 짓밟고 이용하여 올라온 김구라는 피하고 싶은 존재일 수도 있다. 대게 김구라를 좋아하는 팬들은 남성들이다. 군대에서.. 더보기
무한도전, 김태호 피디보니 무한가능! 최근 무한도전을 보며 '아... 이건 아닌데' 싶을 정도로 기대에 미치지 못한 적이 많았던 것 같다. 멤버들의 개인적인 문제나 치고 올라오는 다른 신선한 프로들로 인해 무한도전에게 뭇매가 계속 던져지고 있는 실정이다. 요즘 분위기로는 괜히 무한도전을 칭찬하는 댓글을 썼다간 무도빠라는 별명을 즉시 갖게 되기도 한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토요일 밤이면 많은 사람들이 무한도전을 본다. 그동안 보여줬던 수많은 웃음이 있기에 쉽게 채널을 바꾸지 않는 것이다. 매거진t에서 김태호 피디와 인터뷰한 기사를 보게 되었다. 포탈 뉴스의 댓글은 내용들은 그다지 호의적이지 않은 것 같지만, 내가 보기엔 김태호 피디의 생각의 틀을 엿볼 수 있었던 인터뷰 내용이었다. 그의 생각의 틀은 시청률과 하나의 프로에 국한되어 있지 .. 더보기
동방신기, 예능계 섭렵하나... 요즘 예능프로그램에서는 동방신기 모시기에 여념이 없는 것 같다. 3월 19일부터 일본 투어 콘서트를 시작하기도 하고, 일본 오리콘 차트 1위에 오른 "퍼플라인"과 또 다른 노래 "여행기"를 필두로 잠시나마 활기차게 활동을 시작했기 때문인 것 같다. 인기가요, 뮤직뱅크등의 가요 프로그램에도 나오고, 라인업, 대결 8대1, 해피투게더에 나와서 기량과 입담을 발휘하였다. 일요일이 좋다에 나오기로 했는데 결방된 것까지 하면 요 몇일 사이에 꽤 많이 모습을 보이고 있다. 예능 프로를 보면 동방신기의 위력을 느낄 수 있다. 어떻해서든, 동방신기 팬들의 심기를 건드리지 않으려는 진행자들의 모습을 보면 안쓰럽기도 하고, 동방신기의 인기도 실감할 수 있다. 하긴, 이제 중국, 일본등 팬들이 훨씬 더 많이 생겼으니, 잘못.. 더보기
예능계의 신선한 바람 허당 이승기 1박 2일의 최대 수혜자는 아마 이승기가 아닌가 싶다. 누나들이 마음을 사로잡은 이승기는 허당이라는 이미지로 1박 2일을 통해 새로 태어났다. 이승기의 매력은 무엇일까? 아마도 순수함과 헛다리 짚는 엉뚱함이 아닌가 싶다. 게다가 평소 그의 여린 이미지와도 잘 어우러진 것 같다. 1박 2일 전남 구례 2편에서 강호동이 숯을 손에 묻힌 후 마사지를 해 주겠다며 이승기의 우윳빛 얼굴에 검댕 칠을 했음에도 아프게 하려고 마사지를 했다는 둥 계속 헛다리를 짚고 한참 후에야 알게 되는 모습을 보며 허당 이승기는 작위적으로 만들어낸 게 아니라 원래 이승기의 자체의 모습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들게 되었다. 반면, 모든 멤버들의 경계 1호 강호동을 제일 먼저 챙기는 모습을 보면 여리고 따뜻한 마음을 엿볼 수 있다. 거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