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외수 3

'남자의 자격' 두 마리 토끼를 잡다

'남자의 자격'2회는 갈라파고스로 시작하였다. 이외수의 기외한 오프닝은 다윈 진화론의 산실인 갈라파고스로 시작되었다. 이외수가 갈라파고스에 가려고 했다가 결국 가지 못했는데, 그 이유가 바로 담배 때문이었다고 한다. 2박 3일 동안 비행기를 타고 가야 하는 그곳이기에 3일동안 담배를 못 피우느니 안가는 것이 낫다고 생각했다는데 당시 하루에 담배를 8갑이나 피워대던 왕골초였기에 그러고도 남았을 것 같다. 이번 '남자의 자격' 미션은 다름 아닌 금연 미션이었다. 김성민을 제외한 모든 멤버들이 오래된 골초이다보니 이번 금연 미션은 쉽지 않은 미션이었다. 1회 때 멤버들이 하도 담배를 많이 피워서 만든 미션이라고는 하나 이번 금연 미션으로 인해 '남자의 자격'은 두 마리 토끼를 한꺼번에 잡은 격이었다고 생각한다..

TV리뷰 2009.04.08 (8)

이외수 '무릎팍' 출연, 이득봤다.

'이외수 '무릎팍' 출연 손해봤다.' 라는 대중문화속 마이너리티의 텐씨씨님의 글을 보았다. 무릎팍 출연으로 인해 신비스런 모습이 사라졌기에 손해본 내용이라는 점이다. 여러가지 각도로 볼 수 있기에, 손해본 면 말고 다른 이득본 면을 이야기해보고 싶다. 개인적으로 무릎팍 도사의 이외수편을 매우 재미있게 보았다. 아내와 함께 나와 화천과 일산을 오고가며 장장 2주에 걸쳐 입담을 과시한 이외수편은 그에 대해 더욱 잘 알게 되었고, 좀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었다. 손해를 보았다고 지적된 부분은 오히려 이득을 본 한 부분일 수 있다.기인이란 신비스런 모습을 없엤다는 것은 손해라기 보다 이득인 것 같다. 이외수는 기인 마케팅을 펼친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처음에 이외수를 알게 된 것은 신문 광고에 실린 "장외인간..

TV리뷰 2008.06.19 (2)

김C에게서 느껴지는 달인의 포스!

허당 이승기, 귀여운 은초딩, 영원한 몽키 MC몽. 이들은 주말저녁 우리를 행복하게 해 주는 사람들이다. 1박 2일이 매회 쏠쏠한 재밋거리를 선보이며 인기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 가운데, 변함 없는 모습으로 형 노릇을 하고 있는 김C의 여유로움이 내 눈에 들어왔다. 김C 또한 1박2일에서는 '달인'이라는 별명으로 불리는데, 이 별명은 얼마 전 이수근이 개그콘서트의 한 코너를 패러디하면서 즉석에서 붙여준 것이다. 정말 즉석에서 붙여진 것인지, 아니면 1박2일 팀의 아이디어 회의 끝에서 얻은 수확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그 별명이 김C를 잘 대변하고 있음은 틀림없다. 1박 2일에서 김C가 보여주는 모습은 '여유'와 '따뜻함'이다. 다른 출연진들이 각자의 개성을 드러내면서 프로그램 속에서 자신들을 돋보..

TV리뷰 2008.03.13 (1)