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TV

(13)
[댄싱9] 슈퍼스타K보다 댄싱9이 더 재미있는 이유 댄싱9을 보았다. 흔한 오디션 프로그램이고 생각하고 무심코 본 댄싱9. 몇분만에 바로 빠져들게 되고 말았다. 춤으로 이렇게 사람을 흥분시킬 수 있다니. 아마도 내가 몸치라서 춤에 대한 열망이 더 있었는지도 모르겠다. 그럼에도 댄싱9은 뭔가 달랐다. 이제는 신물이 날 정도로 많은 오디션 프로그램인데 이렇게 신선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니하는 생각도 들었다. 슈퍼스타K5가 시작했다. 이제는 의무적으로 보는 슈퍼스타K. 물론 명불허전이지만 댄싱9은 슈퍼스타K와는 완연히 다른 느낌이었다. 왜 그럴까? 코리아갓텔런트 때도 춤이 나오긴 했지만 춤이 이렇게 매력적인 것인 줄은 몰랐다. 댄싱9을 지켜보며 기존 오디션과는 몇가지 다른 점을 발견할 수 있었다. 첫째, 전문가들의 향연 그렇다. 슈퍼스타K는 아마추어의 오디션이..
리틀맘 다이어리, 아기나면 인생 끝? 새로운 시작! 리틀맘 다이어리 2번째 애피소드를 보았습니다. MTV에서 하고 있는 프로그램인데요, 16살 때 엄마가 된 사람들의 이야기를 실제 상황을 찍어 엮은 프로그램입니다. 출산 과정까지 보여주고, 실제로 아기가 자라는 모습까지 볼 수 있어서 메시지가 더 강하게 다가오죠. 등장인물들도 실제 인물들이라 굉장히 리얼하고, 감정의 변화를 살펴볼 수도 있습니다. 이런 프로그램이 있다는 것이 부럽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한데요, 리얼의 묘미를 제대로 살린 프로그램이라 생각합니다. 리틀맘 다이어리 2번째 이야기는 치어리더인 페라의 이야기입니다. 어느 날 임신 사실을 알게 되는데, 남자친구는 오히려 페라를 괴롭혀서 페라는 전화번호를 바꿔버립니다. 목소리 밖에는 등장하지 않는 남자친구이자 아빠는 정말 쓰레기 중의 쓰레기인 것 같습..
리틀맘 다이어리, 16살에 낳은 아기 MTV에서 재미있는 프로그램이 하고 있다. 바로 리틀맘 다이어리(http://www.mtv.co.kr/tv/littlemom) 이다.매주 월요일 오후 8시 반에 하는 리틀맘 다이어리는 16살에 임신한 청소년들의 이야기를 애피소드로 묶어서 시즌별로 보여주는 리얼 드라마이다. 현재는 시즌1이 하고 있는데, 라이언과 메이시의 이야기이다. 치어리더에 소프트볼, 산악 오토바이에 성적도 좋은 엄친딸 메이시는 남자친구 라이언과 사귀게 되는데, 어느 날 메이시가 임신을 하게 된다. 그리곤 아이를 낳게 되는데 메이시는 아기와 가정에 대한 행복을 추구하는 반면, 라이언은 가장이 되는 것이 부담스러워 자꾸 관심을 친구들과 노는데에 두기만 한다. 다행히도 가족들은 적극적으로 지원을 해 주고 있어서 이 둘의 갈등은 조금씩 메워..
'수다'에서 '스타''로 더 힐즈 시즌 5 MTV에서 방영하고 있는 더 힐즈에 대해 소개한 적이 있다. (2009/09/17 - [채널2 : 드라마] - 더 힐즈(The Hills) 시즌5로 돌아오다.) 그 이후로도 더 힐즈 시즌 5를 즐겨보고 있는데, 더 힐즈는 MTV에서 다시 보기를 통해 볼 수 있기에 본방을 놓쳤을 경우 인터넷을 통해서 볼 수 있다. 더 힐즈는 일반인들의 이야기들을 약간 각색하여 헐리우드 리얼 드라마의 형식으로 진행이 되어 현재 시즌 5까지 오게 되었는데, 오드리나, 로렌, 스테파니, 하이디, 로 등 주로 여자들이 주인공으로 에피소드들이 나오고 있다. 여자 친구들 사이에서의 우정과 사랑 그리고 배반과 갈등이 주요 내용인데, 어떻게 보면 가십거리에 가깝지만, 리얼한 상황이기에 쉽게 그 안에 빠져들 수 있다는 장점이 있기도 하다..
ABDC2,익사이팅한 댄스 배틀 ABDC를 들어보셨나요? ABDC는 MTV에서 매주 토요일에 방송하는 댄스 배틀 프로그램입니다. Americans Best Dance Crew의 앞자를 따서 ABDC인데요, 시즌 1을 끝내고 시즌 2가 방영 중입니다. 시즌 1은 못봤고, 시즌 2부터 보기 시작했는데, 매주 가장 기다려지는 프로그램 중 하나입니다. 댄스팀들이 나와서 각 주마다 미션에 맞는 춤을 짜와서 심사위원과 시청자의 투표로 올라가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인데요, 각 팀마다 고유의 색깔과 창의력으로 꾸며진 무대는 정말 속까지 다 시원합니다. 우리나라가 비보이 전세계 1위라고 하는데 우리나라팀들도 한번쯤 출전해보았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시즌 1에서는 유리 탁이라는 한국인도 나왔다는데 시즌2에서는 없는 것 같네요. 국내에서도 이런 프로그램이 만들..
걸스온탑, 패셔니스타들이 꼭 봐야 할 프로그램 걸스온탑을 들어보았나요? 외국 프로그램 같지만, 국내 프로그램입니다. 많은 여성분들의 롤모델이 되고 있는 스타일리스트한 Top celebrity를 선정하여 그녀들에 대해 낱낱이 파해치는 프로그램인데요, 패션과 스타일에 관심이 있는 분들이라면 정말 좋아할만한 프로그램입니다. 옷을 잘 입고 다니는 편은 아니지만, 의류업에 종사했었기 때문에 패션에 대해서는 관심이 많은데요, 걸스온탑은 남자인 제가 봐도 정말 재미있는 것 같아요. 스타들의 라이프스타일을 엿볼 수도 있고, 그들의 패션 감각이 어디서 나오는지, 또한 숨겨진 매력이 무엇인지 알 수 있는 프로그램입니다. 현재 걸스온탑은 시즌2를 맞이하여 저번 주에 한효주편으로 시작을 했는데요, 시즌1 때도 보아부터 시작하여, 모델 지현정, 이효리, 고아라, 윤미래, ..
더 힐즈(The Hills) 시즌5로 돌아오다. 더 힐즈(The Hills)에 대해서는 얼마 전에 알게 되었다. 더 힐즈는 오랜만에 미드 생활을 다시 시작하게 해 주었다. 24를 시작으로 미드에 푹 빠져 온갖 밤을 세워 섭렵하게 된 이후로 재미있다는 미드는 꼭 다 보고 말아야 직성이 풀리게 되었는데, 더 힐즈는 바로 그런 미드여서 소개를 하려 한다. 얼마 전 더 힐즈가 재미있다는 이야기를 듣게 되었고, 현재 시즌4까지 MTV 홈페이지(바로가기)에서 무료로 다시보기를 할 수 있기에 하나씩 차근 차근 보고 있는 중이다. 밤을 세워서 보고 싶긴 하지만 아기를 봐야 하기에 시간이 날 때마다 하나씩 보고 있다. 더 힐즈는 매우 재미있는 형식의 드라마이다. 예능에 리얼 버라이어티가 있다면 이건 리얼 드라마이다. 약간의 각색은 있겠지만, 연예인이 아닌 일반인이 나..
소시,원걸 만들어 낸 MTV, 이젠 B2ST MTV에서 재미있는 프로그램들을 많이 하고 있다. 얼마 전에도 한번 소개한 적이 있는 (2009/08/20 - [채널1 : 예능] - 포미닛, 4분 티저로 핫이슈를 뿌리다.) 포미닛도 그러하고 최근에 보기 시작한 스타다큐도 그러하다. MTV 홈페이지에 가면 바로 영상을 볼 수 있기도 하지만, 집에 케이블이 나오기 때문에 MTV를 보다가 알게 된 프로그램을 하나 소개하려 한다. 소녀시대와 원더걸스 등이 거쳐가며 스타들을 배출해 낸 MTV의 신인 육성 스타 다큐 리얼리티는 이번에 B2ST라는 6인조 남자 그룹이 나와서 새로운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예전에는 아이돌 하면 신비주의가 대세였는데 이제는 초반부터 진솔하고 자연스런 모습으로 어필하려는 것으로 보아 요즘의 트랜드가 아닌가 싶다. 현재 2회까지 진행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