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상플러스

강심장 효과 본 상플 강심장의 포맷은 이해할 수 없다. 강호동과 이승기 그리고 그 많은 호화 게스트를 놓고 어떻게 그렇게 밖에 만들지 못했을까 하는 의문이 들 정도로 말이다. 강심장 2회를 보다가 다시 채널을 돌려버리게 되었다. 다른 채널에서 볼만한 것이라고는 상플 밖에 없었고, 더군다나 현영은 중복출연까지 하고 있었다. 상플도 재미가 없었지만, 강심장은 치가 떨리게 재미가 없었다. 오히려 지석진과 현영, 조혜련, 이혜영이 나오는, 그리고 김신영이 개편으로 새롭게 들어오면서 상플이 더 재미있는 상황에 이르렀다. 강심장은 첫멘트부터 1회가 엄청난 반응을 얻었다며 너스레를 떨었는데, 이미 1회 방송 마지막 때 예고로 2회 방송분이 나왔었고, 그 이야기는 1회가 방송되기도 전에 2회까지 촬영을 마쳤다는 이야기이기에 2회의 첫멘트는.. 더보기
강심장의 비밀 병기 이승기, 과연 성공할까? 강삼장이 투톱 체제로 나간다. 바로 강호동과 이승기가 메인 mc인 것이다. 강심장 자체가 강호동쇼인데, 강호동의 성을 내건 토크쇼에 이승기를 메인 mc로 넣었다는 것은 매우 파격적이고 이례적인 일이다. 천하의 강호동이 예전부터 그렇게 하고 싶었다던 자신의 이름을 내건 토크쇼에 메인 mc 자리를 나누다니 말이다. 이 정도 되면 이승기는 강심장의 비밀병기라 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강호동의 파트너로서 이승기가 낙점되었다는 뜻이기도 하다. MC몽도 아니고 유세윤도 아니고, 이수근도 아닌 이승기가 강심장의 파트너가 된데에는 전략적인 이유가 있을 것이다. 시청률 제조기 이승기 이승기가 떴다하면 시청률이 급격히 는다. 찬란한 유산, 1박 2일을 통해 이미 이승기는 시청률 40%의 사나이로 불리게 되었다. 1박 2.. 더보기
강심장에 대한 우려와 기대 강심장이 드디어 나왔다.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강심장은 바로 강호동 원톱의 강호동쇼이다. 자니윤쇼부터 주병진쇼, 서세원쇼, 이홍렬쇼, 박중훈쇼까지 원톱 MC의 토크쇼는 많은 이슈를 몰고 온 흥행 프로그램이다. 물론 박중훈쇼는 망하긴 했지만, 많은 이슈를 뿌리고 쟁쟁한 스타들을 박중훈의 인맥으로 성사시켰던 쇼이다. 만약 박중훈쇼가 격식을 차리며 스타 띄워지기에 연연하지 않고, 적나라한 토크쇼를 했다면 무릎팍도사도 맥을 못췄을 지도 모른다. 그런 의미에서 강호동이 쇼를 진행한다는 것은 의미가 크다. 리얼 버라이어티가 대세인 요즘 토크쇼의 저력을 다시 열 것인지도 주목된다. 그렇기 때문에 여러 의미가 담겨 있는 강심장에 대해 기대가 되지만, 반면 우려가 되는 부분도 있다. 기대가 되는 부분은 바로 새로운 토.. 더보기
신정환,탁재훈은 이대로 몰락할 것인가? 한 때 잘나갔던 MC들의 리스트를 작성한다면 제일 먼저 쓰일 사람들은 바로 신정환과 탁재훈일 것이다. 컨츄리꼬꼬라는 그룹으로 활동하며 인기 가요를 만들어내었던 그들은 여느 가수들이 그러한 것처럼 예능 프로그램에 나왔다가 놀라운 입담에 그대로 예능의 단골 게스트가 되었었다. 그러다 계속해서 빵빵 터지자 MC로까지 발탁되어 신선한 웃음을 가져다주었다. 그들의 콘셉트는 "비꼬는" 콘셉트이었다. 상대방의 말을 비꼬아 상대방에게 무안함을 줌으로 개그를 끌어내는 식이었다. 지금의 김구라나 윤종신 같은 막말과 말장난의 원조 격 콘셉트이었다. 무엇보다 꾸미지 않은 듯 한 자연스런 모습을 보여줌으로 아슬아슬하지만 스릴감이 있는 진행으로 많은 사랑을 받기도 했다. 하지만 이제 신정환과 탁재훈이 나오는 프로그램을 즐겨보는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